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몇몇 공무원들의 어설픈 권력남용' 이라니,
대통령이 검찰수사 가이드라인 제시하나?



어제(7/5,월) 국무총리실 공직윤리지원관실의 불법 민간사찰에 대한 국무총리실의 조사결과 중간발표가 있었다. 조사발표 내용은 민간사찰 피해자를 공공기관 종사자로 오인해서 발생한 일이며 관련자들을 직위해제하고 검찰에 수사의뢰 한다는 것이다. 이명박 대통령은 이 사건과 관련해 “이 정부 하에서 지난 2년 반 동안 친인척과 권력형 비리라는 말이 나오지 않았다. 어설픈 사람들이 권력을 남용하는 사례가 간혹 발생하고 있다”고 발언했다고 한다. 검찰은 매우 신속하게 서울중앙지검에 이를 배당하고 특별수사팀을 구성해 수사하겠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검찰은 청와대와 권력실세의 개입여부, 영포회의 실체 등 국무총리실의 수사의뢰된 사안 이외에 대해서는 수사할 의사가 없음을 명백히 했다.

어제 나온 총리실, 청와대, 검찰의 입장을 정리해보면 △이 사건은 공직윤리지원관실 소속 몇몇 공무원들의 ‘어설픈’ 권력남용이고 △이 사건과 관련 있다고 거론되고 있는 이상득의원이나 박영준실장 같은 권력실세나 대통령 측근들, 청와대의 관여는 있을 수 없는 일이며 △따라서 권력의 비선라인으로 주목받고 있는 영포목우회의 실체는 아예 수사대상에서 제외하겠다는 것이다. 권력의 핵심부 사이에서 조율된 이번 사건 처리를 위한 가이드라인이 제시된 것이나 다름없다. 이처럼 결론을 미리 지어놓고 검찰이 수사에 나선다면 과연 어느 국민이 수사결과를 신뢰할 수 있을 것인가? 

[##_PSPDAD_##]


이미 드러난 사실만 놓고 보아도 이 사건은 결코 몇몇 공무원들의 직권남용 사건으로 치부할 수 없으며 권력의 사적남용 즉 권력형 범죄임이 명백하다.

우선, 촛불집회 이후 국무총리실 산하에 40여명 규모의 공직윤리지원관실이 설치되었음에도 공직 체계상 감독책임자인 국무총리실장은 제대로 보고조차 받지 못하였고 비선의 청와대 고위공직자가 이를 지휘 감독하고 민간인 사찰 등 특정한 업무를 수행해 왔다고 한다. 이는 법치를 정면으로 부정하고 사적으로 공권력을 운영한 것으로 권력을 사유화시킨 ‘권력형 범죄’사건이 아닐 수 없다. 직권남용에 대한 검찰 수사와는 별개로 공직윤리지원관실이 어떠한 경로로 설립되었고 어떠한 업무를 수행했는지, 또 다른 민간사찰은 없었는지 명백히 밝혀내야 한다.

둘째, 무려 1년여에 걸쳐 특정 민간인에 대한 불법적인 사찰과 압박이 진행되었는데도 지휘감독의 책임이 있는 국무총리실은 제재는커녕 보고조차 받지 못했다는 것이다. 단순히 업무상 편법이 이뤄진 것이 아니라 압수수색과 같은 명백한 불법행위가 자행되었으며 검경 등 수사기관에까지 막대한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러한 장기간에 걸친 불법행위를 눈감게 할 만큼의 권력기관이나 권력실세가 개입하지 않고서는 도저히 일어날 수 없는 일이다. 누가 이러한 불법행위를 배후조정하고 지휘했는지 명백히 밝혀야 한다.

