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이야기  l  종로구 통인동 희망1번지

  • 사무처
  • 2018.04.17
  • 469

180417-한국경제신문-1200-630.jpg

한국경제신문의 참여연대 비방 기사에 대한 입장

사실관계 확인도, 근거도 없이 참여연대를 악의적으로 음해

보도의 기본도 갖추지 못한 비방 기사에 법적 조치 취할 것

 

전경련 회원사들이 주주로 있는 한국경제신문이 근거 없는 주장으로 참여연대를 일방적으로 매도하는 기사를 내놓았다. 한국경제신문이 지난 4월 14일 자로 발행한 (인터넷판 13일 저녁 기사) “기업 돈으로 사옥 짓고 해외연수...내부 감시장치 무너진 시민단체” 제목의 기사가 그것이다. 몰래 찍은 참여연대 사무실 사진을 전면에 내세운 기사 내용에는 제목을 뒷받침하는 근거는 없었고, 사실관계 오류와 악의적인 왜곡만이 난무했다. 참여연대는 이같이 기본도 갖추지 못한 기사에 대해 사실관계를 바로 잡는 것은 물론 단호히 법적 조치에 나설 것임을 알리기 위해 입장을 밝힌다. 

 

해당 기사는 제목을 통해 참여연대가 기업 돈으로 참여연대 사무실 건물을 지었다고 주장했다. 본문에는 참여연대가 2006년 건물을 지으면서 “자신들이 편법 상속을 조사하던 기업 등 850곳에 “계좌당 500만 원 이상씩 신축 후원금을 달라”고 요구” 했다며, 조선일보 사설과 같은 주장을 했다. 참여연대 사무실 건물을 기업 돈으로 지었다는 근거는 이것이 전부이다. 게다가 이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당시 참여연대는 후원금 상한액을 500만 원으로 한 후원의 밤 행사 초청장을 보냈을 뿐이다. 최소 500만원 이상 후원금을 요구했다는 것과는 매우 다른 얘기다. 참여연대는 2006년 이래 특정인에 대한 재정적 의존을 막기 위해 500만원을 상한액으로 두는 것을 현재까지의 재정 원칙으로 삼고 있다. 무엇보다 참여연대의 사무실 신축 비용은, 창립 후 적립해온 씨앗기금과 임차보증금, 은행대출 그리고 2006년부터 2007년에 거쳐 진행한 특별모금을 통해 조성되었다. 이는 당시 언론사 기사에 대한 참여연대의 반박, 2007년 활동보고서 등을 통해 충분히 밝힌 내용이다. 다시 강조하지만, 참여연대 사무실 건물을 기업 돈으로 지었다고 주장하는 것은 터무니 없을 뿐만 아니라 십시일반 모금에 함께 해주셨던 많은 회원과 시민들을 모욕하는 주장이다. 

 

해당 기사는 ‘기업 때리면서 후원금 요구’라는 부제도 달았다. 본문 기사는 “외유성 출장, 불법 후원금 수수 등의 문제가 갑자기 불거졌지만 참여연대식 시민운동은 오래 전부터 적잖은 우려를 자아냈다. 감시 대상인 기업으로부터 후원금을 받는 등 부적절한 행태에 대한 지적이 끊이지 않았다. 이런 ‘참여연대식’은..”, “진보 시민단체들이 과거 비판의 대상으로 삼았던 기업들로부터 후원을 받았다는 사실도 재조명”되고 있다 주장하면서 “참여연대가 진보 시민단체들의 대표격”이라는 말도 빼놓지 않았다. 그러나 이번에도 기사 내용을 뒷받침하는 근거는 없다. 오히려 김기식 원장의 의원시절 피감기관 지원에 의한 출장을 언급하거나, 아름다운재단이 대기업 후원금을 받고 박원순 현 시장이 당시 재단에 후원한 기업의 사외이사를 맡았던 일을 거론하고 있다. 이는 참여연대 활동과 관련이 없을뿐더러, ‘참여연대가 기업을 때리면 기업이 아름다운재단에 후원한다’는 식의 억지는 이미 참여연대에 대한 악의적인 명예훼손으로 손해배상금까지 물게 했던 주장이다. 김기식 원장도 포스코 측도 없었던 일이라 반박하는 포스코 지원에 의한 해외 연수 의혹을 참여연대 비방의 근거로 활용하고 있는 것도 황당할 따름이다.

