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검찰개혁
  • 2020.07.24
  • 457

안녕하세요,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입니다.

 

지난 7월 15일 시작한 공수처 설치 촉구 서명 캠페인 일주일만에 5,500명 이상의 시민들께서 동참해주셨어요. 저희도 시민들의 강력한 요구에 힘 입어 국회의원 300명 전원에게 입장을 밝히라는 직접 전화도 하고, 이메일도 보내는 등 시민들의 목소리를 전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아직 답변이 없는 나머지 270여 명의 국회의원에게 공수처 설치에 대한 입장과 행동을 끌어내려면, 더 적극적인 전파(!)가 필요합니다. 가까운 지인들에게 캠페인 링크를 공유하고 참여를 독려해주세요. 

 

 

[이벤트] #공수처왜안여름 #공수처당장설치

 

 

너와 함께 하고 싶어

이 여름 썸머 아니.. 써명!

더 많은 공유가 필요해요

공수처 설치를 바라는 마음만큼 친구에게 서명 링크를 공유해요

 

SNS 공유하는 쉽고 빠른 방법

  1. [해시태그] 1개 이상을 선택하여 달아준다 
  2. #공수처당장설치 #공수처왜안여름 #공수처설치이벤트 #다시여기_공수처 
  3. [친구태그] 서명에 참여했으면 하는 친구 3명 태그로 소환한다
  4. [링크걸기] 본인의 SNS 게시글에 캠페인 주소를 건다 https://campaigns.kr/campaigns/251
  5. 게시완료!
  6. 당첨되어 시민들의 잇템(it-tem) 참여연대 굿즈를 받는다!

 

참여해주신 분들 중 10명을 추첨하여 참여연대 굿즈(People Power 펜, 양말 등)를 드립니다. 해시태그를 달지 않으면 저희가 찾아낼 수 없으니 꼭 달아서 게시해주세요! 서명에 함께 하고 싶은 친구 3명 태그하는 것..잊지마세요~♥

 

  • 참여기간 : 2020년 8월 13일(목) 19:00 까지
  • 당첨발표 : 2020년 8월 14일(금) 서명캠페인 페이지와 참여연대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아래 퀴즈의 정답을 함께 게시하시면 추첨될 확률이 늘어납니다. 그림 속 틀린 부분은 몇 개일까요?

공수처 설치를 위한 체크리스트 틀린그림찾기

 

캠페인 페이지 크게보기(클릭)

 

시민과 함께, 공수처 첫 발!

참여연대는 지난 한 해 동안 공수처법의 통과를 위해 참 많은 캠페인을 진행했는데요

1인시위는 물론, 여의도 행진과 집회, 인증샷 릴레이, 온라인/오프라인 서명캠페인까지 할 수 있는 것은 모두! 해봤습니다. 시민의 힘으로 9부 능선까지 왔지만, 마지막 한고비까지 낙관할 수 없는 상황. 

참여연대는 공수처가 첫 발을 딛을 때까지 시민과 함께 행동하겠습니다. 

문의 :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 02-723-0666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국회는 #공수처 빨리 설치하세요! 온라인 서명 참여해주세요 2020.07.15
#검찰보고서 #그사건그검사 새롭게 나왔습니다 2020.05.19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미래통합당은 이제 공수처장 후보 추천에 협력해야 합니다   2020.08.05
[판결비평] '광우병촛불' 12년 법정투쟁, 집회시위 기본권의 경지 개척하다   2020.08.04
공수처 설치 촉구에 응답 안 한 국회의원이 249명이나!   2020.07.31
더 과감한 검찰개혁이 이행될 때입니다   2020.07.30
검찰수사심의위원회에 대한 공개 질의   2020.07.29
권한 분산 취지에 역행하는 법무검찰개혁위 권고안   2020.07.28
수사권조정 취지 무력화하는 시행령은 재검토되어야 합니다.   2020.07.27
[이벤트] #공수처왜안여름 #공수처당장설치   2020.07.24
대법관 구성의 다양성 실현은커녕 또다시 반복된 '서오남' 후보   2020.07.24
[판결비평] 헌법이 보장하는 평화적 모임조차 미신고 집회로 처벌?   2020.07.20
3년이나 방치된 #양승태 #사법농단 해결을 촉구합니다   2020.07.16
국회는 #공수처 빨리 설치하세요! 온라인 서명 참여해주세요   2020.07.15
[판결비평] 법 앞에 평등하지 않은 장애인, 편견으로 판단하는 법원   2020.07.14
‘검언유착’, 공정한 수사로 실체적 진실 밝혀야   2020.07.09
<공수처 설치, 현황과 과제는?> 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2020.07.0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