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 경찰감시
  • 2019.10.22
  • 1672

정보경찰폐지넷, 국회에 정보경찰 폐지 의견 전달 

경찰법, 경직법 개정안에 대한 의견서 제출

불명확한 ‘치안정보’ 개념 삭제해야

 

정보경찰 폐지를 위해 지난 9월 30일 결성된 정보경찰폐지인권시민사회단체네트워크(이하 정보경찰폐지넷)는 오늘(10/22) 홍익표, 소병훈, 조응천 의원이 각각 대표발의한 경찰법과 경찰관직무집행법(이하 경직법) 일부개정안에 반대하는 의견서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위원들에게 제출했다. 이들 개정안은 경찰의 정보활동의 근거가 되어 왔던  경찰법 제3조 제4호 및 경직법 제2조 제4호  ‘치안정보의 수집·작성 및 배포’에서 치안정보의 개념을 변경하거나, 경찰의 정치활동을 금지하는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정보경찰폐지넷은 정보경찰을 존치시키고, 경찰의 정보활동을 제한하는 것에 초점이 맞춰진 이들 개정안으로는 경찰의 정보활동의 폐단을 막기 어렵다며 치안정보 개념을 삭제해 정보경찰을 폐지해야한다고 밝혔다. 

 

정보경찰폐지넷은 소병훈 의원 대표발의안의 경우, 치안정보를 공공안녕에 대한 위험의 예방 및 대응을 위한 정보’ 로 개념을 바꾸었으나 여전히 추상적이고 불명확하여 정보수집의 대상이나 범위가 어디까지인지 알기 어렵다고 지적하고, 경직법 개정안에서 경찰관이 수집·작성·배포 등을 하는 정보의 범위 및 처리 기준을 대통령령으로 위임한 것은 포괄위임 금지 원칙을 위반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조응천 의원의 경직법 대표발의안에 대해서는 경찰이 정치활동에 관여하는 것을 금지한 것은 유의미하나, 경찰의 직무범위로 치안정보의 수집 등의 권한을 그대로 유지시키고 있는 것은 문제라고 지적했다.

 

정보경찰폐지넷은 정보경찰이 광범위한 사찰행위를 통해 국민의 인권을 침해해왔고, 정권의 통치수단으로 활용될 정보를 수집하는 반민주적인 행태를 보여 왔다며 경찰 정보활동의 근거조항을 삭제해 정보경찰을 폐지해야 한다고 밝혔다.  

 

 

정보경찰 관련 경찰법 및 경찰관직무집행법 개정안에 대한 의견서 [보기/다운로드]

보도자료 [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성명] 20대 마지막 정기국회 국정원법 처리를 촉구한다   2019.11.26
[입법청원] 경찰법·경찰관직무집행법 개정안 입법청원, 정보경찰폐지 촉구   2019.11.12
[논평] 재산형성과정 기재 의무화 및 취업심사결과 공개, 투명성 높인 공직자윤리법 개정   2019.11.05
[보도자료] 권익위에 이강래 도공 사장의 이해충돌 여부 조사 요청   2019.11.04
[성명] 국정원 프락치 공작사건 진상규명을 촉구한다   2019.11.04
[기자회견] 국가정보원 ‘프락치’ 공작사건 진상규명과 국정원 대개혁 완수 촉구   2019.10.31
[보도자료] 국가인권위에 정보경찰 관련 경찰법 및 경직법 개정안에 대한 의견 표명 요...   2019.10.30
[의견서] 국감넷, 국정원의 보안업무규정 전부개정령안에 대한 의견서 제출   2019.10.29
[논평] 검찰총장의 명예훼손죄 기자 고소, 취하해야   2019.10.25
[공익감사청구] 국정원의 민간인 사찰, 국가예산 불법사용   2019.10.24
[보도자료] 정보경찰폐지넷, 국회에 정보경찰 폐지 의견 전달   2019.10.22
[기자회견] 국정원 프락치 공작사건 진상규명 촉구   2019.10.15
[기자회견] 10/7 국정원 ‘프락치’ 공작사건 고소·고발 진행   2019.10.07
[이슈리포트] 공정위, 국세청, 금감원 등 5개 세무·시장감독기관 퇴직공직자에 대한 ...   2019.10.03
[공개특강] 10/1, 짱유식해지는 공개특강, <특활비 상납한 국정원 그 사건의 전말>   2019.10.0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