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이야기  l  종로구 통인동 희망1번지

  • 참여행사
  • 2017.04.10
  • 246
  • 첨부 1

 

20170410_서촌길노랗게(1)

참여연대 건물에 노란리본이 걸렸습니다 ⓒ참여연대 

 

참여연대 건물에 대형 노란리본이 걸렸습니다. 2015년에 이어 두번째로 만들어진 대형 노란 리본입니다.

2015년, 세월호 참사 1주기 리본은 진상규명을 막는 정부에 대한 강력한 항의를 담은 ‘분노의 노란리본’이

었다면, 이번에는 3년만에 인양된 세월호를 향한 인사가 담겨있습니다.

안녕, 이제야 만났군요. 늦어서 미안해요.

 

대형리본은 모두 몇개의 리본으로 만들어졌을까요?

 

20170410_서촌길노랗게(2)

대형리본 만들기에 많은 시민들이 함께 해주셨습니다^^ ⓒ참여연대 

 

20170410_서촌길노랗게(3)

"뭐라도 하고 싶어서 왔어요, 함께 노란리본을 만들 수 있어서 뜻깊었습니다" ⓒ참여연대 

 

참여연대 건물에 걸린 대형리본은 작은 리본을 하나 하나 달아서 만든 것입니 다. 몇개의 리본으로 만들

어졌을까요?

1,2,3,4… 100...1000 ...4159, 4160. 모두 4160개,

4월 16일, 우리가 결코 잊어서는 안될 그 시간의 숫자를 담았습니다. 이 많은 리본을 만든 데는 60여명의

시민들이 도와주셨습니다. SNS와 메일로 자원활동하실 분을 모집한다는 소식이 나가자, 이틀만에 예상 인

원을 초과했습니다. 작은 일이나마 세월호 참사의 아픔을 함께 한다는 마음으로 모였지요.

 

"SNS에서 공고를 보고 참여하게 되었어요.(기회가 되면 꼭 만들어야지 하고 시 간을 보내다가 토요

일에 하신다고 해서 왔어요.) 평소와 다르지 않던 수업시간 에 배가 기운다는 뉴스를 보고 반 친구들

모두가 걱정했어요. 너무 속상한 일 이었고 잊지 못할 일이었어요. 너무 화가 났고요. 어른들이 원망

스럽기도 했고요. 가만히 있으면 안되겠다, 깨어나야겠다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많이 배우게 되었어

요. 문득 문득(그때 일이) 떠오르고 눈물이 나요. 노란리본을 만들어서 조금이라도 기쁨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잊지않겠습니다."

 

그렇습니다, 노란리본을 만들기 위해 오신 이유는 한결 같았습니다.

잊/지/않/기/위/해/서

 

긴 여행을 마치고 돌아온 아이들에게

 

20170410_서촌길노랗게(5)

 

20170410_서촌길노랗게(4)

노란리본을 만들고 나서 시민들이 소감을 남겨주셨습니다. 사연 하나하나가 뜻깊습니다 ⓒ참여연대 

 

노란리본을 만들고 나서 자원활동 시민들은 소감을 한마디씩 남겨주셨습니다. 거창한 수식도, 철학적 담론

도 아닌 담백한 몇마디가 사람의 마음을 움직입니 다. 몇가지 글을 소개합니다.

 

"세월호와 그 참상의 슬픔을 서서히 잊어가고 있는 사람들이 존재함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런 사람

들이 이 거대한 리본을 봤을 때 세월호에 대한 기억을다 시 상기 시키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활동에

임하게 되었습니다. 여기에서 묶여지고 있는 작은 리본들이 모여 큰 물결을 만들어내듯이 좋은 사

람들이 하나둘 늘어나 보다 아름다운 나라가 만들어졌으면 좋겠습니다"

 

"페이스북에서 엄마가 우연히 발견하게 되어 신청하게 됐는데 사실 시험기간이라서 아빠가 반대했

는데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싶은 마음에 신청하게 됐다."

 

"처음에는 그저 봉사시간만 채우려 왔지만 하면 할수록 가슴이 뭉클해지고, 진심을 담아 하고 있었다.

노란빛으로 반짝이는 걸 보니 너무 아름다웠고 노란빛으로 물든 이곳처럼, 사람들의 마음도 노란빛

으로 물드는 듯했다. 4/16 세월 호 참사... 절대 잊지 못할 것 같다.”

