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경제금융센터    공정하고 민주적인 경제질서를 위해 활동합니다

  • 기타
  • 2020.05.29
  • 937

한국 전체 기업 99%가 중소기업이고, 전체 노동자의 83%가 중소기업 종사자인만큼 중소기업은 한국 경제의 중추를 형성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전체 영리법인 중 0.2%에 불과한 상호출자제한기업 소속 대기업이 전체 기업 영업이익 가운데 44.7%를 차지하는 등 대·중소기업간 이익 분배의 불균등이 심각하고, 그에 따라 중소기업 노동자의 임금수준도 대기업 대비 63% 수준에 불과합니다.

 

하도급자동차, 조선, 반도체 등 우리 사회의 주축 산업 부문이던 제조업 분야의 전속거래구조는 대⋅중소기업 간 경제적 양극화와 함께 납품단가 후려치기, 기술탈취, 일방적인 계약해지, 보복행위 등 불공정 행위를 심화시켜왔습니다. 또한 재벌대기업 중심의 전속거래구조와 불공정행위는 최근 4차 산업혁명과 다양한 산업의 융복합으로 인해 기존의 제조업 분야를 넘어 문화·예술·용역 하도급 등의 새로운 영역으로 확산되고 있으나 현행 법과 제도는 이러한 변화를 따라가기에 역부족임입니다.

 

전속거래구조에 기인한 대⋅중소기업 간 양극화와 불공정행위는 단순히 중소기업과 하청업체 사업주의 경제력 약화에 그치지 않고 중소기업·하청 노동자의 실질 임금소득  감소, 2차, 3차로 이어지는 다단계 하청구조를 공고히 합니다. 이는 우리 산업 전체의 경쟁력을 약화시킬 뿐만 아니라 대⋅중소기업 및 소속 노동자의 경제력 양극화를 더욱 심화시킵니다. 이러한 구조를 변화시키지 않는다면, 정부가 공언한 소재·부품·장비산업 경쟁력 강화 정책도 공염불이 될 수밖에 없습니다. 

 

세부 과제 

「하도급법」 적용 범위 확대(법 제2조 제6항, 제7항, 제9항, 제10항, 제12항 개정)

  • 4차산업 활성화 등으로 다양한 형태의 하도급 계약이 생겨나고 있음에도 그 규정이 적용되는 업종은 공정거래위원회가 고시하는 물품의 제조·판매·수리 및 건설로 한정되어 있어 사각지대가 발생합니다. 이에 「하도급법」의 적용을 받는 업종을 제한하지 않고 문화·예술 등의 영역으로까지 확대해야 합니다.
  • 대기업으로부터 발주받은 회사가 제조 등을 다른 기업에 위탁할 경우에도 위탁하는 기업을 원사업자로 적용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매출액 기준 등 적용을 배제해야 합니다.

하도급 대금 산정을 위한 구체적 정보를 하도급 업체에 제공하도록 의무화(제3조 개정)

  • 계약서면에 하도급 대금 산정을 위한 거래 물품 등 종류와 상세내용, 표준품셈·단가· 각종지수, 하도급대금 산정기준 및 산정내역 등 기재해 교부하도록 합니다.

납품단가 조정제도 활성화 등 중소·하청기업의 교섭권 강화(제28조 제2항 신설)

  • 하도급거래에 있어 원사업자와의 협상력을 강화하기 위해 다수의 수급사업자가 하도급대금을 협의하는 경우 「공정거래법」상의 공동행위 금지규정을 적용하지 않도록 합니다.

불공정 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및 불공정 감독 행정력 확보
(제3조의4 제2항, 제5조, 제8조, 제10조, 제11조, 제12조, 제19조, 제25조의4, 제26조, 제32조 등 개정)

  • 전속적 하도급 거래를 강요하는 약정을 부당한 특약으로 명시해야 합니다.
  • 물품 등 구매강제 금지는 원칙적으로 금지하고, 일방적인 위탁 중지 및 하도급대금 일률 감액 행위, 원가 이하 하도급대금 감액 행위 등 금지해야 합니다.
  • 법 위반을 이유로 이의제기하거나 부당요구를 거절하는 행위, 법 위반에 대해 상담이나 법률자문을 받는 행위에 대한 원사업자의 보복조치를 금지해야 합니다.
  • 공정거래위원회의 전속고발권제도를 폐지하고, 각 지자체에 「하도급법」 위반에 대한 조사권 및 조정권 등의 권한을 부여해야 합니다.
  • 상습적위반자에 대한 명단 공표 기준을 강화하고, 법 위반에 따라 부여되는 벌점이 일정 기준 초과시 공정거래위원장이 관계 법령에 따라 해당 사업의 영업정지를 요청할 수 있는 권한을 신설해야 합니다.

