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회원 14965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경제금융센터  l  공정하고 민주적인 경제질서를 위해 활동합니다

  • 재벌개혁/경제민주화
  • 2013.02.19
  • 2700
  • 첨부 1

 

현오석 경제부총리 내정자, 경제민주화 적임 아니다

 

참여연대 시민경제원회(부위원장 김성진 변호사)는 박근혜 당선인이 경제부총리 겸 기획 재정부 장관으로 인선한 현오석 내정자가 박근혜 정부의 핵심 국정운용기조인 경제민주화 과제를 수행하는 데 적임자가 아니라는 점을 밝힌다.

 

현 내정자에게 제기되고 있는 부동산투기, 세금탈루, 저축은행 내부정보 이용 등 각종 불법·편법 의혹은 임명직 고위 공직자에게 마땅히 요구되는 도덕성 기준에 따라 철저하게 사실관계가 규명되어야 할 것이다. 참여연대는 현 내정자에게 제기된 각종 불법 의혹과 무관하게 그가 박근혜 정부의 첫 경제부처 수장으로 적임이 아니라는 점을 우선 분명히 밝힌다.

 

박근혜 당선자는 경제민주화를 핵심 정책으로 내세웠고, 그에 대한 국민의 기대에 힘입어 당선되었다. 그러나 현 경제부총리 내정자는 경제민주화라는 시대적 요구에 부합하는 소신과 활동을 보여준 적이 전혀 없다. 오히려 2009년 KDI 원장에 부임한 이후 경제민주화 정책과는 대척에 있는 이명박 정부의 경제정책을 적극 옹호하는 행보를 밟았다. 19대 총선 전에 현 내정자가 KDI 원장으로 깊이 관여하여 내놓은 ‘이명박 정부 출범 4년 경제적 성과와 향후 정책 과제’ 보고서는 이명박 정부의 대표적인 실책으로 꼽히는 양극화, 가계부채 위기, 부자감세로 인한 재정악화, 친재벌 규제완화 정책으로 인한 경제력 집중 등에 대한 비판은 전혀 없고 4대강 사업과 외환위기 극복을 치켜세움으로써 ‘국책연구기관이 정권 홍보기관으로 전락했다’는 비판을 부른바 있다. 각종 언론 활동을 통해서는 복지정책 확대나 대형마트 규제 등에 반대하는 일관된 친재벌·성장주의 입장을 밝혀왔다. 박근혜 당선인이 경제민주화와 복지국가를 핵심 선거정책으로 삼을 수밖에 없었던 배경에는 바로 현 내정자가 치켜세웠던 이명박 정부의 경제정책이 국민의 삶의 질을 현저히 악화시켰다는 움직일 수 없는 사실이 있다. 박 당선인은 자신의 핵심 공약과 전혀 맞지 않는 인사를 주요 경제정책과 재정예산까지 총괄하는 경제부처의 수장으로 내정한 것이다. 당연히 박 당선인의 경제민주화 의지는 첫 조각 인선부터 의심받을 수밖에 없게 됐다.

 

참여연대는 국회 청문회가 현 내정자에게 제기된 각종 불법 의혹과 더불어 그가 과연 박 당선인의 경제운용기조에 부합하는 인사인지 철저히 따져줄 것을 주문한다.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정부지원금 0%, 참여연대 회원이 되어주세요

목록
  • profile
    현오석씨는 대표적인 줄푸세'주의자로 압니다. 이런 사람을 경제 수장으로 내정하는 걸 보면 박근혜 정부의 경제 기조를 잘 알수 있겠지요? 그런데 김종인씨는 지금 어디서 뭘하나요?
제목 날짜
[토론회] 정부 금융정책 및 금융감독체계 개편방안 모색 (2/28) 2017.02.23
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를 소개합니다 2015.03.07
[정보공개청구]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 관련 순환출자 해소 건   2017.02.24
[토론회] 정부 금융정책 및 금융감독체계 개편방안 모색 (2/28)   2017.02.23
[긴급여론조사] 이정미 재판관 퇴임 전 헌재 판결해야 74%   2017.02.23
[논평]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속은 사필귀정   2017.02.17
[보도자료] 금감원에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에 대한 특별감리요청   2017.02.16
[논평] 삼성 주장 재반박과 이재용 부회장 영장재청구에 대한 입장   2017.02.14
[기자회견] 이재용 부회장 재소환 및 삼성 바이오로직스 특혜 상장 관련 공동기자회견   2017.02.13
[보도자료] 규제프리존법 연동 창조경제혁신센터, 지역경제발전·일자리창출 효과 확인 ...   2017.02.13
[논평] 삼성바이오로직스 상장은 분식회계와 특혜의 산물   2017.02.13
[고발]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대표이사·함영주 등 은행법 위반 혐의 특검 고발   2017.02.09
[논평] 뇌물공여자 이재용 부회장 또, ‘사재 출연’ 인가       2017.02.08
[토론회] 정경유착의 고리, 어떻게 끊을 것인가?   2017.02.07
[보도자료] 유일호 경제부총리에게 <규제프리존법의 재벌대기업 특혜 여부에 대한 ...   2017.02.07
[논평] 이재용-정유라-하나은행 커넥션의 핵심은 결국 박 대통령   2017.02.03
[토론회] 카카오뱅크·K뱅크 등 인터넷전문은행 출범 문제 진단 토론회(2/2)   2017.02.02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