 

아무런 근거도 없이 왜곡하고 비방하는 것이 ‘한국경제신문식’인가. 특정세력에 종속되지 않고 시민들의 회비와 자발적인 후원금으로 독립적이고 투명하게 운영해 온 것을 자부심으로 삼는 참여연대를 마치 감시 대상 기업에게 돈을 갈취하는 파렴치한 단체로 둔갑시키는 것이 정상적인 언론보도인가. 한국경제신문의 이러한 보도행태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마땅하다. 정작 한국경제신문은 과거 정권 당시 전경련의 재정지원을 받고 정부에 의해 동원되었던 우익단체들에게 어떤 태도를 취했는지 돌아보기를 바란다. 참여연대는 한국경제신문이 참여연대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것에 대해 사과할 것을 요구하며, 한국경제신문에 대한 법적 조치에 나설 것임을 분명히 밝혀둔다. 

 

>>> 입장 [원문보기/다운로드] 

 

국회특수활동비 공개,이동통신요금 원가공개, 다스비자금 검찰고발.
참여연대의 많은 활동은 시민들의 든든한 재정지원 덕분입니다.
월 1만원, 여러분의 후원이 세상을 바꿉니다!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목록
[보도자료] TV조선·조선비즈, 사실관계 틀린 참여연대 관련 최근 기사에 대해 정정보도...
  • 사무처
  • 2018,04,18
  • 237 Read

TV조선·조선비즈, 사실관계 틀린 참여연대 관련 최근 기사에 대해 정정보도 진행 허위사실과 악의적 왜곡 ...

[입장] 한국경제신문의 참여연대 비방 기사에 대한 입장
  • 사무처
  • 2018,04,17
  • 469 Read

한국경제신문의 참여연대 비방 기사에 대한 입장 사실관계 확인도, 근거도 없이 참여연대를 악의적으로 음...

[보도자료] 참여연대, 조선일보 등에 3건 정정보도 요청
  • 사무처
  • 2018,04,16
  • 580 Read

참여연대, 조선일보 등에 3건 정정보도 요청 일부 언론, 허위사실과 왜곡 비방으로 참여연대 명예훼손  참...

[추모제] 故 허세욱 명예회원 11주기 추모제
  • 참여행사
  • 2018,04,15
  • 360 Read

      잊지 않겠다는 다짐으로...   박정은 / 참여연대 사무처장   허세욱 선생님   평안히 계셨는지요?  오...

[후기] 세월호 4주기 - 올해도 서촌이 노랗게 물들었습니다
  • 참여행사
  • 2018,04,13
  • 511 Read

세월호 4주기, 올해도 서촌은 노랗게 물들었습니다. 2014년 4월 16일, 그날 이후 우리는 하늘의 별이 된 이...

[후기] 꽃누르미 엽서 만들기- 너희에게 보내는 꽃편지
  • 참여행사
  • 2018,04,12
  • 111 Read

꽃누르미 엽서 만들기 너희에게 보내는 꽃편지   흐드러지게 핀 벚꽃을 시샘이라도 하듯 세차게 바람이 불던...

김기식 금감원장을 둘러싼 논란에 대해 회원께 드리는 글
  • 사무처
  • 2018,04,12
  • 8901 Read

김기식 금감원장을 둘러싼 논란에 대해 회원께 드리는 글 김기식 금감원장을 둘러싼 논란이 커지고 있습니...

[후기] 부산경남 회원님들을 만나뵈었습니다 - 2018 지역회원만남의 날
  • 참여행사
  • 2018,04,09
  • 145 Read

  참여연대는 매년 3월이면 평소 먼 곳에서 응원해주시던 회원님들을 뵙고, 한 해의 사업 계획을 보고 드리...

[세월호4주기] 우리는 아직 진실을 기다립니다
  • 참여행사
  • 2018,04,05
  • 1425 Read

  세월호 4주기, 잊지않겠습니다. 기억하겠습니다. 어느덧 세월호 4주기가 다가오고 있습니다. 4월 16일 그...

[후기] 대전충남 회원만남 행사에 다녀왔습니다 - 2018 지역회원만남의날
  • 참여행사
  • 2018,04,05
  • 205 Read

참여연대는 매년 3월이면 항상 먼발치에서 응원해주시는 지역에 계신 회원님들을 만나뵙고 한 해의 사업 계...

[모집중] 2018년 2차 자원활동가를 모집합니다
  • 자원활동
  • 2018,03,28
  • 481 Read

  참여연대 2018년 2차 자원활동가 정기 모집 안내  ○ 공통 - 신청기간 : 2018. 03. 26(월) ~ 2018. 04. 23...

[후기] 광주전남 회원만남 행사에 다녀왔습니다 - 2018 지역회원만남의날
  • 참여행사
  • 2018,03,27
  • 139 Read

참여연대는 매년 3월이면 항상 먼발치에서 응원해주시는 지역에 계신 회원님들을 만나뵙고 한 해의 사업 계...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