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 사건모니터
  • 2013.09.13
  • 2665
  • 첨부 2

 

권력층의 외압으로 물러나는 채동욱 검찰총장

물러나야 할 사람들은 검찰을 권력의 시녀로 다시 만들려는 사람들

검찰도 권력의 시녀로 회귀할지 시험대로 올라선 셈

 

채동욱 검찰총장이 오늘(9/13) 사의를 밝혔다. 황교안 법무부장관이 채 총장에 대한 감찰지시를 한 것으로 알려진 직후다. 

참여연대는 조선일보가 제기한 혼외자녀 의혹이 지금 법무부장관이 공개적으로 감찰을 지시할 만한 사안인가 의문이 든다. 그리고 감찰대상이 될 만한 상황이 아님에도 공개적 감찰 지시를 전격적으로 내린 것은 국정원과 관련한 검찰의 수사결과가 권력의 입맛에 맞지 않았던 차에, 이 사안을 기회삼아 청와대의 의중을 잘 따르는 검찰총장으로 교체하려 한 것으로 의심된다. 

 

채 총장이 청와대의 눈 밖에 난 것의 결정적 이유는, 검찰이 국정원의 대선개입 사건에서 법무부와 청와대의 압력에도 불구하고, 원세훈 전 국정원장 등을 국정원법 위반뿐 아니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했기 때문이다. 그리고 원세훈 전 원장과 김용판 전 서울경찰정창에 대한 재판이 진행되는 중에 공소유지를 담당하고 있는 검찰이 그간 알려지지 않았던 불법행위 사실들마저 더 공개하고 있는 게 청와대에게는 눈엣가시였을 것이다. 

 

채동욱 총장 흔들기는 국정원 정치공작, 대선개입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 흔들기다. 이번 혼외자식 의혹을 조선일보가 보도하게 된 배후에는 국정원이 있다고 의심하는 사람들이 많은 것도 같은 이유다. 집권세력의 압력에 굴복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검찰총장이 물러나서는 안 된다. 물러나야 할 사람은 검찰을 다시 말 잘 듣는 권력의 시녀로 만들고 싶어 하는 황교안 장관과 그 배후의 사람들이다. 

 

채동욱 검찰총장이 물러났다고 하더라도 검찰이 지금까지의 태도에서 돌변해 집권층의 의중을 따져 국정원 사건의 공소유지를 소홀히 하거나 수사가 끝나지 않은 추가 범행에 대한 수사를 접어서는 결코 안 된다. 오늘의 이 사건으로 인해 검찰이 집권층의 눈치를 보는 굴욕의 검찰로 다시 돌아갈 것인지 시험대에 올라서 있음을 검찰 구성원들이 명심해야 한다.


[논평 원문] 권력층의 외압으로 물러나는 채동욱 검찰총장

 

국정원 정치공작 사건 특별검사 수사촉구 서명운동 [종합] 국정원 정치공작 선거개입 사건의 모든 것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논평] 국회 사무총장 테러방지법 직권상정 근거 법률자문보고서 즉각 공개해야   2017.05.08
[보도자료] 문재인·안철수·심상정 후보, 국정원 의혹사건 진상조사 약속해   2017.05.02
[보도자료] 시민사회단체, 대선후보들에게 국정원의 정치개입 등 진상조사 실시 약속 ...   2017.04.21
[논평] 안철수 후보는 국정원 개혁방안 제대로 입장 밝혀라   2017.04.19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6] 대선 후보자들 “부패 근절 시급” 전담기구 설치엔 이견   2017.04.19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5] 문재인ㆍ안철수 “국정원 개혁해야” 한 목소리… 구체성...   2017.04.19
[제보센터] 제보해주세요! 국가기관 관변단체의 불법 선거개입   2017.04.06
[기자회견] “제보해주세요! 국가기관과 관변단체의 불법 선거개입” 시민감시캠페인 시작   2017.04.06
[논평] 검찰은 국정원의 보수단체 자금지원 수사하라   2017.03.09
[토론회] 리셋! 국가정보원!   2017.03.08
[논평] 헌법재판소 사찰 정당한 직무라고 우기는 국정원   2017.03.07
[논평] 국회, 헌법재판소에 대한 국정원 사찰 진상규명해야   2017.03.06
[보도자료] 참여연대,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도입 반대 주장에 대한 비판 의견서 발표   2017.02.16
[의견서] 시민사회단체, 국가사이버안보법(안) 반대 의견서 제출   2017.02.14
[기자회견/증언대회] 청와대 공작정치 국회 진상규명을 촉구합니다   2017.02.13
[고발] 불법사찰·공작정치 동원 국정원을 수사하라    2017.02.06
[보도자료] "청와대 공작정치, 국회 차원의 진상조사를 촉구합니다!"   2017.01.23
[논평]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 연장안 즉각 처리하라   2017.01.10
[논평] 국회는 정권유지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는 국정원 개혁에 나서라     2017.01.04
[공동성명] 국가사이버안보기본법안 의결을 규탄한다   2016.12.2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