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회원 14867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l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남북관계
  • 2018.02.08
  • 608

평창 올림픽을 계기로 시작된 남북대화, 북미대화 재개로 이어져야 한다

미 측, 올림픽과 이후 한반도 긴장 조성에 대한 우려 불식시켜야

한국 정부, 북미간 대화 재개 위해 모든 외교적 노력 다해야

 

평창 올림픽 개막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군사적 긴장이 고조되는 한반도에 그 어느 때보다 ‘평화’의 가치를 확인시켜 줄 평창 올림픽에 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북한의 올림픽 참가와 한미 군사훈련의 일시적 중단으로 당장의 군사적 위기는 완화되었다. 하지만 평창 이후 한반도 위기를 다시 우려해야 하는 일이 없도록 하는 것도 매우 절박한 일이다. 올림픽 휴전이 가져다준 남과 북의 대화를 더 확대하고, 반드시 북미 대화의 계기를 만들어야 하는 이유이다. 

 

평창을 방문하는 북한과 미국의 대표단에 거는 기대가 그 어느 때보다 크다. 북한에서는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이, 미국에서는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평창을 찾는다. 그러나 호전적인 언사를 주고받으며 군사적 대결과 위협 수준을 높여 왔던 북미가 올림픽을 계기로 대화에 나설지는 불투명하다. 이러한 상황에서 우리는 펜스 부통령이 언론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항상 대화를 믿는다고 말해왔다”고 언급하면서도, 대북 압박을 강화할 것이라는 언술로 대화 분위기를 경색시키고 있는 것에 강한 유감을 표하지 않을 수 없다. 최근 미국 일각에서 제한적인 대북 선제타격을 의미하는 ‘코피작전(Bloody Nose Strike)’을 검토 중이라는 언론 보도가 나오고 있는 것도 마찬가지이다. 미국이 사실상 북한에 대한 무력공격 가능성을 비치고, 대화 재개 자체를 거부하는 듯한 태도를 취하는 것은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고 평창올림픽을 평화의 제전으로 만들려는 한국민들과 한국 정부의 노력을 존중하는 것이라 보기 어렵다. 

 

우리는 북미 양측 모두 한반도 긴장을 완화할 수 있는 이번 기회를 놓치지 않기를 기대한다. 한국 정부 역시 북미 대화를 적극적으로 중재하여 이번 올림픽이 한반도 평화의 첫걸음이 되도록 해야 한다. 한반도에 평창 올림픽으로 조성된 해빙 분위기가 계속 이어질지, 아니면 다시 빙하기로 들어설지 여부가 판가름되는 중대한 기로에서 한국 정부가 한반도 긴장 완화를 이끌 다각적인 외교적 노력에 모든 힘을 기울이는 것은 너무나 당연하다. 더이상 전쟁에 대한 두려움과 우려를 안고 살아갈 수 없다. 다시 한번 북한과 미국이 조건 없는 대화에 임하기를 강력히 촉구한다.  

 

2018년 2월 8일 

 

고양통일나무, 남북경제협력포럼, 녹색연합,  대전평화여성회, 민주화를위한전국교수협의회, 시민평화포럼, 참여연대, 통일맞이, 평화3000, 평화네트워크, 평화를만드는여성회, 평화통일대구시민연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한국여성단체연합, 흥사단민족통일운동본부

 

국회특수활동비 공개,이동통신요금 원가공개, 다스비자금 검찰고발.
참여연대의 많은 활동은 시민들의 든든한 재정지원 덕분입니다.
월 1만원, 여러분의 후원이 세상을 바꿉니다!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목록
제목 날짜
[평화행동] 제8차 소성리 평화행동 '평화 온다 사드 가라!' (7/7) 2018.06.15
[신청] 2018 제주생명평화대행진 강정에서 성산까지! 평화야 고치글라 (7/30~8/4) 2018.06.15
[신청] 2018 평화기행 '제주 4.3 70년, 평화의 길을 찾아서' 2018.05.29
[환영] 국가보훈처·국방부의 나라사랑교육 폐지! 2017.12.08
[자료종합] 필리버스터를 위한 '테러방지법'의 모든 것 2016.02.26
[종합] 2011-2017 제주해군기지 건설 저지를 위한 전국대책회의 활동 2 2011.07.23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5.03.07
[논평] 천안함 침몰 8년, 재조사로 진실 밝혀야   2018.03.26
[토론회] 핵 잠수함 들어온 제주, 우리는 무엇을 할 것인가?   2018.03.24
[평화행동] 시리아에서의 민간인 학살 중단, 전쟁 종식을 촉구하는 촛불   2018.03.22
[논평] 탄핵 국면에서 위수령 검토한 국방부, 시대착오적 행위에 대한 발본색원 조치 ...   2018.03.21
[기자회견] 평화롭게 살 권리와 국방·외교 민주적 통제를 위한 개헌안 청원   2018.03.15
[후기] ICAN과 한국 평화운동가의 만남 '핵무기 금지 운동과 한국의 평화운동'   2018.03.14
[행사] 2018 후쿠시마 핵발전소 사고 7주기 "핵쓰레기 너머, 나비 날다"   2018.03.10
[논평] 대북 특사단이 발표한 남북합의 적극 환영   2018.03.07
[논평] 제10차 방위비분담금 협상, 이전과는 완전히 달라야 한다   2018.03.07
[성명] 정세 변화를 반영하여 사드 공사 등을 중단할 것을 촉구합니다   2018.03.07
[강연회] '가해국 국민'으로 살기: 베트남전쟁, 국가 그리고 '나'   2018.03.03
[보도자료] 검찰, UAE 비밀 군사협정 책임 이명박 불기소 결정   2018.02.23
[논평] 방위비 분담금 이면 합의, 국민 속이고 국회 동의권 무력화한 불법 행위   2018.02.21
[논평] 박근혜 정부 사드 배치 과정의 문제 덮기로 한 감사원   2018.02.20
[공동논평] 평창 올림픽을 계기로 시작된 남북대화, 북미대화 재개로 이어져야 한다   2018.02.0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