불공정 행위 피해업체에 대한 구제 강화(제4조제3항 신설, 제18조, 제35조, 제35조의2, 제37조)

  • 부당 하도급대금과 손해배상액을 추정하는 규정을 신설하고, 징벌적 손해배상 대상 하도급법 위반 행위 확대, 징벌적 손해배상액을 현행 3배에서 10배까지 확대해야 합니다.
  • 하도급업체의 손해배상청구소송에서 법원이 원사업자에 대해 자료제출을 명령할 수 있도록 권한 부여합니다. 
  • 법을 위반한 약정으로서 수급사업자에게 불리한 약정은 효력이 없도록 하는 규정을 신설합니다.
  • 하도급 계약의 정당성 입증 책임을 원사업자에게 전환해야 합니다.

 

소관상임위 : 정무위원회

참여연대 담당 부서 : 경제금융센터 (02-723-5052)

 
☐ 11대 분야 70개 입법⋅정책과제 목록 [전체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를 소개합니다 1 2019.02.23
[논평] 이상직 의원은 이스타그룹 관련 의혹 철저히 해명하고 책임져라   2020.09.17
[기자회견] 채용비리 책임자, KB금융 윤종규 회장의 3선 연임 반대합니다   2020.09.16
이상직 의원의 이스타홀딩스 통한 탈세 조사요청서 국세청 제출   2020.07.02
[21대 국회 입법⋅정책과제] 기간산업안정기금의 지원 요건 강화와 철저한 이행점검 및 ...   2020.05.29
[21대 국회 입법⋅정책과제] 가계부채 문제 해결, 금융소비자보호 강화 위한 「이자제한...   2020.05.29
[21대 국회 입법⋅정책과제] 대⋅중소기업간 전속거래구조 개선과 하도급 거래 공정화 위...   2020.05.29
[21대 국회 입법⋅정책과제] 기업 이사회 지배구조 개선 및 소수주주권 강화 위한 「상...   2020.05.29
[21대 국회 입법⋅정책과제] 재벌의 편법승계와 경제력 집중 규제하는 「상법」, 「공정...   2020.05.29
[기자회견] 공정위 제재에도 반성없는 조선3사 규탄·하도급 갑질 피해 구제 촉구   2020.05.12
[논평] 부당거래 강요한 원청 제재 강화, 피해기업 구제 등 하도급법 개정 시급   2020.04.29
[의견서] 김진표 의원은 총리 후보가 아닌 청산 후보다   2019.12.11
[공동성명] 김진표 의원 국무총리 후보 지명은 경제·노동개혁 포기 선언이다   2019.12.05
[논평] 문재인 정부 경제정책방향 대척점에 있는 김진표 의원 총리 지명은 부적절해   2019.12.02
[단체관람] 영화 블랙머니 관람 / 정지영감독+활동가와의 대화   2019.11.20
[文정부 2년 국정과제 평가_경제·민생] 재벌개혁 ‘뒷걸음’… 소주성 가계부채 해소 공약...   2019.04.29
[토론회] 인수합병 과정에서 노동권 침해 문제 진단 및 기업의 사회적 책임 모색 토론회   2019.01.28
[보도자료] 은산분리 완화 반대 호소 시민단체 등 ‘국회 출입제한 처분 취소’ 행정심판...   2018.10.30
[논평] 기촉법·인터넷은행법·규제프리존법 등 국무회의 의결에 대한 입장   2018.10.09
[보도자료] 참여연대, 국세청에 경총 및 현·전직 임원 탈세제보   2018.08.20
[논평] 김기식 더미래연구소장의 금융감독원장 내정에 대한 입장   2018.03.3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