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월간 참여사회    since 1995

  • 2019년 11월
  • 2019.10.31
  • 837

참여사회 2019년 11월호(통권 270호)

>> 표지를 클릭하면 PDF 버전으로 넘어갑니다

 

2019.11. (통권 270호)

 

여는글 자백과 고백 사이  법인스님

 

특집 검찰개혁의 시간 

검찰은 어떻게 무소불위 권한을 가지게 되었나 한상희

검찰의 불법적·반인권적 수사 민경한

검찰개혁, 어디까지 왔나 박근용

검찰개혁과 민주주의  이국운

 

사람

통인 위기가 기회다 - 도명화 민주노총 톨게이트지부장 편집팀

만남 엄마 나무는 자란다 - 조용연 회원  호모아줌마데스

 

만화

만화 이럴 줄 몰랐지 <작은 집> 소복이

 

칼럼

경제 담배 피는 사람이 교육재정 지킴이?  이상민

환경 인간의 위대함은 어디에 있는가?  장성익

 

사람

만남2 정치에 무관심한 것은 자기 인생에 무책임한 것이다 - 소설가 조정래 회원 편집팀

 

살맛

읽자 지나가는 일은 없다 모두에게 남는다 박태근

듣자 노래는 그 자리에 남아 김광석과 신해철 서정민갑

떠나자 점의 여행, 선의 여행 정지인

 

기획

시민교육 현장의 소리 9 느티나무 시민서클, 유쾌한 지지와 공감의 커뮤니티 주은경

 

뉴스

현장 ‘온전한’ 기소권 가진 공수처 설치! 편집팀

공유 이달의 참여연대 이지현

심층 유치원3법 아직도 통과 안 됐나요? 김경희

심층 방위산업전시회 ADEX, 전쟁 장사를 멈춰라 이영아

 

알림

든든회원  아름다운 사람들을 소개합니다 시민참여팀

 

Cover story 

"태수야, 안 보이니? 내가 역사야, 이 나라고.

니가 이길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해?"

영화 <더 킹> 중 한강식 검사의 대사입니다.

태수는 잘 모르겠지만 촛불시민에게는 

충분히 승산이 있다고 봅니다. 표지디자인 framewalk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닫기
닫기
제목 날짜
[안내] 참여사회 '생활의 광고' 싣습니다 2017.04.27
[안내] 참여사회 정기구독 및 광고 2017.02.01
[목차] 참여사회 2019년 11월호 (통권 270호)   2019.10.31
[여는글] 자백과 고백 사이   2019.10.30
[특집] 검찰은 어떻게 무소불위 권한을 가지게 되었나   2019.10.30
[특집] 검찰의 불법적·반인권적 수사   2019.10.30
[특집] 검찰개혁, 어디까지 왔나   2019.10.30
[특집] 검찰개혁과 민주주의   2019.10.30
[통인] 위기가 기회다 - 도명화 민주노총 톨게이트지부장   2019.10.30
[만남1] 엄마 나무는 자란다 - 조용연 회원   2019.10.30
[만남2] 정치에 무관심한 것은 자기 인생에 무책임한 ...   2019.10.30
[만화] 이럴 줄 몰랐지 <작은 집>   2019.10.3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