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경제금융센터    공정하고 민주적인 경제질서를 위해 활동합니다

  • 칼럼
  • 2019.02.18
  • 795

국민연금의 주주권 행사가 경영권 침해라고?

홍순탁 회계사·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 실행위원

 

경영학 용어로 터널링(Tunnelling)이 있다. 대주주나 경영진이 부당 내부거래 등으로 기업의 자원을 유용하고 기업가치를 훼손하는 행위를 일컫는다. 소액주주, 직원, 채권자, 협력업체 등 공동의 노력으로 쌓아올린 기업의 부를 산으로 형상화한다면, 산 밑에 터널을 뚫어 그 부를 빼돌리는 경영진이나 대주주의 행태를 적절히 묘사한 표현이라 할 수 있다.

 

경영진이나 대주주가 사익을 편취하는 터널링은 ‘주식회사’ 제도가 만들어진 이래 지속적으로 있었기 때문에 이를 방지하려는 다양한 견제 장치가 고안돼 있다. 문제는 다른 나라에선 효과적으로 작동하는 견제 장치가 우리나라에만 들어오면 실효성이 없다는 것이다. 미국에서 효과적으로 작동하는 사외이사제도가 한국에선 무용지물에 가깝다. 대부분의 사외이사가 경영진을 견제하기는커녕 반대 표결을 한 번도 못하고 임기를 마친다. 유럽에서 효과적인 내부감사도 한국에선 경영진의 불법행위에 눈감고 들러리를 서는 데 사외이사와 치열한 경쟁을 한다.

 

재벌 오너 경영권이 신성불가침 권리

 

경영진이나 대주주의 일탈 행위를 견제하는 장치에서 무주공산에 가까운 우리나라에서 최근 새로운 시도가 나타나고 있다. 국민연금이 스튜어드십코드(수탁자 책임 원칙)를 도입해 조양호 일가의 불법행위로 기업가치가 심각하게 훼손된 대한항공에 적극적인 주주권 행사를 검토하고 있다. 사실 장기적 수익률을 제고해야 하는 국민연금 처지에서 적극적인 주주권 행사는 어쩔 수 없는 선택이기도 하다. 국민연금이 문제가 되는 기업의 주식을 1~2%밖에 가지고 있지 않다면 손절매를 하고 떠나는 선택을 할 수 있겠지만, 국민연금은 현재 대부분 기업의 주식을 5~10% 갖고 있다. 그 정도 보유량이면 매각 과정에서 큰 손실을 보는 것이 불가피하기 때문에, 해당 기업과 같이 장기적으로 공생하는 방법을 찾을 수밖에 없다.

 

국민의 노후 재산을 책임지는 국민연금이 문자 그대로 집사(스튜어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기 위해서는 주주 권리를 최대한 활용해야 한다는 아주 기본적이고 상식적인 접근이 이제야 이루어지는 셈이다. 그럼에도 보수언론과 재계를 중심으로 ‘경영권 침해’라는 반론이 거세다. 그런데 보수언론과 재계의 ‘경영권 침해’ 주장을 가만히 들여다보면, 그들은 재벌 오너의 경영권을 신성불가침의 권리로 여기는 것이 아닌가 생각이 든다.

 

경영이란 활동은 고도의 전문적인 능력을 필요로 한다. 시장의 흐름을 파악해 기업의 생존 전략을 고민하고, 그 기업을 구성하는 구성원들의 이해관계를 조율하며, 특히 직원들이 최고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고취하는 것이 경영의 기본적인 역량이다. 재벌가 자녀로 태어났으면 누구나 자동으로 가질 수 있는 그런 성질의 능력이 아니다. 그런 능력이 부족하다면, 나아가 기업가치를 올리는 데 방해가 된다면 그 경영진이 교체되는 것이 자본주의 원리다. 항공사의 기본적인 영업활동인 비행기 운항을 방해하고, 직원들과 협력업체에 갑질을 일삼아 구성원의 사기를 바닥으로 떨어뜨리고, 각종 내부거래로 사익을 편취하는 행위를 맘대로 할 수 있는 권리가 결코 경영권이 아니다. 한국 재벌들이 가진 경영권이 그들이 무슨 행동을 하건 어떤 거래를 하건 지켜져야 하는, 하늘이 준 천부(天賦)의 권리가 아닌 것이다.