 

"인양작업이 시작되고 떠오른 날입니다. 조만간 3년이네요... 세월호 참사 때 가장 무능력하고 가장 중

요함을 몰랐던 사람이 구속된 날이기도 합니다. 아주 조금씩 조금씩 달라지는 상황이 아주 조금 가뿐

히 나아집니다. 봄이네요. 9명 의 세월호 속에 있는 분들도 가족들 품에서 봄을 보냈으면 좋겠습니다."

 

"긴 여행 마치고 돌아오는 아이들아!

엄마 품에서 편히 쉬렴. 언제까지나 우리의 희망이 따뜻한 아이들"

 

한마디 한마디 가슴 속에 새겨두고 싶은 말들입니다. 시험기간인데도 엄마랑 온 어린이, 봉사시간 채우기 위해

왔다가 깊은 감동을 얻었다는 고등학생, 바쁜 시간 내어서 온 직장인들. 이런 소중한 마음이 모여 세월호를 끌

어올렸고 앞으로의 진실도 열어가지 않을까요?

 

작은 물결이 큰 바람을 - 서촌길 노랗게 물들이기 

 

20170410_서촌길노랗게(6)

 

 

20170410_서촌길노랗게(7)    20170410_서촌길노랗게(8)

4월이면 서촌길 카페와 식당 등 가게들은 노랗게 노랗게 물이 듭니다 ⓒ참여연대 

 

노랗게 물든 것은 참여연대 건물 뿐만이 아닙니다. 참여연대가 하는 <서촌길 노랗게 물들이기 > 캠페인으로

4월이면 서촌길 전체가 노랗게 물듭니다. 서촌의 카페, 식당 들 70여 곳에서는 노란리본 추모 포스터를 붙

이고, 노란리본과 뱃지 를 나눠주고 있습니다. 서울지역 이외에서는 노란리본을 구하기가 쉽지 않다고 해요.

주말을 맞아 멀리서 서촌을 찾은 이들은 노란리본을 무척 반가워하며 가져간다고 합니다. 노란리본, 널리 널리

퍼져가기를 바랍니다.

올해로 <서촌길 노랗게> 캠페인은 3년째입니다. 2015년 1주기때는 포스터와 노란리본을 나눠주는 저희의 마

음도 너무 무거웠죠. 함께 하는 가게들도 그러했으리라 생각됩니다. 답답한 마음이 여전했던 2016년을 지나 이

제 세월호가 인양된 2017년 3주기를 맞았습니다. 여러가지로 부담될 수도 있는 상황( 서촌은 청와대 직원들과

정부청사 직원들도 많이 오는 곳입니다)에서도 꿋꿋이 함께 해 주신 서촌의 가게들, 고맙습니다.

 

못생긴 노란리본, 작품으로 태어나다

 

20170410_서촌길노랗게(9)  20170410_서촌길노랗게(10)

 

20170410_서촌길노랗게(11)  20170410_서촌길노랗게(12)

서촌노란리본공작소 자원활동 시민들이 노란리본으로 멋진 작품을 만들었습니다 ⓒ참여연대 

 

매주 수요일 참여연대에서는 노란리본을 만드는 서촌노란리본공작소가 열립니 다. 2016년 3월 부터 시작

했는데 매주 3~40명의 시민들이 모여 노란리본을 만들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만든 노란리본은 10만여개

에 이릅니다. 대단하죠?

 

노란리본을 만들다보면 모양이 조금 이상한 노란리본이 나옵니다. 삐뚤한 모양 , 얼굴이 너무 큰 얼큰이 리본,

등등, 이를 우리는 ‘못난이 리본’이라고 부릅니다. 못난이 리본들을 버리지 않고 모아두었는데 이를 어찌할까?

고민이 됐습니다. 버리려니 너무 아까워서요. 그러다 한 자원활동가의 아이디어로 노란리본으로 작품을 만

들어 보기로 했습니다. 학교 졸업이후 물감을 칠해본 적 없 고, 그림이라곤 자신 없는 많은 사람들이 하나씩

작품을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한번 해볼까?’ 하고 조심스레 시작했는데, 하나 둘 작품이 만들어질 때마다 아

이디어가 놀랍고, 진심이 담겨 감동적인 작품들이 나왔습니다. 모두가 놀랐죠. ‘내가 이렇게 멋진 작품을 만들

다니! ‘ 요셉 보이스가 그랬죠

"우리는 모두가 예술가이다."

