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청와대는 친정부민간단체 활동 개입 의혹 조사해야
철저히 조사해 투명하게 공개해야

 정부 입장을 옹호하기 위한 신문광고 등 민간단체의 활동에 청와대가 개입해 왔다는 주장이 제기되었다. 윤희구 바른민주개혁시민회의 의장은 지난 6일 오전 대구 경북디자인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동남권 신공항 백지화 찬성’ 광고에 청와대 국민소통비서관실의 김 모 행정관이 관여했다고 폭로했다. 또한, 과거 용산참사, 세종시 논란, 미디어법 등과 관련해 친정부단체들의 신문광고와 기자회견, 기획집회에도 청와대의 개입이 있었고, 윤 씨 자신도 참여했다는 것이다. 친정부 여론 형성을 위해 민간단체의 활동에 청와대 행정관이 개입한 것이 사실이라면 이는 매우 부적절한 것으로 청와대의 공식적인 조사와 해명이 필요한 사항이다.

 앞서 전국환경단체협의회라는 단체는 지난 3월 29일과 4월 1일 전 ‘동남권 신공항 백지화는 타당한 결정이었다’는 내용의 광고를 한 바 있다. 윤 씨의 주장에 따르면 선진국민연대 전 대외협력팀장 출신으로 현재 청와대 국민소통비서관실의 김 모 행정관이 개입해 전국환경단체협의회가 신문광고를 했으며, 광고비는 외부 경제단체 등에서 지원한 돈이라는 것이다. 전국환경단체협의회는 11개 단체의 협의회로 주로 4대강 사업 찬성활동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4대강 사업을 찬성하는 친정부 단체들의 활동의 배후에 정부와 청와대가 있다는 이야기는 수차례 거론된 바 있다. 윤 씨의 이번 폭로는 이명박 정부의 국책사업을 옹호하는 활동을 수년간 적극적으로 펼쳐온 인사 스스로 자신을 비롯한 친정부 단체의 활동이 사주에 의한 것이라고 고백한 것이며, 배후 인물로 현직 청와대 행정관을 특정하여 지목했을 정도로 구체적이다. 또, 윤 씨는 광고비가 경제단체로부터 나왔다고 주장하고 있다.
 
 청와대 행정관이 민간단체를 동원해 친정부 활동에 개입한 것은 사실상의 여론조작 행위로 군사독재 시절에나 있었던 부적절한 행위이다. 혹시라도 경제단체에 압력을 가해 광고비용을 마련해 주었다면 이는 직권남용에 해당한다. 청와대는 청와대 소속 행정관이 민간단체의 친정부 성향 활동에 개입하고 경제단체에 자금을 대도록 했다는 의혹을 철저히 조사하여 사실 여부를 확인하고, 그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해야 할 것이다.

TSe2011040800청와대관련 논평.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친 정부 단체보다 친 북한 단체 척결이 먼저 아닌가..!
제목 날짜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성명] 우익집단 집회사주와 매수행위에 대한 국회 차원의 진상규명이 필요하다   2016.04.21
[성명] 박근혜 18대 신임 대통령에게 당부한다 (1)   2013.02.25
민생, 민주주의, 남북관계 3대 위기 불러온 MB정부 3년 (1)   2011.02.24
용의자들 사이 1억 돈거래 확인하고도 숨긴 경찰   2011.12.14
[캠페인] "당신의 휴대폰이 도청 당합니다" (4) (2)  2008.12.24
참여연대, <이명박 정부 위원회 4년을 평가한다> 정책토론회 개최   2012.02.15
청와대는 친정부민간단체 활동 개입 의혹 조사해야 (1)   2011.04.08
[기자회견] 참여연대 ‘진실과 정의가 승리하는 2014년’을 다짐해   2013.12.30
[대선논평] 문재인 후보의 권력기관 개혁 및 반부패 정책 긍정적 (1)   2012.10.25
'할 말 있는 시민' 만나는 '민심택시' 출발했습니다 (1)   2011.02.24
민주주의‧민생‧경제‧평화 위기에 빠뜨린 실패한 4년   2012.02.22
청와대의 선관위테러 축소․은폐 지시 의혹, 수사해야   2011.12.19
[정책제안] MB시대와 철저히 단절하고, 민생복지 민주주의 평화를 위해 결단하라!   2013.01.30
[대선이슈리포트] 주요 후보의 반부패ㆍ정부 투명성 정책공약 평가   2012.12.13
정부 소청심사위원회의 김동일 계장 해임처분 부당하다   2010.01.15
MB 정부 3년 '할 말 있는 시민' 만나는 '민심택시'가 달립니다 (1)   2011.02.23
[2010 국감초점] 민간사찰과 개각 인사파문, 퇴직후취업제한제도   2010.10.04
2011 정기국회에서 반드시 다뤄야 할 입법 국감과제 <반부패-행정개혁분야>   2011.09.06
[논평] 구체적 사실에 대한 반성도 대책도 없는 대통령 대국민 사과 (1)   2012.07.24
[文정부 2년 국정과제 평가] 국정과제 8개 분야 173개로 나눠 4단계로 이행 여부 평가   2019.04.2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