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법원헌재인사
  • 2013.01.20
  • 2817
  • 첨부 4

 

이동흡 헌재소장 후보자 판례분석보고서 발표

기본권 경시·반헌법주의·사법소극주의 경향 보여 

헌재 재임기간 위헌판단 나온 155건 중 77건에 합헌 의견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소장 : 하태훈,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오늘(1/20) 헌법재판소장 후보자로 지명된 이동흡 후보자가 헌법재판관으로 재임한 기간 동안 관여한 사건 전체를 분석한 판례분석보고서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는 내일 국회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있는 이동흡 후보자의 과거 판결성향을 분석하여, 이 후보자가 헌재 소장으로 적합한지 검증할 목적으로 작성되었다.

 

보고서의 분석에 따르면, 이동흡 후보자가 헌법재판소 재판관 시절 관여한 사건 총 954건으로 이 가운데 헌재가 위헌취지(위헌・헌법불합치・한정위헌・인용 및 일부 위헌취지 포함)로 종국결정을 한 것은 155건(16.2%)이다. 이에 비해 이동흡 재판관이 위헌 취지의 의견을 제시한 사건은 109건으로, 관여사건 전체의 11.4%에 해당한다. 

 

뿐만 아니라, 헌법재판소가 위헌 취지의 종국결정을 내린 155건 중 이 재판관이 합헌의견을 낸 경우가 77건으로 49.7%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통계는 이 후보자가 “헌재 25년 역사상 가장 많은 합헌 의견을 낸 인물”이라는 그간의 평가를 뒷받침하는 것으로, 이 후보자가 소장이 된다면 헌법재판소의 역할과 사회적 기능이 더욱 축소되고 제한적으로 될 것을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보고서는 이 후보자의 헌법재판관 시절 판례에서 나타난 문제점 분석 또한 담고 있다. 국민의 기본권을 경시하거나, 헌법정신에 위배되는 등 헌법재판관으로서 자질을 의심하게 하는 의견을 제시한 판례들이 다수 발견되었다. 

 

대표적인 문제 판례로 ①서울광장 통행저지 위헌확인 ②허위통신죄(전기통신기본법 제47조 1항) 위헌소원 ③인터넷상 선거운동 및 정치적 표현행위 금지(공직선거법 제93조 1항 등) 위헌확인 ④미국산 쇠고기 수입위생조건 위헌확인 ⑤미결구금일수 산입에 관한 위헌제청 ⑥일본군 강제위안부 및 원폭 피해자 관련 부작위 위헌확인 ⑦군형법상 ‘계간’ 처벌조항 위헌제청 ⑧군 불온서적 반입금지 지시 위헌확인 ⑨미디어법 관련 2차 권한쟁의 ⑩쌍벌규정의 위헌성 심사 ⑪PD수첩 <친일파는 살아있다 2> 경고처분 취소청구 ⑫친일반민족행위자 재산환수 위헌소원 등을 꼽았으며, 해당 판례들을 △기본권 경시 △국가주의적 사고 △반(反)헌법주의 △지나친 소극주의 △편향적 결정의 측면으로 나누어 살펴보았다.

 

<자료 받기>

1. 보도자료: JW20130120_보도자료_이동흡판례분석보고서발표.hwp

2. 이동흡 헌법재판소장 후보자 판례 분석 보고서: JW20130120_보고서_이동흡판례분석.hwp (한글파일) JW20130120_보고서_이동흡판례분석.pdf (PDF파일)

3. 이동흡 후보자 헌법재판관 재임기간 관여사건 목록(엑셀파일): JW20130120_보고서_별첨_이동흡관여사건목록.xlsx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이동흡 후보자 헌법재판관 시절 판결 분석. 지난 6년간 헌재가 위헌 결정한 사건 절반을 반대.
제목 날짜
[단행본] 참여연대, 2015~2019 판결비평선집 『현재의 판결, 판결의 현재』 출간 2019.08.06
<공수처수첩> 연재 모음 2019.02.28
[자료] (7.31 추가) 양승태 대법원의 사법행정권 남용의혹 관련 1차~3차 조사보고서 및... 2018.06.07
[자료] 국정농단 사건 1심 · 2심 판결문 (박근혜 · 이재용) 2018.04.25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20대국회입법과제] 사회 다양성 반영한 대법관과 헌법재판관 인선을 위한 「법원조직...   2016.06.01
[20대 총선 정책과제] 사회다양성 반영한 대법원/헌법재판소를 위한 제도 개선   2016.03.08
[후기] 판결문읽기모임③ 주민등록증 발급 시 지문날인 합헌 결정   2015.11.13
[논평] 국민과 국회 권한을 침해한 헌법재판관들   2014.12.24
[논평] 헌법재판소, 국민 기본권을 더욱 보장하는 기관으로 발전해야   2014.09.26
[판결비평] 청소년도 국민이기에 주권자이다   2014.06.02
[판결비평] 모든 집회를 사전에 신고하라는 발상이야말로 위헌적이다   2014.04.29
[칼럼] 새 헌재소장의 시대적 사명   2013.04.16
[보고서] 참여연대, 박한철 헌재소장 후보자 나쁜 판례 10가지 발표 (2)   2013.04.05
[논평] 이동흡 이후 인선, 헌재 위상과 국민 기대에 반해서는 안돼 (1)   2013.02.14
[보도자료] 새누리당은 이동흡 헌재소장 후보자 부적격 의견 채택하라!   2013.02.06
[논평] 이동흡 후보자 헌재소장 자격없다 (1)   2013.01.23
[보고서] 이동흡 헌재소장 후보자 판례분석 (1)   2013.01.20
[좌담회] 왜 이동흡 후보자는 헌법재판소장으로 부적격자인가 (2)   2013.01.16
[논평]이동흡 헌법재판소장 후보자 지명 철회해야 (1)   2013.01.08
[논평] 헌법재판관이 현직 판・검사의 승진코스인가 (1)   2012.08.29
대법원과 헌법재판소는 법관의 대의기구가 아니다 (1)   2012.05.24
최고법관 인선, 다양성 확보가 관건   2011.07.15
조용환 헌법재판관 후보자에 대한 반헌법적인 마녀사냥은 중단되어야 한다 (1)   2011.06.30
조용환 후보자, 헌법재판관으로 적절한지 의문 (1)   2011.06.2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