 

경영진 교체도 자본주의 원리

 

견제받지 않은 권력은 부패하기 마련이다. 이는 정치권력뿐만 아니라 경제권력에도 그대로 적용된다. 견제 장치가 없는 경영권은 부패할 뿐 아니라, 기업가치를 하락시켜 모든 구성원에게 피해를 주기 때문에, 국민연금은 경영 참여를 포함한 적극적인 주주권 행사에 머뭇거려서는 안 된다. 대한항공과 같이 대주주와 경영진의 일탈로 기업가치가 심각하게 훼손된 사례에서도 국민연금이 좌고우면한다면, 한국 재벌기업의 지배구조를 개선할 길도, 국민연금의 장기적 수익률을 제고하는 길도 모두 요원해질 것이다.

 

※ 본 기고글은 필자가 <한겨레21>에 게재한 것입니다. >>> 한겨레21 원문 바로가기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기고] 한진칼 선택한 국민연금... 갑질총수 퇴진은 아직 멀다
  • 칼럼
  • 2019,02,07
  • 894 Read

한진칼 선택한 국민연금... 갑질총수 퇴진은 아직 멀다 문제기업에 적극적 주주권 행사 의지 보였지만...'10%룰' 핑계로 아쉬운 선택 이지우 참여연대 ...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 ⑦] 1년 근무당 퇴직금으로 6개월치 월급 받는 조양호
  • 칼럼
  • 2019,01,17
  • 1003 Read

1년 근무당 퇴직금으로 6개월치 월급 받는 조양호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경영권 행사 필요성⑦ 이상훈 변호사·서울사회복지공...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 ⑥] 대한항공, 뉴욕 비행기가 멈춰선 순간에 머물러 있다
  • 칼럼
  • 2019,01,11
  • 797 Read

대한항공, 뉴욕 비행기가 멈춰선 순간에 머물러 있다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경영권 행사 필요성 ⑥ 이지우 참여연대 경제금융...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 ⑤] 온갖 갑질과 불법에... 더이상 입을 다물 수 없습니다
  • 칼럼
  • 2019,01,07
  • 782 Read

온갖 갑질과 불법에... 더이상 입을 다물 수 없습니다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경영권 행사 필요성⑤ 대한항공 해고 조종사와 현...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 ④] 대한항공에 무시 당한 국민연금, 대응 강도 높여라
  • 칼럼
  • 2018,12,28
  • 695 Read

대한항공에 무시 당한 국민연금, 대응 강도 높여라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경영권 행사 필요성④ 류영재 (주)서스틴베스트 대표...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 ③] 땅콩회항 4년, 고통은 지속..."박창진과 동료의 호소...
  • 칼럼
  • 2018,12,26
  • 680 Read

"땅콩회항 4년, 고통은 지속..." 박창진과 동료의 호소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경영권 행사 필요성③   대한항공 정비직, 일반...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 ②] 황제경영에 사익편취까지... 빗장에, 빗장 걸어야
  • 칼럼
  • 2018,12,18
  • 624 Read

황제경영에 사익편취까지... 빗장에, 빗장 걸어야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경영권 행사 필요성②    박상인 서울대학교 행정대학...

[기고] 상속세 회피, 아이디어 폭발의 역사
  • 칼럼
  • 2018,12,14
  • 553 Read

상속세 회피, 아이디어 폭발의 역사   홍순탁 회계사·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 실행위원   얼마 전 LG그룹 구광모 회장의 상속세 신고가 세간의 이슈가 ...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 ①] 물컵으로 시작된 갑질의 서막... 더는 미룰 수 없다
  • 칼럼
  • 2018,12,11
  • 610 Read

물컵으로 시작된 갑질의 서막... 더는 미룰 수 없다 대한항공 지배구조 개선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경영권 행사 필요성①   김남근 변호사(참여연대 경...

