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 경찰감시
  • 2018.10.17
  • 1161

충격적인 MB경찰의 불법감청, 철저히 책임 물어야

불법 감청 및 사찰 대상에게 즉시 통보 필요

당시 청와대의 개입여부 등 추가로 수사해야 

 

경찰이 이명박 정부 당시 정부 비판 댓글을 올린 네티즌과 단체의 게시판 등을 불법감청 한 사실이 경찰 자체의 수사로 다시 확인되었다. 경찰청 특별수사단은 지난 15일 <경찰청 보안 사이버수사대>가 감청 프로그램을 통해 2004년 12월부터 2010년 11월까지 법원의 영장 없이 인터넷상의 게시글 및 IP주소, 이메일 수·발신 내용 등을 불법 감청했다고 밝혔다. 또한 2010년 4월부터 2012년 10월까지 정부와 대통령 등을 비난한 네티즌의 자료를 수집해 블랙리스트로 관리한 사실도 밝혀냈다. 불법감청은 그 자체로 국민의 기본권을 중대하게 침해하는 범죄행위이다. 경찰이 자체 수사를 통해 기소의견으로 사건을 검찰에 송치한 만큼 검찰은 더 철저한 보강 수사를 통해 경찰수사를 통해 밝혀진 불법행위외에 또다른 불법행위가 있었는지 여부를 밝혀야 할 것이고 이런 상시적인 불법감청, 사찰에 관여한 책임자는 물론 관련자들에게 사법적 책임을 물어야 한다. 또한 불법감청 대상이 되었던 7개 단체와 네티즌에게 피해사실을 통보하여 피해 회복을 위한 조치를 강구할 수 있도록 조치해야 한다.

 

헌법은 ‘통신비밀의 자유’(제18조)를 국민의 기본권으로 명시하고 있다. 필요성이 인정되더라도 감청으로 인한 기본권의 침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통신비밀보호법은 감청을 범죄수사에 한정해, 법원의 허가를 받아 진행하도록 하도록 제한하고 있다. 법원의 허가를 받지 않은 감청은 모두 불법이고 범죄이다. 더욱이  범죄를 수사하고 조사하는 수사기관이자, 헌법과 법률에 따라 개인의 ‘통신의 자유’ 보장하고, 사생활 침해를 최소화해야 할 경찰이 조직적으로 주어진 권한을 남용하여 국민의 기본권을 침해했다는 점에서 용납될 수 없다. 검찰은 경찰이 자행한 불법감청과 사찰의 규모를 추가 수사로 철저히 밝혀야 한다. 또한 경찰이 불법감청과 사찰을 통해 수집한 네티즌의 자료를 유관기관에 통보한 만큼 유관기관들이 이 자료를 불법적으로 사용했는지도 수사해야 한다. 또한 이 불법감청과 불법사찰은 경찰청이 독단적으로 저지른 범죄로 보기 어려운만큼 청와대를 비롯한 타 기관이 이 범죄에 얼마나 개입되었는지 등도 추가수사로 밝혀야 할 것이다. 참여연대는 검찰수사 결과를 끝까지 지켜볼 것이다.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보도자료] 국가인권위에 경찰개혁과제에 대한 의견 표명 요청   2020.02.19
[논평] 정보활동 강화, 경찰개혁 거꾸로가는 경찰   2020.02.12
[논평] 정보경찰 폐지 등 실질적 경찰개혁 추진되어야   2020.01.31
[공동논평] 정보경찰 폐지없는 경찰개혁은 ‘개혁’이 아니다   2020.01.22
[입법청원] 경찰법·경찰관직무집행법 개정안 입법청원, 정보경찰폐지 촉구   2019.11.12
[보도자료] 국가인권위에 정보경찰 관련 경찰법 및 경직법 개정안에 대한 의견 표명 요...   2019.10.30
[보도자료] 정보경찰폐지넷, 국회에 정보경찰 폐지 의견 전달   2019.10.22
[토론회] 09/30 정보경찰폐지넷 발족 토론회 <정보경찰, 이대로 방치할 것인가?>   2019.09.30
[질의요청서] 경찰의 정보활동 실태 및 정보경찰개혁 권고사항 이행내역 점검 요청   2019.09.27
[기자회견] 인권·시민단체, 청와대에 정보경찰 폐지 촉구   2019.07.18
[토론회] 시민사회, 정보기관 개혁 방안 모색 토론회 개최   2019.07.03
[논평] 정보경찰 유지하면 ‘경찰개혁’도 없다   2019.05.21
[의견서] <자치경찰제 도입 방안에 대한 의견서> 발표   2019.05.17
[논평] 충격적인 MB경찰의 불법감청, 철저히 책임 물어야   2018.10.17
[논평] 불법 여론조작은 민주주의 훼손, 엄벌해야   2018.10.05
[논평] 경찰의 불법감청은 중대범죄, 철저히 수사해야   2018.06.04
[논평] 여론조작 등 경찰의 불법행위를 셀프수사하라는 검찰   2018.03.22
[보도자료] 참여연대, 경찰의 불법적인 여론조작·정치개입 행위, 직권남용죄로 고발   2018.03.15
[논평] 경찰의 불법적인 정치개입, 철저히 수사해야   2018.03.13
[기자회견] 함께 마음아파 해 주신 시민들께 감사드립니다 -고백남기농민 장녀 백도라지님   2017.06.2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