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제연대위원회    국경을 넘어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해 함께합니다

  • 아시아
  • 2019.01.31
  • 553

중국 정부는 무단 구금하고 있는 JASIC노동자들과 학생 및 활동가들을 즉각 석방하라!

 

노동자와 농민의 당이라는 중국 공산당 정부가 노조를 결성하려는 노동자들과, 이들과 연대하려는 학생들과 활동가들을 탄압하고 있다. 관리자들에 의한 구타와 욕설을 참지 못한 중국 광동성 선전시에 위치한 자쓰(Jasic)공장의 노동자들이 2018년 5월에 노동조합을 설립하려 했다. 노조 설립에 나선 노동자들은 괴한에 의해 폭행당하고 해고 되었으며, 중국 공안에 체포까지 당하였다.

 

중국의 각 대학에서 마르크스주의를 공부하는 동아리를 결성하고 전태일 평전 등을 읽으며 열악한 자국 노동자들의 현실을 고민하고 연대하려 한 학생들은 당국의 자쓰 노동자들의 탄압에 적극 연대하고 나섰다. 그러자 중국 당국은 자쓰 노동자들과 활동가들은 물론, 중국 대학들에서 활동하고 있는 관련 동아리와 학생들을 대대적으로 탄압하여, 현재까지 38여명의 노동자들과 대학생 및, 활동가들이 체포당하거나 구금되어 있다.   

 

체포된 이들의 상당수는 중국의 악명 높은 “지정된 장소에서의 주거 감시(residential surveillance in designated residence)”로 알려진 비밀 구금 상태에 놓여있다. 중국 형사법은 공식적인 체포 이후에 수사와 구금기간이 2개월을 초과하지 않도록 하고 있지만, 공공연히 중국공안은 외부와의 접촉을 차단한 채 용의자를 6개월까지 구금할 수 있으며, 변호인의 접견도 제한되는 이러한 악랄한 방식을 사용하고 있다. 

 

자쓰 노동자와 연대했단 이유로 작년 8월부터 구금된 노동활동가 푸창궈씨의 경우에는 올해 1월 10일에 어머니가 사망하였음에도, 중국 당국은 장례식 참석조차 허용하지 않았다. 또한 최근에는 북경대학 경비노동자 2명을 학생들과 연대했다는 이유로 연행하였다.

 

중국당국의 이러한 탄압은 이미 외신을 통해 전 세계에 알려졌으며, 노암 촘스키를 비롯한 세계 석학들은 중국정부가 후원하는 마르크스시즘 컨퍼런스에 항의의 표시로 참여하지 않기로 선언한 바 있다. 그러나 중국 당국은 구금된 이들을 석방하라는 요구에 귀를 닫고 있다. 오히려 중국당국은 광동성에서 농민공을 위한 대안언론을 만들려는 활동가를 최근에 연행하는 등, 노동자와 농민을 위해 활동하는 이들에 대한 탄압을 멈추지 않고 있다. 

 

연행된 중국의 대학생들은 마르크스주의 뿐만 아니라 <전태일 평전>등을 읽으며 자국의 노동현실에 분노하고 노동자들과의 연대를 고민했다고 한다. 전태일 열사의 외침은 세계의 공장이라는 중국에서도 권력을 가진 자들에게 위협이 되고 있는 것이다. 결사의 자유를 외쳤다는 이유로, 그리고 그들과 연대했다는 이유로 해고당하고, 구타당하고, 체포되고, 구금당하는 야만적인 행태는 중국뿐만 아니라 한국에서도 그리고 세계 곳곳에서 여전히 계속되고 있다. 우리는 이러한 시대의 야만을 넘어서기 위해 계속 연대하고 또 연대해 나갈 것이다. 

 

한국의 인권•노동•시민사회 단체들은 한국기업들도 대거 진출해 있는 중국에서 노동자들의 권리를 위해 싸우는 중국의 노동자와 활동가 및 학생들의 투쟁을 적극 지지하며 연대하는 바이다. 또한, 중국 정부가 변호인의 조력을 받을 권리를 포함하여 이들의 인권을 억압하면서 기약 없는 구금을 지속하고 있는 것에 강력히 항의하며, 이들을 중국에서도 큰 명절인 설날 전에 석방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

 

2019년 1월 31일

 

NCCK 인권센터/공익법센터어필/구속노동자후원회/공공운수노조 전국교육공무직본부 강원지부/국제민주연대/난민인권센터/노동자연대/노동해방투쟁연대(준)/다른세상을향한연대/다산인권센터/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국제연대위원회/사회진보연대/서울인권영화제/성적소수문화인권연대 연분홍치마/울산이주민센터/이주노동자 차별철폐와 인권 노동권 실현을 위한 공동행동(이주공동행동)/이주민센터 친구/인권교육센터 들/인권운동공간 활/인권운동네트워크 바람/인권운동사랑방/인터:뷰(International Review)/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전국불안정노동철폐연대/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북평화와인권연대/정의당 국제연대 당원모임/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제주평화인권센터/참여연대/천주교인권위원회/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33개 단체 및 모임)

강남규/구준모/김수원/김영글/김예찬/김윤영/박상은/박준성/박진우/성상민/윤애숙/이효성/황수진 (개인 13명 연명)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언론기획] 2019 아시아생각 칼럼 2019.01.19
[Podcast] 국내 유일의 아시아 전문 팟캐스트, 아시아팟 2017.11.22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보도자료] 로힝야 집단 학살과 미얀마 라카인주 투자 지원 관련 외교부에 공개질의   2019.03.26
[논평] 라오스 세피안·세남노이 댐 사고 인재(人災)일 가능성 커져   2019.03.22
[아시아팟] 우리는 말하고 싶다: 동남아시아의 언론자유   2019.03.14
[아시아생각] 강제 해산된 캄보디아 야당이 대한민국 정부에 보낸 호소 서한   2019.03.14
[보도자료] 라오스 세피안·세남노이 댐 사고 관련 SK건설과 한국서부발전에 2차 공개질의   2019.03.11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아시아생각] '총리 출마 해프닝' 공주가 보여준 태국 정치 요지경   2019.02.21
[현지조사 보고회] 라오스 댐 사고 후 6개월, 현장의 목소리를 듣다   2019.02.20
[공동성명] 중국 정부는 무단 구금하고 있는 JASIC 노동자들과 학생 및 활동가들을 즉...   2019.01.31
[공유] 국제개발협력 분야 정부-시민사회 파트너십 기본정책 수립   2019.01.31
[논평] 정부의 일방적인 ODA 추진체계 개편안 수립 유감   2019.01.28
[보도자료] 한국 시민사회, 라오스 댐 사고 관련 유엔 ‘기업과 인권 실무그룹’에 진...   2019.01.22
[언론기획] 2019 아시아생각 칼럼   2019.01.19
[아시아생각] '무늬만 민주주의', 집권연정은 어떻게 96%를 득표했나   2019.01.19
[국제공동성명] 라오스 활동가 솜바스 솜폰 강제실종 6년, 라오스 정부의 대답을 요구한다   2018.12.1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