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월간 참여사회    since 1995

  • 2020년 01월
  • 2019.12.30
  • 571

아름다운 사람들을 소개합니다 

 

참여연대는 더 많은 회원들과 ‘함께 만드는 꿈’을 실현해 나가고 싶습니다. 정부지원금 0%, 참여연대가 꿋꿋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버팀목이 되어주는 회원들을 소개합니다. 

2020참여사회@1+2월호(1226)-최종.indd

 

반가운 새얼굴 신입회원

강병선 강영숙 강은진 강재구 강정임 강지영 강현정 고금산 곽정순 권지담 권평정 김대운 김덕균 김동윤김민제 김병기 김사현 김선이 김선혜 김성태 김애선 김   억 김영선 김우영 김은경 김은희 김정수 김정일 김준석 김지영 김진수 김향례 김현수 김희숙 나상근 남광우 남철희 노수진 민필기 박금순 박기연 박명원 배수연 성미현 성예지 송성옥 송수준 신지웅 안영신 원칠상 유은희 유진우 이동민 이명재 이선희 이수연 이옥선 이윤주 이은미 이은선 이은하 이장유 이종구 이창성 이향림 이현성 임근용 임은미 임채동 임현수 장동훈 장세철 장승자 장재웅 장현아 장혜주 전현규 정든별 정윤희 정정화 정주열 정진용 조선묵 조수아 조윤경 조종오 조지영 조진심 조형원 주정아 채민기 최하림 하대청 하재훈 함영은 허윤수 호희숙 홍  선 홍승수 황선욱 황현주

2019년 11월 19일에서 12월 18일 사이에 가입한 101명, 가나다 순   

 

참여사회 2020년 1-2월 합본호 (통권 272호)

신지웅 신입회원 (2019년 12월 12일 가입) 

안녕하십니까? 참여연대 회원 여러분! 처음 뵙겠습니다. 참여연대 입회 계기는 언론을 통해 많이 접하고 있었고 국민들의 권익과 알 권리 차원에서 국내외 현안에 목소리를 내는 것을 보고 가입하게 되었습니다. 저도 자원봉사활동 경험이 있는 만큼 조금이라고 힘을 보태기 위해서 참여연대를 많이 도와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친구나 이웃을 신입회원으로 추천한 회원

강성태 김원태 류성화 심현덕 이광석 이기준 이동교 이미현 이재근 정상영 조경아 허필두

2019년 11월 19일에서 12월 18일 사이에 신입회원을 추천한 12명, 가나다 순  

 

참여사회 2020년 1-2월 합본호 (통권 272호)

이동교 회원 (지인 가입 권유) 

지인이 기대하는 민주, 정의와 평화가 참여연대를 통해서 이루어질 수 있을 것 같아서 회원가입 추천했습니다. 진작 참여할 수 있었을 텐데, 더 일찍 가입 추천할 걸 그랬어요. 참여연대 회원으로 시민행동에 적극 참여할 수 있을 것 같아서 기대가 큽니다.

 

회비를 증액한 회원

구   슬 김도욱 김현주 서기열 안진경 이강두 임나혜숙 정희진 조영호 최두진

2019년 12월 18일에서 2019년 12월 17일 사이에 회비를 증액해주신 10명, 가나다 순

 

한결같은 10년지기 회원

김경호 김복성 김용균 김은숙 김종하 남광열 노미경 노충현 디자인아침 박석주 배성호 신호창 오정진 이민우 이순희 임혜연 조성제 조우영 조윤서 차현아 최언삼 최주영 황성호

2009년 12월 1일에서 2009년 12월 31일 사이에 가입한 23명, 가나다 순     

 

든든한 버팀목 20년지기 회원

강학중 김기홍 김상윤 김성일 김우환 김윤행 김재현 김정수 박용수 박재희 박진영 배대호 성경택 신철원 신현숙 오영희 오재택 유영석 이강희 이민혜 이운영 임병태 장수경 정길영 정혜승 정   훈 채남석 최민경 최재웅 최혜은 탁재호 한성진 현병호

1999년 12월 1일에서 1999년 12월 31일 사이에 가입하여 현재까지 회원 자격을 유지하고 있는 33명, 가나다 순

 

유영석 회원 (1999년 12월 30일 가입) 

천주교 신자로 카톨릭연합회에서 활동하며 타 시민단체 활동에 관심을 갖고 지켜보았습니다. 관심에서 더 나아가 가입과 활동까지 생각하게 되었고 그 생각의 끝에 참여연대가 있었습니다. 벌써 함께한 시간이 20년이 됐네요. 함께 걸어온 시간 동안 많은 일들이 있었고 올해는 더 힘든 시간들을 보낸 것 같습니다. 이것만은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참여연대를 예쁜 눈으로 지켜봐 주시는 분들이 많다는 걸! 간사들을 비롯하여 참여연대에 전하고 싶은 말이 있습니다. 첫째, 참여연대 사랑합니다. 두 번째는 지금까지 해 온 것처럼 뚜벅뚜벅 걸어 나가세요. 지치지 마세요. 참여연대 화이팅!