 

 

 

20170410_서촌길노랗게(13)

 

 

20170410_서촌길노랗게(14)

4월 한달동안 참여연대 1층 카페통인에서 서촌노란리본공작소에서 만든 작품을 전시합니다 ⓒ참여연대 

 

이렇게 멋진 작품, 많은 시민들이 볼 수 있게 전시를 하기로 했습니다. 지금 참여연대 카페 통인에 오면

노란리본으로 만든 미술작품을 만날 수 있습니다 . 전시는 4월 한달간 열립니다.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

밤 9시까지 카페통인 전시공간은 열려있습니다. 꼭 와서 보세요~

 

 

[세월호 3주기] 주요행사를 알려드립니다 

"우리 모두가 진실을 기다리고 있다고 말해주세요 " 세월호 관련행사 바로가기 클릭
"피어나다" 서촌노란리본공작소 작품전 바로가기 클릭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정부지원금 0%, 참여연대 회원이 되어주세요

목록
[공연후기] 기타 선율이 흐르는 낭만카페
  • 시민의놀이터
  • 2017,04,27
  • 18 Read

카페통인 공연후기 기네스 기타 과르텟 연주회 기타 선율이 흐르는 낭만카페 어제(4/25) 저녁, 카페통인에서...

[참가신청] '우리동네 참여연대'
  • 참여행사
  • 2017,04,26
  • 24 Read

  2017 참여연대 회원만남 프로젝트 우리동네 참여연대   참여연대 활동가들이 우리 동네에 찾아온다고요? ...

[회원확대캠페인④] 참여연대가 제안하는 <이게 나라다!>
  • 회원확대
  • 2017,04,26
  • 14 Read

  [회원확대캠페인④] 참여연대가 제안하는 <이게 나라다!> 참여연대는 촛불시민혁명 이후 새로운 대한민국...

[참가신청] 6/11(일) 2017 제5회 김대중 노벨 평화마라톤 대회
  • 참여행사
  • 2017,04,25
  • 31 Read

2017 김대중 노벨 평화마라톤 대회 참여연대 마라톤 모임과 함께 한강을 달려요 늘 그랬듯, 6월에도 함께 ...

[후기] 4월 16일, 세월호를 기억하며 함께 달리다
  • 참여행사
  • 2017,04,25
  • 32 Read

세월호를 기억하며 함께 달린 60여명의 사람들 (사진=참여연대 마라톤 모임)  세월호 진상규명 이제 시작입...

[초대] 2017년 첫번째 신입회원 만남의 날(5/17, 수) 세상을 바꾸는 90분에 함께해요!
  • 참여행사
  • 2017,04,25
  • 2344 Read

[초대] 2017년 세 번째 신입회원 만남의 날(5/17,수)- '세상을 바꾸는 90분'에 함께해요!   올해 매월 홀수...

[집회] 광장의 경고, 촛불 민심을 들어라, 23차 범국민행동의 날(4/29,토)
  • 참여행사
  • 2017,04,24
  • 87 Read

광장의 경고, 촛불 민심을 들어라 23차 범국민행동의 날   [4월 29일(토) 주요일정 :  광화문광장]  18시~1...

[카페통인] 5/27(토) 오늘(O:neul) 재즈콘서트에 초대합니다
  • 시민의놀이터
  • 2017,04,24
  • 52 Read

[카페통인] O:neul(오늘) 재즈콘서트 [카페통인] O:neul(오늘) 재즈콘서트 꽃피고 새우는 봄이 왔어요.♬ 따...

[카페통인] 아일랜드 음악으로 채워졌어요
  • 시민의놀이터
  • 2017,04,21
  • 198 Read

아일랜드 음악으로 채워진 카페통인 지난 금요일(4/21) 저녁 카페통인에서는 아일랜드 음악 전통 세션 공연...

[추모제] 故 허세욱 명예회원 10주기 추모제
  • 참여행사
  • 2017,04,15
  • 194 Read

故 허세욱 선생님을 추모하며 그리워하며 안진걸 / 참여연대 공동사무처장, 박근혜정권퇴진비상국민행동 상...

[집회] 세월호 3주기 22차 범국민행동의 날(4/15,토)
  • 참여행사
  • 2017,04,12
  • 1026 Read

  세월호 참사 미수습자 수습과 철저한 선체조사, 책임자 처벌 철저한 박근혜 수사와 처벌, 공범자 구속, ...

[후기] 안녕? 세월호를 향한 인사 - 세월호 3주기, 서촌길이 노랗게 물들었어요
  • 참여행사
  • 2017,04,10
  • 246 Read

  참여연대 건물에 노란리본이 걸렸습니다 ⓒ참여연대    참여연대 건물에 대형 노란리본이 걸렸습니다. 201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