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회원 14635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경제금융센터  l  공정하고 민주적인 경제질서를 위해 활동합니다

  • 금융정책&제도
  • 2017.09.07
  • 257

비관료 출신의 금융감독원장 인선, 기대만큼 우려도 커

피감기관 임원 출신을 금융감독기구 수장으로 임명, 이해관계 편향 우려
공정하고 투명한 금융감독 기능 행사를 통해
금융권 적폐 청산과 금융감독 기능 정상화에 힘써야


어제(9/6), 최종구 금융위원회 위원장은 금융위원회의 결의를 거쳐 최흥식 현 서울시향 대표(이하 ‘최 대표’)를 신임 금융감독원장으로 대통령에 임명제청 했다. 최 대표가 비관료출신이라는 점에서 관치금융의 관행을 청산하는데 기여할 것이라는 기대도 있지만, 몇 년 전까지 피감기관인 하나금융지주의 사장으로 근무했던 경력은, 금융업의 현실을 잘 이해하고 있다는 장점보다는 금융감독기구의 자율성을 확보할 수 있을 지에 대한 우려가 더 큰 것이 사실이다. 특히, 금융감독기구의 수장으로서 자칫 특정 금융회사의 이해관계에 편향되거나 포획될 가능성, 그리고 엄정한 금융감독과 금융소비자 보호를 제대로 해낼 수 있을 지와 관련한 업계 편향성을 배제할 수 없다. 또한 하나금융지주가 론스타로부터 외환은행을 인수하던 시기에 하나금융지주에 재직했다는 점에서 과연 최 대표가 대표적 금융권 적폐인 론스타 문제의 청산을 사심 없이 수행할 수 있을지도 의문이다. 

 

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소장 : 김성진 변호사)는 2017년 8월 27일자 논평을 통해 이번에 임명되는 금융감독원장은 ▲관치금융을 청산하고 ▲금융감독의 본래의 목표인 금융회사의 건전성 제고 ▲금융시장의 공정성과 투명성 제고 ▲금융소비자 보호 강화를 추구해야 함을 강조한 바 있다(http://www.peoplepower21.org/Economy/1523195). 그리고 이를 위해서는 정치권 및 관료로부터 적절한 거리를 유지하면서 금융감독원을 내적으로 쇄신하고 그동안 다양한 산업정책의 도구로 전락했던 금융감독 기능을 정상화해야 한다. 최 대표를 둘러싼 여러 우려에도 불구하고 임명을 위한 대통령의 결재만이 남은 상황에서, 참여연대는 최대표가 금융감독 기능을 공정하고 투명하게 행사함으로써 금융권 적폐를 청산하고 선진적인 금융감독 관행을 정착시켜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금융감독원을 만들어 나갈 것인지 면밀하게 지켜볼 것임을 밝힌다. 

 

논평 원문보기/다운로드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정부지원금 0%, 참여연대 회원이 되어주세요

목록
제목 날짜
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를 소개합니다 2015.03.07
[논평] 이건희 차명재산, 금융실명법상 90% 소득세 원천징수해야   2017.10.30
[논평] 금융감독기능 정상화 위해 관(官)만큼 금(金)과 ‘거리두기’도 중요   2017.10.30
[논평] 이명박·이건희의 자금세탁 의혹, 그대로 넘길 수 없다   2017.10.27
[기자회견] 키코(KIKO) 사건 검찰 재수사 촉구 시민사회 기자회견   2017.10.27
[논평] 여전히 적극적 채무조정 외면하는 가계부채 종합대책   2017.10.24
[논평] 한진그룹 일감몰아주기 관련 공정위 패소 판결 바로잡을 수 있는 자료 공개돼   2017.10.19
[기자회견] 이건희의 금융실명제 농단과 조세포탈에 면죄부 준 금융·과세당국 규탄   2017.10.17
[보도자료] 민변·참여연대, 이재용 항소심에 관한 법률의견서 제출   2017.10.12
[논평] 드디어 모습 드러낸 케이뱅크 주주간 계약서, 국감에서 철저히 따져야   2017.10.10
[보도자료] 케이뱅크 대주주 우리은행의 BIS 비율 업종 평균치에 미달   2017.10.08
[토론회] 한진과 한화S&C 사례를 통해 본 재벌총수 일가 봐주기 판결 비판 토론회   2017.09.28
[논평] 금융소비자 권익제고 자문위원회, 업계 편향 우려 불식해야 할 최흥식 금감원장...   2017.09.25
[논평] 핵심적 금융개혁과제 외면하는 금융위원회   2017.09.21
[토론회] 인터넷전문은행에 대한 특혜, 이대로 괜찮은가?   2017.09.13
[논평] 최흥식 서울시향 대표의 금감원장 임명 제청에 대한 입장   2017.09.0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