셋째, 나아가 이러한 권력농단 사건이 대통령의 고향 출신 인사들의 사조직과 연관이 있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분명히 밝혀야 할 것이다. 대통령의 고향 출신 고위 공직자들이 사조직을 운영하고 있다는 것 자체도 세간의 눈과 귀가 쏠릴 수밖에 없는데 여기에 권력실세로 불리우는 최시중 방통위원장이나 여당 국회의원들이 회합에 참가하여 대통령을 뒷받침하자는 등의 다짐을 했다고 하니 학연 지연에 기반해 끌어주고 밀어주는 검은 커넥션으로 의심받는 것은 너무도 당연하다. 이번 사건의 당사자들이 대통령의 고향출신이며 공식체계가 아닌 비선 라인으로 지휘와 보고가 이뤄졌다는 점에서 영포목우회가 과연 이런 불법행위와 어떤 연관이 있는지 분명한 조사와 실체규명이 있어야 할 것이다.

다시 한번 강조하지만 허술하기 짝이 없는 국무총리실 조사발표와 대통령의 발언이 이번 사건에 대한 검찰수사의 가이드라인이 되어서는 곤란하다. 법치를 정면으로 부정한 권력의 사적 남용이며 국정을 문란케 한 권력범죄이다. 검찰의 엄정한 수사는 물론이거니와 국회의 국정조사 역시 불가피하다.


<논평원문> TSe20100706000_논평.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또 다시 드러난 대한민국 부당거래, 함바집게이트
  • 사정기관
  • 2011,01,11
  • 3631 Read

성역 없는 수사로 부패 척결의 전기 만들어야 연일 드러나는 함바집(건설현장 식당)비리 의혹이 권력형게이트 사건으로 확대되고 있다. 지금까지 드러...

충격적인 전방위 불법사찰 특검수사와 국정조사 실시해야
  • 사정기관
  • 2010,11,23
  • 3093 Read

원충연 전 사무관의 사찰수첩 내용, 경악스러워 국가기구 정당성에 대한 근본적 문제, 한나라당 협조해야 1. 어제(11/22) 서울신문을 통해 공개된 원...

민간사찰, 정치사찰 재수사를 위한 특검 임명해야
  • 사정기관
  • 2010,11,18
  • 3984 Read

청와대의 개입 확인돼 재수사 불가피 어제(11/17) 민주당 이석현 의원은 국무총리실 공직윤리지원관실(이하 지원관실)이 김종익씨 외에 또 다른 민간인...

경찰의 교육감후보 사찰지시문서폐기 기록물관리법 위반 고발
  • 사정기관
  • 2010,11,16
  • 2239 Read

경찰의 교육감후보 사찰지시문서폐기 기록물관리법 위반 고발 경찰의 정보업무기록 불법폐기 처벌해야 공안기구의 권한남용을 감시하기 위한 인권·시민...

민간인 불법사찰 특별검사 임명 법률 제정하라
  • 사정기관
  • 2010,11,08
  • 2320 Read

민간인 불법사찰 특별검사 임명 법률 제정하라 각 정당 원내대표에게 특검촉구서 보내 참여연대(공동대표 임종대·정현백·청화)는 오늘(11/8) 한나라당...

민간사찰의 몸통 청와대는 인정하고 특별검사 수용하라
  • 사정기관
  • 2010,11,03
  • 2585 Read

민간사찰의 몸통 청와대는 인정하고 특별검사 수용하라 청와대는 불법의 증거물 대포폰부터 증거보존해야 국회는 특별검사 도입을 위한 논의 시작해야 ...

민간사찰 몸통은 역시나 청와대였나
  • 사정기관
  • 2010,11,01
  • 4010 Read

민간사찰 몸통은 역시나 청와대였나 특검과 같은 진실 밝힐 특단의 조치 불가피 기소 독점한 검찰의 의도적 부실수사 책임 물어야 민주당 이석현 의원...

[2010 국감-행안위②] 음향대포가 의사소통 수단이라는 조현오 경찰청장
  • 사정기관
  • 2010,10,08
  • 1
  • 2244 Read

[편집자 주] 2010년 10월 4일부터 23일까지 국정감사가 진행됩니다. 참여연대는 국정감사를 앞두고, 지난 1년간 정부가 펼친 주요정책을 평가하고, 중...

[2010국감-행안위①] 공무원의 심각한 권리남용 사례 지적 잇따라
  • 사정기관
  • 2010,10,06
  • 1
  • 2208 Read

[편집자주] 2010년 10월 4일부터 23일까지 국정감사가 진행됩니다. 참여연대는 국정감사를 앞두고, 지난 1년간 정부가 펼친 주요정책을 평가하고, 중요...

