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 국가정보원
  • 2016.03.08
  • 1269
  • 첨부 2

사이버사찰 권한까지 국정원에게 주겠다는 박근혜 대통령

박근혜 대통령은 사이버테러방지법 통과 압박을 중단하라

 


테러방지법 제정을 관철시킨 박근혜 대통령이 이번엔 사이버테러방지법을 제정을 압박하고 나섰다. 지난 7일 박근혜 대통령이 청와대 수석비서관 회의에서 사이버테러방지법 통과를 국회에 주문하고 나서자 국정원은 그에 부응하듯 오늘 “4차 핵실험 이후 북한이 국가기반시설 인터넷망·스마트폰 등에 대한 해킹 공격을 통해 우리의 사이버 공간을 위협하고 있다”며 국가사이버안전 대책회의를 개최했고, 새누리당 원유철 대표는 오늘 국회의장에게 사이버테러방지법 직권상정을 건의하겠다고 밝혔다.

 

북한 테러 위협을 명분으로 국민에 대한 국정원의 감시와 사찰을 가능케 하는 테러방지법 제정을 불도저식으로 밀어붙이더니, 이제는 사이버사찰 권한까지 국정원에게 주겠다는 것이다. 우리 사회의 민주주의와 국민의 인권이 북한발 국가비상사태 앞에 늘 유보된다는 것이야말로 국가비상사태가 아닌지 되묻지 않을 수 없다. 박근혜 대통령과 국정원, 정부여당은 더 이상 구체적 근거도 없는 북한 위협을 명분으로 국민의 인권을 침해하는 법 제정 압박을 중단해야 할 것이다. 

 

1975년 박정희 대통령이 긴급조치 제9호를 선포할 때 내세웠던 이유는 남침이 가능하다고 북한이 오판할 염려가 급격히 증대하여 이런 난국을 극복하기 위해서라는 것이었다. 이렇게 생긴 긴급조치 9호로 수많은 사람들이 영장도 없이 구속되고 억울하게 옥살이를 했다. 그러나 2013년 헌법재판소는 긴급조치에 대해 위헌결정을 하면서 "북한의 남침 가능성 증대라는 것이 실은 우리 사회가 오랜 기간 겪어 왔고 앞으로도 통일이 될 때까지 혹은 적어도 한반도의 평화체제가 확립될 때까지 끊임없이 대면해야 할 일상적이고 해결하기 어려운 과제 중 하나였을 뿐”이라고 지적한 바 있다. 이처럼 일상적으로 존재하고 있는 북한의 위협을 명분으로 국민의 기본권을 침해할 수 있는 테러방지법과 사이버테러방지법 제정을 추진하는 것은 과거 긴급조치와 다를 바가 없다. 

 

사이버사찰 권한까지 국정원에게 주겠다는 박근혜 대통령

 

박근혜 대통령은 사이버테러방지법 국회통과를 주문하며“사이버 위협을 조기에 식별하고 조치할 수 있는 정부와 민간의 정보공유 체계 구축이 무엇보다 중요한데 이것을 뒷받침할 법률적 근거가 없는 상태”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우리나라의 민간사이버 안전은 다른 나라보다 강한 법제도와 규제에 부족함이 없다. 더욱이 국정원은 ‘국가사이버안전관리규정’에 따라 국가차원의 사이버안전관리 업무를 담당하고, 미래창조과학부-방송통신위원회 등에서는 민간의 사이버안전을 관리 감독해왔다.  
 
사이버테러방지법으로 가장 달라질 점은 ‘민간기관’들이 앞으로 국정원의 직접 지휘를 받게 된다는 사실이다. 이들 민간 책임기관에는 통신사, 포털, 쇼핑몰 등 ‘주요정보통신서비스제공자’가 포함된다. 합리적인 이유 없이 민간 인터넷의 사이버안전 관리 권한이 모두 국정원으로 넘어가는 것이다. 그럴만한 타당성이 있는지 국민들은 충분히 설명을 듣지 못했다. 

 

더욱이 계류 중인 사이버테러방지법은 ‘사이버테러’를‘해킹’ ‘바이러스’를 모두 포함하는 개념으로 정의하고 있어, 인터넷에 바이러스가 퍼지거나 사소한 해킹사고만 일어나도 국정원이 ‘조사’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서상기안 제6조 제2항 제3호), 더욱이 사이버테러 사고가 일어나지 않아도 국정원은 "사이버테러 관련 정보의 수집․분석․전파"(서상기안 제6조 제2항 제2호)하겠다며 인터넷을 상시적으로 감시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국정원은 지금도 국가보안법 수사를 위해 패킷감청기법으로 인터넷회선을 감청하고 있는데 이 법이 제정되면 일일이 영장을 받을 필요도 없어진다는 것이다. 민간 인터넷망, 소프트웨어의 ‘취약점’ 또한 국정원에 모두 공유하여야 하고 공유하지 않으면 형사처벌한다는 사실 또한 많은 국민들이 가장 크게 걱정하는 대목이다. 지난 이탈리아 해킹 사건 당시 국정원이 카카오톡 취약점을 몰라 카카오톡 해킹을 못했다면 앞으로는 보고된 취약점을 활용해 언제든지 마음만 막으면 해킹이 가능할 수 있다. 이처럼 사이버테러방지법은 인터넷을 장악하고, 상시적으로 사이버사찰이 가능케 하는 막강한 권한을 국정원에게 부여하는 것이다. 