[기고] ‘갑질’ 대한항공에 대한 주주권 행사, 더는 미룰 수 없다
  • 칼럼
  • 2018,11,28
  • 656 Read

‘갑질’ 대한항공에 대한 주주권 행사, 더는 미룰 수 없다 김남근 변호사·참여연대 정책위원   지난 5월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의 ‘물컵 갑질’ 사건이...

[칼럼] 삼성 분식회계로 드러난 회계법인 민낯
  • 칼럼
  • 2018,11,27
  • 934 Read

삼성 분식회계로 드러난 회계법인 민낯 ‘자본주의 파수꾼’ 아니라 의뢰인 이익 지키는 ‘공범’ 홍순탁 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 실행위원   시계를 되돌려...

[참여연대x슬로우뉴스] 이재용, 보험계약자의 돈으로 삼성을 지배하다
  • 칼럼
  • 2018,10,18
  • 603 Read

20대 국회의 개혁 입법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대법원의 사법농단을 어떻게 처벌할지, 대체복무 없는 병역법의‘헌법 불합치’결정 이후 군복무제도는 어...

[참여연대x슬로우뉴스] 그 법이 위험하다: 규제프리존법과 인터넷전문은행법
  • 칼럼
  • 2018,10,08
  • 342 Read

그 법이 위험하다: 규제프리존법과 인터넷전문은행법   4차 산업혁명이라는 단어를 처음 접했을 때, 필자가 가장 궁금했던 것은 3차 산업혁명이었다. 2...

[기고] ‘중소기업ㆍ중소상인 살리기’ 어렵지 않다
  • 칼럼
  • 2016,02,11
  • 373 Read

 ‘중소기업ㆍ중소상인 살리기’ 어렵지 않다   김성진 참여연대 부집행위원장ㆍ변호사     대한민국에는 1997년 전까지만 해도 대형마트가 없었다. 유통...

[기고] 빈 종이로 남은 경제민주화 / 김성진 참여연대 부집행위원장
  • 칼럼
  • 2016,01,18
  • 510 Read

빈 종이로 남은 경제민주화 - 김성진 참여연대 부집행위원장   빈 종이에 한두 줄 긋고, 낙관만 찍은 다음 다 된 그림이라 우긴다.   경제민주화가 사...

[기고] 서민, 청년, 자영업자, 법이 없어 슬픈 이여... / 안진걸 경제민주화네트워크 ...
  • 칼럼
  • 2016,01,15
  • 582 Read

서민ㆍ청년ㆍ자영업자, 법이 없어 슬픈 이여… 경제민주화 법안 시급한 이유 안진걸 경제민주화실현전국네트워크 공동사무처장 | 더스쿠프   박근혜 대...

[기고] 박근혜 경제가 살기 위한 마지막 카드 4가지
  • 칼럼
  • 2014,10,28
  • 789 Read

최경환표 경제정책, 모든 것이 잘못됐다 전성인 홍익대 경제학부 교수 "신에게는 아직도 열두 척의 배가 있습니다." 패색이 짙던 임진왜란 말기, 구국...

[기고]사슴을 말이라 우기기
  • 칼럼
  • 2014,09,12
  • 1000 Read

                                                                   -김성진 참여연대 부집행위원장 사슴을 말이라 우기기   ‘어둡고 슬픈 우기기’...

[기고] 애덤 스미스가 박근혜 정부 보면 뭐라고 할까?
  • 칼럼
  • 2014,07,01
  • 931 Read

[경제 민주화 워치] 보이지 않는 손과 반독점주의 성춘일 변호사  “사실 그는 공공의 이익을 증진시키려 의도하지도 않고, 공공의 이익을 그가 얼마나 ...

[기고] "누구를 위한 과학기술 혁신인가?"
  • 칼럼
  • 2014,06,11
  • 727 Read

[경제 민주화 워치] '사회-기술 시스템 전환론'에 담긴 함의 황혜란 대전발전연구원 책임연구위원    추격시스템의 한계와 시스템 위기 곳곳에서 사회...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