 

신입회원 한마디!

강병선 바른 힘

강은진 따뜻한 세상이 되면 좋겠습니다

권평정 힘내세요

김대운 국민의 힘을 보여 주세요

김동윤 모두가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 가자~^^

김민제 참여연대 화이팅

김사현 사회복지위원회

김선이 민주주의로서 잘 사는 내 나라

김성태 감사합니다. 늘 고맙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김애선 항상 응원합니다

김   억 더 좋은 세상을 바라며

김영선 있는 그대로 보여줘도 꿀리지 않는 사회를 위하여!!

김우영 참여연대 짱

김은경 금액이 적어서 죄송해요. 후원할 곳이 많네요^^

김정수 검찰개혁

김지영 ‘참여’가 진리입니다.

김향례 진정한 시민의 힘으로 세상을 조금씩 바꿔가기를...항상 응원합니다.

김현수 협력하여 선을 이룹시다

김희숙 정의가 춤추는 세상을 위하여 응원합니다

나상근 힘들고 어려워도 사랑하며 사는 삶♡

남광우 시민의 감시와 감독이 나라를 발전하게 한다~

남철희 응원합니다

민필기 응원합니다^^*

박금순 항상 좋은 일에 응원하고 지지합니다

배수연 아이들에게 부끄럽지 않은 어른이 되기를 바라며 

성예지 『천년의 질문』 책을 읽다가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해서

송성옥 시민의 힘으로 정의로운 나라를 만듭시다!

송수준 시민의 권력이 새로운 세상을 만들 수 있는 시대가 왔으면 좋겠습니다

신지웅 국민들의 목소리를 시민단체 차원에서 대변해주고 헌신해주시는 참여연대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원칠상 우리의 희망, 꿈입니다

유은희 항상 응원합니다~

유진우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데 힘써주세요

이동민 참여연대 활동을 적극 지지 합니다

이명재 공분이 있는 칼럼저널리즘소셜로 백조참여연대로 승리하세요

이선희 정의로운 사회구현에 힘써 주시길 바랍니다

이수연 참여연대는 박원순 시장님 참여연대 하실 때 낙선운동 때도 참여했습니다

이옥선 빛나는 미래를 위해~~

이은미 이미현 멋지다!!

이은선 자기 인생에 더 이상 무책임하고 싶지 않습니다

이은하 더 나은 세상을 위한 한걸음

이창성 대한민국 응원합니다

이현성 시민활동 응원합니다

임근용 작은 힘이라도 되어드리고 싶습니다

임채동 세상을 바꾸는 작은 힘에 보탬이 되고자 합니다

장세철 권력기관에 대한 시민 감시

장승자 행동하는 민주시민이 되고자 합니다.

장재웅 깨끗하게 바꿉시다. 우리의 미래를

전현규 정의로운 사회를 위하여

정윤희 나은 세상을 위해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 싶습니다

정주열 바른 세상 만듭시다

조선묵 국가를 위해서

조윤경 참여연대가 늘 건강하게 운영되기를 소원합니다.

조종오 참여연대는 대한민국의 빛과 소금입니다. 정의가 강물처럼 흐르는 나라를 만들고 싶어서

조진심 여러분 힘내세요

조형원 국민이 국가입니다

주정아 개인의 작은 힘이 사회에 단단한 힘이 되게 하는 참여연대

최하림 가입이 늦었지만 이 사회에 좋은 기여를 하기 바랍니다

하대청 새로운 세상 만들기

하재훈 노인의 인권도 돌아봐주세요

함영은 공평한 세상을 이루기 위해 함께 합니다.

허윤수 돈의 힘과 상관없이 억울한 사람이 없는 그 날을 위하여!

홍승수 국민의 눈의 되어주세요

황선욱 화이팅입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닫기
닫기
제목 날짜
[소개] 2020년 참여사회 필진이 독자 여러분께 2020.03.02
[안내] 참여사회 '생활의 광고' 싣습니다 2017.04.27
[안내] 참여사회 정기구독 신청 2017.02.01
[통인뉴스] 머리를 맞대는 순간부터 변화의 시작!   2019.12.30
[통인뉴스] 우리 마음속에 희망꽃이 피었습니다   2019.12.30
[통인뉴스] 아름다운 사람들을 소개합니다 (2020년 1-2...   2019.12.30
[투표 종료] 시민이 뽑는 '2019 올해의 참여사회'   2019.11.29
[목차] 참여사회 2019년 12월호 (통권 271호)   2019.11.28
[여는글] 두 번째 화살   2019.11.28
[특집] 국정농단, 그리고 사법농단도 있었다   2019.11.28
[특집] 잊혀진 제주 예멘 난민, 그들의 행방을 찾아서   2019.11.28
[특집] ‘힙지로’에 지금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나   2019.11.28
[특집] 유기동물 안락사에 대한 어느 수의사의 제언   2019.11.2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