[2010국감-정무위①] 국무총리실 민간사찰 집중 추궁, 핵심증인들은 출석 안해
  • 사정기관
  • 2010,10,05
  • 1976 Read

[편집자주] 2010년 10월 4일부터 23일까지 국정감사가 진행됩니다. 참여연대는 국정감사를 앞두고, 지난 1년간 정부가 펼친 주요정책을 평가하고, 중요...

민간사찰, 진실을 영원히 덮어둘 순 없어
  • 사정기관
  • 2010,09,08
  • 3766 Read

실망스런 ‘민간인사찰’ 수사결과 이제 국회가 나서야 특검이나 국정조사 통해 권력사유화 진실 밝혀야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은 오늘(9/8) 국무총리...

'꼬리자르기'로 귀결된 검찰의 불법민간사찰 수사
  • 사정기관
  • 2010,08,11
  • 4308 Read

권력사유화와 불법행위 특검과 국회 국정조사 통해 밝혀야 오늘(8/11)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은 국무총리실 공직윤리지원관실의 민간인 불법사찰사...

전방위 정치사찰 전모와 그 배후 밝혀야
  • 사정기관
  • 2010,07,23
  • 3
  • 2488 Read

검찰은 수사확대하고 국정조사 실시해야 국무총리실 산하 공직윤리지원관실이 민간사찰은 물론 정치사찰까지 자행한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언론보도를...

공직윤리지원관실의 기록물 무단폐기 엄벌에 처하라!
  • 사정기관
  • 2010,07,16
  • 3
  • 3546 Read

국가기록물 무단폐기 7년 이하의 징역에 해당하는 중죄 기록물 무단폐기 방조할 기록물관리법 시행령 개정안도 폐기해야 국무총리실 산하 공직윤리지원...

민간인 불법사찰 진상규명 및 국정조사 수용촉구 기자회견
  • 사정기관
  • 2010,07,07
  • 3
  • 3716 Read

오늘(7/7) 오전 11시, 정부종합청사 창성동 별관 앞에서 국무총리실 공직윤리지원관실의 민간사찰사건과 관련하여 민간인 불법사찰의 진상규명을 요구...

사조직에 의한 권력농단, 국정조사 등 특단의 조치 필요
  • 사정기관
  • 2010,07,06
  • 2
  • 2248 Read

'몇몇 공무원들의 어설픈 권력남용' 이라니, 대통령이 검찰수사 가이드라인 제시하나? 어제(7/5,월) 국무총리실 공직윤리지원관실의 불법 민간사찰에 ...

국무총리실 민간인불법사찰, 검찰이 수사해야
  • 사정기관
  • 2010,06,30
  • 1
  • 2255 Read

국무총리실 민간인불법사찰, 검찰이 수사해야 정치적 반대자 쉽게 손봐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권력의 오만 바로잡아야 국무총리실은 공직윤리지원관실...

공권력을 정권의 사병으로 동원한 총리실의 직권남용
  • 사정기관
  • 2010,06,25
  • 7
  • 1588 Read

민간인 사찰 사과하고, 책임자 엄중하게 처벌해야 어제(6/24) 국무총리실은 이명박 대통령을 비판하는 동영상을 자신의 블로그에 올린 민간인 김모씨를...

정보수사기관의 특권은 폐지하고 법원의 권한은 강화해야 한다
  • 사정기관
  • 2010,01,28
  • 875 Read

오늘 민주노동당 이정희 의원이 통신비밀보호법 전면개정안을 발의하겠다고 발표하였다. 이정희 의원에 따르면, 이 법안은 △감청에 대한 영장주의 예외...

[2009 국정감사 이것만은 꼭!] 박영선 정보위원회 민주당 간사의원님께
  • 사정기관
  • 2009,09,30
  • 1
  • 1164 Read

10월 5일부터 2009년 정기국회의 국정감사가 시작됩니다. 참여연대는 국정감사 기간 동안 정부의 잘잘못을 따지고 잘못을 바로잡아 줄 것을 요청하는 ...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