 

청와대를 엄호하며 직권상정을 압박하고 있는 여당의 태도에 대해서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새누리당의 전신인 한나라당 역시 과거정부 시절 정보기관의 도감청 우려를 제기하며 긴급감청 폐지 등 제도 개선을 추진한 바 있다. 2003년 당시 한나라당은‘국정원 폐지, 해외정보처 신설’을 당론으로 채택하여 국정원의 정보활동을 통제·감독·처벌을 강화하는 법안도 여러 개 발의했다. 2012년 대선개입 사건 이후 박근혜 대통령은 국정원에 ‘스스로 개혁할 것’을 주문했지만, 구조적 개혁은 전혀 이뤄지지 않았다. 테러방지법과 사이버테러방지법은 이 모든 문제의 반복이며 정보기관 권한남용에 대한 모든 우려는 타당하다. 당리당략에 따라 국민의 통신비밀 문제에 대한 입장을 바꿀 수 없는 이유이다.

 

또한 테러방지법에 대한 불신과 우려가 채 가시지도 않은 상태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사이버테러방지법 제정을 압박하는 이유에 대해서도 묻지 않을 수 없다. 우리는 2012년 대통령 선거에서 국정원이 불법적으로 선거에 개입한 사실을 기억하고 있다. 총선을 앞두고 박근혜 대통령이 정권유지를 위해 국정원 권한 강화에 나선 것 아니냐는 불신을 걷어 내기 위해서라도 박근혜 대통령은 사이버테러방지법 제정에 대한 압박을 중단해야 한다. 그리고 수많은 시민들이 온오프라인에서 제기하고 있는 여러 우려점에 대해 대해서 진지하게 답해야 하며, 수없이 제기된 국정원에 대한 권한 남용을 통제할 수 있는 대책부터 내놓아야 할 것이다.

 


민주주의법학연구회, 인권운동공간 ‘활’,
인권운동사랑방, 진보네트워크센터, 참여연대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4개 정당의 반부패 및 공직윤리, 국정원 개혁 및 테러방지법 폐지 등 공약 평가
  • 일반
  • 2016,04,07
  • 1016 Read

4개 정당의 반부패 및 공직윤리, 국정원 개혁 및 테러방지법 폐지 등 공약 평가 <20대 총선 참여연대 분야별 공약 평가 4-정치.사법.반부패 등 공약평...

[20대총선 공약평가] 4개 주요정당의 반부패 및 공직윤리, 국정원 개혁, 테러방지법 폐...
  • 일반
  • 2016,04,07
  • 932 Read

4개 정당의 반부패 및 공직윤리, 국정원 개혁 및 테러방지법 폐지 등 공약 평가   취지 및 개요  평가 취지 현재 우리 사회는 집권세력의 권위적이고 ...

[기자회견] 국가정보원의 '패킷감청'에 대한 헌법소원 청구 기자회견
  • 국가정보원
  • 2016,03,27
  • 847 Read

“국가정보원의 무차별적인 패킷감청은 여전히 위헌이다!” 같은 사무실 회선에서 단지 회선을 공유하였다는 이유로 감청 대상이 된 피해자, 헌법소원 제...

[토론회] 테러방지법과 사이버테러방지법의 문제점 진단 토론회
  • 국가정보원
  • 2016,03,22
  • 1117 Read

테러방지법, 명확성·적법절차·과잉금지 원칙에 위배  사이버테러방지법, 국정원의 민간사업에 대한 지휘·통제 권한 확대, 상시적인 인터넷 감시와 정보...

[서명] 테러방지법 폐지 및 사이버테러방지법 제정 반대
  • 국가정보원
  • 2016,03,17
  • 4278 Read

  테러방지법 폐지 및 사이버테러방지법 제정 반대 서명 20대 국회에서 테러방지법을 폐지하고, 사이버테러방지법 제정을 막을 수 있게 함께해주세요....

[공지] 테러방지법 및 사이버테러방지법 문제점 진단 토론회
  • 국가정보원
  • 2016,03,16
  • 1405 Read

  국정원의 국민사찰 고삐 풀리다 테러방지법과 사이버테러방지법의 문제점 진단 토론회   테러방지법이 국회에서 통과된 지 일주일도 안 돼 박근혜 ...

[20대 총선 정책과제] 독립적인 반부패 및 공직윤리 전담기구 설치
  • 일반
  • 2016,03,08
  • 1051 Read

  참여연대(공동대표 법인·정강자·하태훈)는 오늘(3/8, 화) 민생과 평화, 민주주의와 인권보장을 위해서 20대 총선에서 다뤄져야 할 52개 정책과제를 ...

