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 국가정보원
  • 2019.08.27
  • 1336

국정원의 수사 빙자 민간사찰 의혹 수사하라

5년간의 ‘공안사건 내사’는 실질적 사찰 

국정원 직원 직권남용 여부 검찰 수사 필요

 

어제(8/26) 머니투데이의 보도에 따르면, 국가정보원이 공안사건에 수사를 빙자하여 민간사찰을 진행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되었다. 국정원이 2014년 한총련 대의원 출신 민간인 A씨를 금품 지원으로 회유하여 정보원(소위 프락치)으로 삼고, 2015년부터 최근까지 한총련과 서울대 출신 운동권 선후배 수 십명과의 대화 등을 녹취시켜 백 여차례 지속적으로 진술서를 받아왔다는 것이다. 대공수사를 명목으로 민간인을 정보원 삼아 5년 가까이 민간인들의 정보를 광범위하게 수집해 온 것으로 ‘국가정보원법상 직권남용’과 과거 여러 번 문제가 되어온 ‘민간사찰’로 의심할 수밖에 없다. 국정원은 제기된 의혹에 대해 사실관계를 보다 분명히 밝혀야 한다. 추가로 국정원 직원들의 직권남용 여부에 대한 검찰수사를 촉구한다. 

 

국정원은 ‘국가보안법 위반 내사사건’이라고 반박하고 있다. 그러나 이번 사건이 내사에서 시작되었다해도 이미 오래전 내사종결된 사건을 다시 수사하면서 금품과 향응으로 민간인을 ‘정보원’으로 회유하고, 녹음기를 지급하여 녹취 등의 방식으로 정보를 수집하는 것이 적절한지 의문이다.

 

국정원의 대공수사권을 검경에 넘기고 순수한 정보기관으로 탈바꿈시켜야 한다는 주장은 새로운 것이 아니다. 특히 국정원은 국내정보수집을 중단했다고 스스로 이야기했지만 대공수사를 빙자한 시민사회 인사에 대한 국내정보수집이 광범위하게 가능하다는 것이 이번 사건으로 확인된 셈이다. 심지어 이번건은 단순한 정보수집이 아닌 "RO(지하혁명조직)의 잔당을 일망타진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한 일종의 간첩조작을 염두한 건으로, 국정원을 순수한 정보기관으로 만들고 국내정보수집 권한을 없애는 것은 대공수사권의 이관없이 어렵다는 것이 보다 분명해졌다. 

 

국가정보원은 대공사건 관련하여 과거의 수사방식을 고집하고 반복하고 있다. 회유와 협박에 기반한 정보원(소위 프락치)를 활용한 수사방식은 인권침해의 가능성이 크다. 특히 어떠한 의무도 없는 민간인에게 경제적 지원을 미끼로 사찰에 가까운 정보수집을 5년 가까이 시켰다는 점에서 더더욱 그러하다. 수사과정에서 제보자의 증언과 제보를 받는 것과 수사기관이 적극적으로 정보원이 될 것을 회유하고 강요하는 것은 다르다. 특히 경제적 지원을 미끼로 적극적으로 정보원을 회유 협박한 것이 확인되면 직권남용의 가능성이 크다. 검찰의 수사가 필요하다.

 

[성명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긴급서명] '테러방지법' 제정 반대합니다(~3/1까지) (1)   2016.02.22
[종합] 국정원 정치공작 선거개입 사건의 모든 것 (1)   2013.06.21
국정원 댓글조작사건 공판 정리   2013.12.26
[카드뉴스] 국정원 이렇게 바꾸자⑤ 국정원 사이버보안 권한 이관   2018.02.02
[국민서명운동] 국정원 정치공작 사건 특별검사 수사촉구 (2)   2013.08.22
[만화] 국정원 정치개입 사건 Q&A   2013.07.09
[시민행동] 제헌절 전국동시 1인시위 / 인증샷 (2)   2013.07.17
[슬라이드] 국가기관 대선개입 사건 한눈에 보기   2013.11.12
[시민행동] 국정원 정치공작 감싸는 새누리당 의원들에 항의합시다!   2013.06.24
[시민행동] 정치공작 국정원 '111 시민고발인단'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2013.05.24
[11/9(토) 오후4시 민주주의 되찾기 참여연대 거리행진] 국가기관 선거개입 해도해도 ...   2013.11.01
[일지] 국정원 정치공작 사건 관련 수사, 고발 일지   2013.06.21
[거리강연] 국정원 사건, 표창원ㆍ진선미ㆍ박주민이 말하다   2013.06.28
[성명] 국기문란 국정원의 사이버안보 총괄지휘, 용납할 수 없다   2013.07.05
[서명] 테러방지법 폐지 및 사이버테러방지법 제정 반대 (1)   2016.03.17
[긴급공지] 국정원 정치공작 대선개입 규탄ㆍ진상규명 촉구 국민촛불문화제   2013.07.04
[긴급좌담] 국정원 직원의 선거개입 의혹사건을 통해 본 국정원, 경찰에 대한 개혁방안 (1)   2013.02.12
[11/16(토) 저녁6시 서울광장] 국립오페라합창단지부와 함께하는 20차 범국민촛불대회   2013.11.16
[캠페인] 국정원 국민해킹에 대한 국민고발단 모집 (4)   2015.07.27
[서명] 테러방지법 시행령(안) 반대합니다(완료)   2016.04.2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