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회원 14578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법센터  l  공익소송으로 인권과 민주주의를 지킵니다

  • 집회시위
  • 2017.11.10
  • 110

경찰의 변하지 않은 집회 대응 실망스럽다

법원의 집회시위 막을 이유없다는 결정도 무시 

행정편의주의적 구태 그대로 반복

 

경찰의 집회관리 방식이 이전과 달라진게 별로 없어 보인다. 지난 6일 사드배치 반대 운동 시민단체가 트럼프 대통령 방문을 맞아 청와대 사랑채 앞 인도에서 집회행진 신고를 하였으나 경찰이 금지통고했다. 심지어 광화문 일부를 경찰차량으로 에워싸는 ‘차벽’까지 등장했다. 주요도시의 주요도로에 해당하고 트럼프 대통령 방한으로 경호상 필요하다는 것이 금지통고 근거였다. 당연하게도 법원은 이들 단체들이 낸 경찰 금지처분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을 인용하여 집회, 행진을 보장하라고 결정했다. 그러나 경찰은 법원 결정까지 무시하고 결국 해당 집회와 행진을 막았다. 박근혜정부 등 권위주의 정부에서 해왔던 집회대응방식에서 한걸음도 더나아가지 못한 경찰의 이와 같은 집회 대응은 실망스럽다.

 

정확히 두달 전인 9월 7일 경찰개혁위원회는 ‘집회시위 자유 보장방안’ 을 제시하였으며 당시 이철성 경찰청장은 이를 전격 수용한다고 밝혔다.이후 경찰은 집회시위 자유 보장의 구체적인 이행방안을 추진하기 위해 시민사회의 의견을 수렴하겠다고 하였다. 

 

그러나 이번 청와대 사랑채 앞 집회시위를 금지통고한 경찰의 행태는 이전의 집회시위 대응방식에서 한치도 나아가지 못했다. 게다가 이명박과 박근혜 정권의 불통의 상징이었던 “차벽”까지 동원해 비록 트럼프 대통령 차량이 지나는 시간동안이었다고 하나 집회시위를 전면  봉쇄하고 이를 경호상의 필요성을 들어 정당화하고자 하는 것은  초헌법적 발상이라 하지 않을 수 없다. 경호법 어디에도 집회시위를 전면 금지할 근거는 없다. 법원도 집시법에는 경호상 위험을 집회금지사유로 두고 있지 않다고 지적했다. 추상적인 위험에 근거하여 헌법상 권리인 집회시위의 자유를 제한해 온 행정편의주의적 구태를 그대로 반복한 것이다. 경찰의 집회대응 개선에 대한 약속은 국민 다수의 우려대로 수사권을 얻기 위한 보여주기에 불과한 것이었는지 답해야 할 것이다. 

 

논평[원문보기/다운로드]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정부지원금 0%, 참여연대 회원이 되어주세요

목록
제목 날짜
[함께가요] 11/17(금) KBS새노조 파업 지지 특집 2017.11.14
참여연대 공익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5.03.07
[함께가요] 11/17(금) KBS새노조 파업 지지 특집   2017.11.14
[논평] 경찰, 2년 전 물대포 직사살수 기억하고 있나   2017.11.14
[촛불의 추억2] 작년 청와대 앞 900미터 촛불행진은 어떻게 가능하였나?   2017.11.13
[논평] 경찰의 변하지 않은 집회 대응 실망스럽다   2017.11.10
[기자회견]11/9(목) 고객정보 3억4천여만건 무단결합 전문기관 및 20개기업 고발   2017.11.08
[촛불의 추억1] 작년 11월 5일 당신은 어디에?   2017.11.07
[논평] 백남기농민 사망이  ‘사소한 실수’라는 주호영 바른정당 원내대표 인식 개탄스럽다   2017.10.18
[원고모집]참여연대, 강원랜드 부정채용 관련 손해배상소송 원고 모집   2017.10.18
[논평] 고백남기농민 직사살수 경찰에 대한 검찰 기소 늦었으나 당연   2017.10.17
[보도자료] 참여연대, 행안부의 개인영상정보보호법제정안에 반대 의견 제출   2017.10.13
[공동성명] 국민의 개인정보 사고 팔기 위해 도입된 비식별화가이드라인 즉각 폐기하라   2017.10.11
[보도자료] 국회 앞 기자회견에서 구호만 외치면 집시법 위반?   2017.09.28
[불금파티 같이 가요 9/28(목)] 추석맞이 언론적폐청산 시민문화제   2017.09.26
[방청 안내] 기자회견에서 구호 외치면 불법집회? 국민참여재판에서 판단받는다   2017.09.21
[논평] 백남기 농민 사망 1주기에 이루어진 국무총리의 사과, 늦었지만 환영   2017.09.1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