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 사건모니터
  • 2018.08.22
  • 1142

권익위는 해외출장 부당지원 혐의 공직자들 직접 검찰에 고발해야

국회의원 등 혐의자들에 대한 피감기관의 셀프조사 신뢰할 수 없어
권익위에 신고사건 직접 조사권 부여 등 관련 법제도 개선 절실해

 

국민권익위원회(이하 권익위)는 지난 7월 26일, 공공기관의 해외출장 지원 실태 점검 결과를 발표하면서 부당지원을 받은 공직자 261명 명단과 부당지원 사례 137건의 세부내역은 밝히지 않았다. 위법사항 조사와 수사의뢰나 징계 등 조치 여부도 감독기관과 소속기관들에 넘기는데 그쳤다.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소장 : 장유식 변호사)는 권익위에 적발한 공직자 명단과 그 내역을 즉시 공개할 것을 촉구하고, 감독기관과 소속기관에 대한 감사원의 조사를 요구한 바 있다. 그러나 제 식구 감싸기나 국회의원ㆍ지방의원 눈치보기 등으로 조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으리라는 우려가 현실이 되고 있다. 참여연대는 재차 권익위가 공직자 261명 명단과 부당지원 내역을 공개하고, 검찰에 고발할 것을 촉구한다. 

 

권익위의 적발 사례 가운데 피감ㆍ산하기관으로부터 부당한 지원을 받은 공직자들에는 국회의원 38명, 지방의원 31명도 들어있다. 이들을 조사해야 할 피감기관들은 의원들의 눈치를 볼 수밖에 없다. 더구나 자신들의 필요로 해외지원 사업을 편성ㆍ집행해 온 피감기관들이 스스로 청탁금지법 위반이라 판단할 리 만무하다. 민간 기관ㆍ단체로부터 부당지원을 받은 공직자들을 소속기관들이 엄격하게 조사할 거라 기대할 수 없고, 제 식구에 대한 셀프조사 결과를 믿기도 어렵다. 권익위가 위법행위 혐의를 찾고도 해당 소속기관들에 넘기는 식으로 소극적으로 대응해선 안 된다. 부당지원을 받은 공직자 명단과 내역을 공개하고,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에 대해 직접 검찰에 고발해 수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결국 권익위가 감독기관과 소속기관에 조사를 이첩한 것은 청탁금지법상 신고사건에 대한 직접 조사권이 없기 때문이다. 이번 사례처럼 사건을 피신고자의 감독기관이나 소속기관에 넘기게 되면, 제대로 된 조사조차 기대하기 어렵다. 위법행위를 축소하거나 면죄부를 줄 수도 있다. 위법행위에 대한 발빠른 조사와 처벌이 가능하려면, 적어도 권익위에 신고사건에 대한 직접 조사권을 주는 등 관련 법제도 개선이 이루어져야 한다. 

 

논평 원문보기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논평] '5개년 반부패 종합대책'에 대한 참여연대 입장   2018.04.19
[보도자료] 정부 ‘5개년 종합적 반부패 대책(안)’에 대한 의견서 권익위에 제출   2018.03.21
[보도자료] 반부패운동 시민단체, 권익위에 독립적인 반부패총괄기구 설치 의견 전달해   2018.01.17
[논평] 정부가 스스로 저버린 청탁금지법의 기준   2017.12.12
[공동성명] 청탁금지법을 약화시키려는 시도를 강력히 반대한다   2017.12.07
[기자회견] 반부패5개단체, 반부패전담기구 설치 촉구   2017.12.05
[논평] 정부의 청탁금지법 기준 완화 방침에 반대한다   2017.11.21
[공동성명] 청탁금지법을 후퇴시키려는 논의를 즉각 중단하라   2017.09.29
[공동성명] 반부패운동 5개 시민단체 "청탁금지법 완화주장 반대"   2017.08.17
[논평] 청탁금지법 완화는 소상공인・영세중소기업 지원 대책이 될 수 없다 (1)   2017.07.18
[보도자료] 참여연대∙박범계의원, 감사원의 회계검사⋅직무감찰기능 분리, 국회이관 방...   2017.07.12
[보도자료] 반부패전담기구 설치 계획 구체화를 촉구하는 반부패 5개 시민단체 기자회견   2017.07.04
[보도자료] 청와대와 국회에 부패방지 전담기구 설치 요청   2017.06.05
[기자회견] 반부패 5개단체 19대 대선 '반부패12대 정책과제' 발표   2017.04.24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6] 대선 후보자들 “부패 근절 시급” 전담기구 설치엔 이견   2017.04.19
[토론회] 4.13.(목) 오전10시, 차기정부 반부패국가기구 어떻게 구성할 것인가?   2017.04.11
[공동논평] 2월 국회서 무산된 공수처, 3월 국회 반드시 도입돼야   2017.03.02
[성명] 공수처 도입 반대 대한변협 성명에 대한 참여연대 입장   2017.02.17
[토론회] “검찰개혁,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도입부터 시작하자”   2017.02.14
[기자회견/증언대회] 청와대 공작정치 국회 진상규명을 촉구합니다   2017.02.13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