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경제금융센터    공정하고 민주적인 경제질서를 위해 활동합니다

  • 재벌개혁/경제민주화
  • 2000.12.01
  • 1191
  • 첨부 1

진념 장관 발언은 개혁후퇴 비난 여론 무마용



진념 장관은 참여연대와 국회의원들이 제출한 증권집단소송 법안 통과를 위해 노력해야

1. 12월 1일자 언론보도에 따르면 진념 재경부 장관이 30일 한 토론회에서 집단소송제도를 2002년부터 단계적으로 도입하는 방안을 가지고 법무부와 최종협의중이라고 언급했다고 한다.

그러나 그동안 정부가 말로만 집단소송제를 도입하겠다고 하고 실제로는 법안 제출 시한을 넘겨 사실상 이번 정기국회에서 처리가 불가능한 상황에서 아직 협의중이라는 진념 장관의 발언은 단지 개혁입법 후퇴에 대한 비난여론을 무마하기 위한 것에 불과하다.

2. 재경부는 지난 10월 27일 당정협의회와 경제장관간담회에서 집단소송제를 단계적으로 도입하기로 하고 법무부와 협의하여 이번 정기국회에 법안을 제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법무부는 이미 지난 95년에 완성된 증권관련집단소송법안을 검토중이라며 시간만 끌다가 결국 이번 정기국회에 제출하지 않았다.

또, 재경부는 당정협의회와 경제장관간담회에서 집중투표제를 도입하기 위한 정관개정시 대주주의 의결권을 3%로 제한하겠다며 마치 집중투표제 의무화를 보완할 수 있는 대안을 내놓은 것처럼 발표했으나 이마저도 재경부가 최근 입법예고한 증권거래법 개정안에서 빠져버렸다.

3. 재경부와 법무부는 실제로는 개혁입법을 추진하지 않으면서 겉으로만 국민들의 개혁 요구에 부응하는 것처럼 보이기 위해 '말바꾸기'와 '시간끌기'를 계속해왔으며, 결국 지난 1년여 동안 심도 깊은 연구와 논의를 통해 마련된 기업지배구조 개선안 중에서 알맹이는 다 빼고 껍데기만 남은 상법과 증권거래법 개정안을 내놓았다.

이런 상황에서 이미 이번 정기국회에는 상정될 수조차 없게된 법안을 협의중이라는 진념장관의 발언은 국민을 현혹시키기 위한 것이 아니고 무엇이란 말인가?

4. 증권관련집단소송에관한법률안은 이미 국회에 제출되어 있다. 참여연대가 지난 10월 16일 위 법안을 입법청원하였고, 10월 29일에는 송영길 의원을 비롯한 34명의 여야 국회의원들이 의원발의를 해놓은 상태이다. 따라서 진념 재경부장관이 증권집단소송제를 도입할 의지가 있다면 협의중이라는 이유로 시간만 허비하고 국민을 기만할 것이 아니라, 현재 국회에 제출되어 있는 증권집단소송에관한법률안이 올해 안에 정기국회나 임시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여야 할 것이다.

경제민주화위원회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만화로 보는 진짜진짜 쉬운 #공정경제5법 ②상법 1탄 2020.12.02
만화로 보는 진짜진짜 쉬운 #공정경제5법 ①집단소송법·징벌적손해배상제 2020.11.20
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를 소개합니다 1 2019.02.23
참여연대에 꼬리가 잡힌 삼성변칙증여   2000.12.12
정부와 국민을 농락하는 삼성의 변칙세습 역사   2000.12.11
삼성자동차 부실에 대한 책임은 삼성계열사가 아닌, 이건희 회장 개인이 전적으로 책임...   2000.12.08
정부의 삼성생명 상장안 유보 방침 관련 참여연대 입장   2000.12.08
[보도자료] 집중투표제 의무화와 증권집단소송제 도입 촉구 '전문가 1천인 서명' 발표   2000.12.07
삼성변칙세습에 대한 참여연대의 반격과 불어나는 의혹   2000.12.07
집중투표제와 집단소송제 도입을 요구하는 시민, 전문가들의 일치된 목소리   2000.12.07
삼성변칙세습에 대한 참여연대의 반격과 불어나는 의혹   2000.12.07
250억 부당이득, 또 뒷북친 정부   2000.12.06
세금한푼 안내고 2조7천억원을 벌어들인 이재용 남매   2000.12.05
매일 아침, 국세청 직원의 양심을 두드리겠다   2000.12.04
수조원을 불린 이재용, 60억에 대한 세금을 문 것이 유일   2000.12.04
진념 장관 발언에 대한 논평   2000.12.01
지금이라도 과세 한다면, 국민들은 큰 박수를 보낼 것입니다.   2000.11.30
[성명] 공적자금 동의안 처리의 전제에 대한 입장 발표   2000.11.2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