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회원 15595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노동사회위원회  l  차별없는 노동을 위해 노동정책대안을 제시합니다

  • 최저임금
  • 2017.07.17
  • 215

2018년 최저임금, 저임금·장시간노동 해소 위한 시작이어야

사용자측, 자신의 이익을 위해 제도 왜곡하고 사회적 갈등 조장해
재벌대기업과 프랜차이즈본사의 횡포 잡아내는 정부의 역할이 어느 때 보다 중요

올리자 최저임금 이미지

 

16.4%의 최저임금 인상은 수년간 이어져 온 사회적인 요구의 결과이다. 그동안 비현실적으로 낮은 수준에 머물러 있었던 최저임금은 노동자에게 장시간노동을 강제했고 전 세계에서 가장 긴 노동시간에도 불구하고 워킹푸어를 양산했다. 최저임금의 대폭 인상은 더 이상 저임금·장시간노동으로 사회를 지탱할 수 없다는 우리 사회의 합의이다. 2018년의 최저임금은 우리 사회의 질적인 변화의 시작이어야 한다.


최저임금은 헌법에 국가의 의무로 명시된 제도이지만 도입 취지와 목표가 무색할 정도로 낮은 수준에 머물러 있었다. 그 이유는 중소기업과 자영업자에게 자신이 마땅히 지불해야 할 비용을 전가하고 노동자에게 정당한 몫을 보장하지 않으면서 사업 성과의 이윤을 독점하려는 재벌대기업과 프랜차이즈본사의 갑질에 있다. 최저임금의 인상을 반대하는 사용자측의 주요한 논리인 중소기업과 자영업자의 ‘지불능력 문제’도 결국 이러한 재벌대기업과 프랜차이즈본사의 이기적인 경영방식에 기인한 것이다. 최저임금 결정 기간 내내 이어진 재벌대기업과 사용자단체의 최저임금 인상 반대는 자신의 이익을 위해 사회적 약자간의 갈등과 반목을 조장하는 행태에 다름 아니었다.

 
때문에 결정된 최저임금의 이행과 관련하여 그 어느 때보다도 정부의 역할이 중요하다. 진짜 원인을 외면하여 문제를 은폐하고 지불능력이라는 현상만을 강조하는 방식으로 소수의 이익을 보전해 온 재벌대기업과 프랜차이즈본사의 불공정한 거래 관행을 제재하는 정부의 역할이 중요하다. 재벌대기업과 프랜차이즈본사의 갑질을 근절하여 중소기업과 자영업자의 지불능력을 보장하는 과제는 최저임금 인상의 현실적인 조건이고 이는 재벌대기업과 프랜차이즈본사의 불편법적 경영과 시장에서의 횡포를 규율해야 하는 정부의 역할이기 때문이다.


일부 아쉬움에도 불구하고 역대 최대라는 최저임금의 인상폭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 다만, 7,530원의 최저임금은 변화의 출발점일 뿐이다. 최저임금은 지속적으로 대폭 인상되어야 하고 인간적인 노동조건은 반드시 확보되어야 한다. 최저임금의 대폭 인상과 실제 집행은 우리 사회의 질적인 변화를 이끌 분기점이 될 것이다. 저임금·장시간노동체제에 대한 근본적인 변화의 고민이 필요한 시점이다.

 

원문보기/다운로드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정부지원금 0%, 참여연대 회원이 되어주세요

목록
제목 날짜
[성과] 우리나라도 생활임금 도입! 2014.05.14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5.03.07
[논평] ‘양대지침’ 공식 폐기 환영한다   2017.09.25
[논평] 파리바게뜨의 제빵기사 5,378명에 대한 직접고용을 지시한 고용노동부의 근로감...   2017.09.22
[논평] 국회는 임금체불 피해 노동자의 신속한 권리구제 위한 법안 통과 위해 노력하라   2017.09.21
[기자회견] 배송수수료의 최대 1400배에 달하는 “택배 징벌적 패널티” 고발 기자회견   2017.09.21
[보도자료] 참여연대, 고용노동부·기획재정부에 공공부문 비정규직 노동자의 정규직 전...   2017.09.19
[기자회견] <과로사 OUT 공동대책위원회> 출범   2017.09.12
[이슈리포트] 참여연대, 「임금체불 보고서 : 근로감독·신고사건 분석과 체불 근절을 ...   2017.09.11
[초대]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 이야기를 담은 다큐 <안녕 히어로> 상영회   2017.09.05
[논평] ‘노조할 권리’, ILO 87호·98호 협약의 비준이 필요하다   2017.09.04
[보도자료] 참여연대,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에게 정책질의서 발송   2017.08.07
[보도자료] 참여연대, 이언주 원내수석부대표의 발언과 국민의당의 임금체불 정책방향 ...   2017.07.26
[기고] 낮은 최저임금으로 이득을 보는 자는 누구인가?   2017.07.26
[논평] ‘노동자가 임금체불을 감내해야 하는 공동체’는 정의로운 공동체가 아니다   2017.07.25
[논평]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 관련   2017.07.21
[논평] 2018년 최저임금, 저임금·장시간노동 해소 위한 시작이어야   2017.07.1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