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노동사회위원회    차별없는 노동을 위해 노동정책대안을 제시합니다

  • 노사관계
  • 2012.05.11
  • 1932
쌍용차 분향소 입니다. 
5월 10일 저녁시간, 많은 분들이 찾아주셨습니다. 

분향소에 함께 있던 노동자들과 시민들, 학생들
내 가족이 아닌 사람, 내가 알지 못하는 이의 죽음을 애도합니다. 
타인의 아픔을 나의 아픔처럼 함께 아파하고, 
나의 짐이 아닌데, 내가 굳이 책임지지 않아도 되는데, 함께 짐을 집니다. 

201200510_쌍용차분향소_27

201200510_쌍용차분향소_24


201200510_쌍용차분향소_54


"저 달이 차기 전에" 라는 영화를 아시나요? 
쌍용자동차 옥쇄파업 77일 중 15일의 기록을 담은 영화입니다. 

영화중에 그런 부분이 있습니다. 
"집에 연년생 두 딸이 있는데...저 달이 다 차기전에 끝나야 할텐데.."
노동자의 울림이 지나가는 시민의 발길을 붙잡었던게 아닐까..합니다.

201200510_쌍용차분향소_59


어디에나 사람이 있습니다. 
사람이 모여 어두운 밤을 밝힙니다. 여기 사람이 있습니다. 그리고
노동자는 노동의 현장에 있어야 합니다.

201200510_쌍용차분향소_13

모든 노동자가 공장에서 열심히 일할 수 있는 세상이 왔으면 합니다. 
분향소는 이어집니다. 많은 조문 부탁드립니다. 

사람이 모여 어두운 밤을 밝힙니다....

201200510_쌍용차분향소_51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성과] 우리나라도 생활임금 도입! 2014.05.14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언론기획] 쌍용차 해고자의 눈물 (4) 한국·유럽 정리해고제 어떻게 다르나   2012.06.26
[연속기고-왜 다시 산별노조인가? ③] 지역연대와 미조직·비정규사업으로 본 산별노조의...   2012.06.23
[언론기획] 쌍용차 해고자의 눈물 (3) 아무도 책임지지 않는 정리해고   2012.06.20
[논평] 국가인권위 산업재해보상보험법 관련 권고 환영   2012.06.19
[언론기획] 쌍용차 해고자의 눈물 (2) 투쟁하는 자와 투쟁하지 않는 자, 상처는 똑같다   2012.06.19
[연속기고-왜 다시 산별노조인가? ②] 산별교섭 연대임금 패러다임과 다양한 교섭전략 ...   2012.06.18
[언론기획] 쌍용차 해고자의 눈물 (1) 죽음의 유혹에 시달리는 노동자들   2012.06.18
[토론회] 6/26(화) 쌍용차 사태를 통해 본 정리해고의 문제점과 제도개선 방안   2012.06.14
[인터뷰] 쌍용차 사측은 단체협약이행을 준수해야 한다.   2012.06.13
[연속기고-왜 다시 산별노조인가? ①] “2012 한국 노사관계 개혁, 첫 출발은 산별운동 ... (1)   2012.06.11
[후기]최저임금 희망난장 다녀왔습니다   2012.06.08
[논평] 쌍용차 노사합의 불이행에 대해 안이한 대처로 일관하는 고용노동부   2012.06.06
[논평]13년의 투병, 아무도 책임지지 않는 노동자의 사망   2012.06.04
[기자회견] 국회와 정치권은 쌍용차 청문회 개최를 통해 문제해결에 적극 나서라   2012.05.30
[후기] 서울 덕수궁 앞 쌍용차 분향소 입니다.   2012.05.1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