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 정보공개
  • 2011.10.05
  • 3400
  • 첨부 4

이명박 정부 출범 이후 ‘정보공개’ 대폭 후퇴
중앙행정기관 전부공개율 79%(2007)에서 65%(2010)로 하락
2010년 대통령실 정보공개청구 994건 중 40건만 전부공개(4.02%)
행안부 취하율 높다는 지적에 2010년 취하율 발표 안 해

 

 오늘(10/5)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소장 : 윤태범 방송통신대학교 행정학과 교수)는 이명박 정부 출범이후 정보공개제도 운영 현황을 모니터한 이슈리포트 「이명박 정부 정보공개제도 운영 모니터 보고서 2011」(총 28쪽)을 발간하였다.

 

 con_img_11.gif

 

 참여연대는 이명박 정부 출범 이후 정보공개 운영의 통계와 실례를 통해 정부의 ‘정보공개’가 후퇴하고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중앙행정기관의 정보공개율이 2007년 79%였으나 이명박 정부가 출범한 2008년 (전부)공개율이 2008년 68%, 2009년 67%, 2010년 65%로 큰 폭의 하락하였다. 또한 대통령실은 2007년 전부공개율이 44.33%였으나 2010년에는 4.02%으로 나타났다. 대통령실을 비롯한 검찰, 경찰 등 권력기관에서 정보공개가 후퇴하는 경향이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으며 자료부존재로 인한 비공개의 지속적인 상승과 만성화, 법률에 근거하지 않는 비공개도 여전하였다.

 

 이슈리포트는 정보공개 후퇴의 사례로 과거 정부에서 공개되었던 정보공개청구와 동일한 건에 대한 비공개 사례, 연차보고서에 공개사례로 분류하고 있으나 실제공개청구에서 비공개한 사례, 법원은 공개라고 결정하였으나 공공기관이 계속 비공개 하는 사례 등을 제시했다. 또, 기록물목록(관리대장)이나 직원의 명단·소속과 같은 비공개 대상이라고 보기 어려운 정보공개청구에 대해 지속적 비공개결정을 내리는 등 대통령실이 비밀주의로 일관하고 있는 것도 문제점으로 지적했다.

 

 특히 정보공개를 담당하는 행정안전부는 정보공개 취하율이 높아지고 있다는 참여연대의 지적이 있자 최근 발표한 ‘정보공개연차보고서 2010‘에서 기타부분을 취하와 민원이첩 건수를 따로 공개하던 원칙을 바꿔 기타(취하, 민원이첩)로 묶어 발표하여 취하율을 계산하지 못하도록 발표했다. 또한 2010년도 정보공개연차보고서는 정보공개법 9조 1항의 단서를 제외한 다른 이유로 비공개하는 경우를 자료부존재와 기타(법령에 근거하지 않은 비공개)로 구분하지 않고 ‘정보부존재 등’으로 통계를 발표했다. 2009년도까지 연차보고서에는 자료부존재와 기타를 나누어 통계를 제공했었는데 이 역시 작년 참여연대 등이 법에 기반하지 않은 비공개가 상당부분 있음을 지적한 이후 행정안전부에서 의도적으로 연차보고서에 통계 반영을 바꿨음을 짐작할 수 있다.   

 

 결론적으로 이명박 정부가 정보공개제도를 소극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정보를 비공개하는 경향으로 움직이고 있는 것이다. 정보공개제도 운영의 주체 변화가 정보공개를 후퇴시키고 있으며 이명박 정부 들어 정부의 투명성이 악화되고 있다고 평가할 수 있는 것이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중앙행정기관의 정보공개율 전부공개율 79%(2007)에서 65%(2010)로 하락 - 취하율 높다는 지적에 2010년 취하율 발표 안 해
  • profile
    이명박 정부 출범후 정보공개 급격 후퇴, 역시나 투명성에 눈감은 정부 인증 !!! 청와대 정보공개율 4% ㅋㅋㅋ
제목 날짜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보도자료] 주식백지신탁 심사통계 공개 행정심판 승소 (1)   2012.09.04
[보도자료] 주식백지신탁위는 공공기관 아니라는 행안부 반박 보충서면 제출 (1)   2012.07.18
[보도자료] 참여연대, 중앙선관위 대상 정보공개 행정소송 제기 (1)   2012.07.03
고위공직자 주식보유 심사 현황 비공개한 행안부 상대로 행정심판 제기 (1)   2012.06.20
디도스 공격 관련 정보공개 또 다시 거부한 중앙선관위 (2)   2012.06.19
10.26 재보궐선거시 디도스 사태분석 보고서 공개 길 열려 (1)   2012.06.05
[공개]선관위 디도스 원인분석 정보공개 행정심판의 보충서면 등 자료   2012.04.12
중앙선관위, 재보궐시 인터넷 장애 관련 데이터 사실상 비공개 (1)   2012.03.19
10.26선거방해관련 중앙선관위 정보부분공개에 행정심판 제기 (1)   2012.02.29
[토론회]< 10.26 재보궐선거시 중앙선관위 인터넷서비스 장애 어떻게 볼 것인가 > 개최 (3)   2012.02.24
토론회<재보궐선거시 중앙선관위 인터넷 장애 원인 토론> (5)   2012.02.21
참여연대, LG엔시스 작성 <재보궐선거 서비스장애 분석보고서> 공개 (10)   2012.02.15
이명박 정부 출범 이후 ‘정보공개’ 대폭 후퇴 (2)   2011.10.05
"방통심의위의 회의자료 모두 공개" 판결 환영   2011.08.19
정보공개법 시행령 입법예고안에 대한 입법의견   2011.07.05
[토론회] 국민의 알권리 이대로 좋은가   2010.11.04
경악스러운 사학분쟁조정위원회의 속기록 무단파기 (1)   2010.09.08
기록물관리 부실 가져올 기록물관리법 시행령개정 반대 (1) (1)  2010.08.05
청와대 행정관의 대통령기록관장 임명 취소해야   2010.03.16
기록관리제도의 퇴행은 민주주의 후퇴   2010.01.2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