[20대 총선 정책과제] 정부위원회 회의록 공개 의무화
  • 일반
  • 2016,03,08
  • 1065 Read

  참여연대(공동대표 법인·정강자·하태훈)는 오늘(3/8, 화) 민생과 평화, 민주주의와 인권보장을 위해서 20대 총선에서 다뤄져야 할 52개 정책과제를 ...

[20대 총선 정책과제]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또는 상설특검 설치
  • 일반
  • 2016,03,08
  • 1045 Read

  참여연대(공동대표 법인·정강자·하태훈)는 오늘(3/8, 화) 민생과 평화, 민주주의와 인권보장을 위해서 20대 총선에서 다뤄져야 할 52개 정책과제를 ...

[성명] 박근혜 대통령은 사이버테러방지법 통과 압박을 중단하라
  • 국가정보원
  • 2016,03,08
  • 1269 Read

사이버사찰 권한까지 국정원에게 주겠다는 박근혜 대통령 박근혜 대통령은 사이버테러방지법 통과 압박을 중단하라 테러방지법 제정을 관철시킨 박근혜...

[20대 총선 정책과제] 테러방지법 폐지와 국정원 개혁
  • 일반
  • 2016,03,08
  • 1101 Read

  참여연대(공동대표 법인·정강자·하태훈)는 오늘(3/8, 화) 민생과 평화, 민주주의와 인권보장을 위해서 20대 총선에서 다뤄져야 할 52개 정책과제를 ...

[보도자료] 283,000명 시민, 국회의장에게 테러방지법 폐기 요구해
  • 국가정보원
  • 2016,02,25
  • 1478 Read

283,000명 시민, 국회의장에게 테러방지법 폐기 요구해 ‘시민 필리버스터’도 3일 연속 국회 앞에서 진행 중 ‘테러방지법’ 폐...

[기자회견] ‘국정원 권한 강화’ 테러방지법 제정반대 긴급서명 및 1인 시위 돌입
  • 국가정보원
  • 2016,02,23
  • 962 Read

‘국정원 권한 강화’ 테러방지법 제정반대 긴급서명 및 1인 시위 돌입 기자회견 진행 일시 및 장소 : 2월 23일(화), 오전 11시, 국회 정문 ...

[긴급서명] '테러방지법' 제정 반대합니다(~3/1까지)
  • 국가정보원
  • 2016,02,22
  • 91134 Read

2.25(목) 오후2시 국회 정문 앞에서 <‘테러방지법’ 폐기촉구 시민서명 1차 국회전달>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정의화 국회의장에게 약 30만...

[보도자료] 선거개입 혐의 국정원 직원 불입건 진상공개 요구
  • 국가정보원
  • 2016,01,20
  • 696 Read

선거개입 혐의 국정원 직원 불입건 진상공개 요구 서울중앙지검, 2012 대선개입 국정원 직원 3명 ‘봐주기 수사’ 의혹 국정원 파견근무 검사가 소속된 ...

[기고] "테러방지법, 국정원에 '날개' 달아줄 것"
  • 칼럼
  • 2015,12,09
  • 1059 Read

"테러방지법, 국정원에 '날개' 달아줄 것" 현행법으로 테러 대비 불충분, 정부가 입증해야   장유식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소장   테러방지법 제정 압...

[보도자료] 참여연대, 2016년 특수활동비 예산 삭감 및 제도개선 요청서 제출
  • 예산감시
  • 2015,11,20
  • 1320 Read

국회 예결위에 특수활동비 예산삭감 및 제도개선 요구해 특수활동비 단계적 축소·폐지하고 업무추진비로 일원화해야 증빙자료 제출·공개 의무화, 집행...

[논평] IS테러위협 명분으로 한 ‘테러방지법’, 국정원날개법 일 뿐
  • 국가정보원
  • 2015,11,19
  • 503 Read

IS테러위협 명분으로 한 ‘테러방지법’, 국정원날개법 일 뿐  이라크·아프간 전쟁과 파병에 대한 평가 없이 IS 문제 근본적 해결 불가 국정원의 초법적 ...

[논평] 눈먼 돈 특수활동비, 더 쓰겠다는 정부
  • 예산감시
  • 2015,11,05
  • 781 Read

눈먼 돈 특수활동비, 더 쓰겠다는 정부  엉뚱한 곳에 사용하기 방치한 채 더 쓰게 해서는 안돼 국회도 내년도 특수활동비 예산 감액하고, 제도개선책 ...

[공동논평] 국정원 해킹사찰 현장검증 무산, 예견된 국회의 빈손
  • 국가정보원
  • 2015,10,20
  • 755 Read

국정원 해킹사찰 현장검증 무산, 예견된 국회의 빈손 국정원에 대한 국회의 감독시스템 강화 필요성 재확인해 감독체계 개혁안하면 의혹규명 불발사례 ...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