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월간 참여사회    since 1995

  • 2020년 03월
  • 2020.03.01
  • 397

참여사회_202003참여사회_202003


그림. 소복이

뒤늦게 킥보드를 즐기게 된 아이와 뒤늦게 장갑을 끼면 따뜻하다는 걸 알게 된 짝꿍과 살고 있습니다. 뒤늦게 함께 사는 삶이 혼자인 삶만큼 괜찮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매일 만화를 그리는 것이 즐거운 만화가입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닫기
닫기
제목 날짜
[소개] 2020년 참여사회 필진이 독자 여러분께 2020.03.02
[안내] 참여사회 '생활의 광고' 싣습니다 2017.04.27
[안내] 참여사회 정기구독 신청 2017.02.01
[특집] 한국판 ‘보이텔스바흐 합의’는 가능한가   2020.03.01
[특집] 새로운 선거제도, 21대총선 가이드   2020.03.01
[통인] 인권은 멀리 있지 않다 - 박한희 변호사   2020.03.01
[만남] 모두가 모두로부터 배우는 평화 - 문아영 회원   2020.03.01
[만화] 이럴 줄 몰랐지 <벌써 여섯 살 연이>   2020.03.01
[역사] 그 겨울, 붕어빵 아저씨는 어디에   2020.03.01
[여성] 바이러스 시대의 약한 고리들   2020.03.01
[읽자] 생각을 해야만 한다, 생각을   2020.03.01
[듣자] 다시 만날 날을 기약하며, 베토벤 <고별>...   2020.03.01
[떠나자] 베트남 호이안 - 부르는 게 값인가요?   2020.03.0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