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제연대위원회    국경을 넘어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해 함께합니다

  • 아시아
  • 2019.11.09
  • 2069

photo_2019-11-09_18-54-03

 

photo_2019-11-09_18-54-31

 

photo_2019-11-09_18-55-51

2019. 11. 9(토) 16:00 홍대입구역 7번출구 앞 윗잔다리공원 인근 광장, 한국-홍콩 민주주의 공동행동 연대집회 <사진=참여연대>

 

우리의 연결로 홍콩에 민주주의를
Hong Kong Democracy Now

홍콩의 민주주의를 지지하는 시민모임은 11월 9일 한국-홍콩 민주주의 공동행동 “우리의 연결로 홍콩의 민주주의를!” 를 진행했습니다. 

 

지난 4일 시위 도중 경찰이 쏜 최루탄을 피하려다 주차장에서 추락한 것으로 알려진 홍콩과기대 학생 차우츠록(周梓樂)의 죽음에 애도를 표합니다. 홍콩 경찰의 과도한 대응이 끝내 시위대의 사망으로 이어진 사실에 참담함을 금치 못합니다. 이번 사건에 대한 철저한 진상 규명과 그동안의 경찰 폭력에 대한 독립적인 조사위원회 구성을 촉구합니다. 11월 24일 예정된 구의회 선거가 연기없이 실시되어 홍콩 시민들의 민의를 확인할 기회가 되어야 합니다. 

 

한국 정부의 책임있는 역할도 촉구합니다. 군부독재 시절 국제사회가 한국의 민주화 운동에 관심과 지지를 표한 것처럼, 이제는 한국도 홍콩에서 일어나는 민주화 열망에 침묵하지 않고 더 많은 관심과 지지를 보내야 합니다. 

 

이날 집회에는 홍콩 민간인권전선(民間人權陣線)의 얀 호 라이(Yan Ho Lai) 부의장이 참석하여 홍콩의 심각한 상황을 알리고 한국 정부와 정치권, 시민들의 지지와 협력을 요청했습니다. 참가자들은 사망한 학생을 애도하는 의미로 홍콩 시민들과 마찬가지로 ‘검은색 리본’을 가슴에 달고 집회에 참가했으며 ‘영광이 다시 오길(Glory to Hong Kong)을 함께 부르며 행진과 촛불문화제를 이어갔습니다. 

 

이번 행사는 국가폭력에 저항하는 아시아공동행동, 국제민주연대, 나눔문화,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 국제연대위원회,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아시아민주주의네트워크, 참여연대, 홍콩시위를 지지하는 촛불시민연대, 홍콩의 진실을 알리는 학생모임, 5.18재단 등 그간 홍콩의 시위를 지지하고 활동해온 한국의 시민사회와 재한 홍콩인들이 함께 준비했습니다.

 


 

[성명서] 홍콩 시민의 안타까운 죽음을 애도하며

홍콩과 중국 정부는 무차별적인 폭력 진압 중단하고,
독립적인 조사위원회를 구성하라
한국 정부는 홍콩 인권 침해에 대한 입장을 표명하라

 

홍콩이 위태롭다. 지난 3월말부터 시작된 홍콩 시민들의 시위가 8달째 계속되고 있다. 홍콩 시민들은 송환법 개정을 넘어 중국 본토 반환 이후 느꼈던 사회경제적 박탈감과 홍콩의 자치권이 보장되지 않는 현실에 분노하고 있다. 또한 민주주의와 인권, 홍콩의 미래를 위해 계속해서 거리로 나서고 있다. 이런 가운데 홍콩 경찰은 시위대를 무차별적으로 과도하게 진압하고 있어 폭력이 폭력을 낳는 악순환이 계속되고 있다. 게다가 시위에 참여하는 시민들을 향한 ‘백색 테러’ 역시 점점 더 심각해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지난 4일 시위 도중 경찰이 쏜 최루탄을 피하려다 주차장에서 추락한 것으로 알려진 홍콩과기대 학생 차우츠록(周梓樂)이 어제 오전 끝내 숨을 거두었다. 우리는 한 청년의 안타까운 죽음에 애도를 표하며, 경찰의 진압이 끝내 시위대의 사망으로 이어진 것에 참담함을 느낀다. 

 

홍콩 정부가 시민들의 정당한 의사표현의 자유와 집회 시위의 자유를 억압하는 수준은 이미 도를 넘어 섰다. 홍콩 경찰은 시위대를 향해 진압봉을 휘두르고 최루탄을 쏘는 등 무차별적으로 진압하고 있고, 물대포 발사, 특공대 투입에 이어 실탄 사격까지 과도하게 대응해왔다. 현재까지 시위로 인한 체포자 수는 최소 3,000명을 넘어섰고, 기소된 사람은 500명에 육박하고 있다. 특히 시위 과정에서 체포된 15세 이하 청소년의 수 역시 100명을 넘었다. 시위가 격화되는 원인은 경찰의 집회 금지와 이러한 과잉 대응 때문이다. 홍콩과 중국 정부는 홍콩 시민들의 분노에 더 이상 폭력으로 답해서는 안 된다. 송환법 철회 이후에도 민주주의와 인권을 향한 시민들의 요구가 이어지는 이유를 직시하고, 자발적으로 거리로 나오는 시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야 한다.  

 

홍콩 시위를 지지하는 한국의 시민사회는 홍콩 시민들의 끈질긴 저항에 연대의 뜻을 전하며 홍콩과 중국 정부에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첫째, 경찰의 폭력에 대한 독립적인 조사위원회가 구성되어야 한다. 경찰의 강경 진압으로 끝내 안타까운 죽음이 발생했으며, 경찰이 구조를 가로막았다는 목격자들의 증언이 있는 만큼 이번 사건에 대한 철저한 진상 규명이 필요하다. 이번 사건 뿐만 아니라 경찰의 폭력적인 강경 진압 사례들에 대해 독립적인 조사위원회를 구성하여 사건을 조사해야 한다.  

 

둘째, 11월 24일로 예정된 구의회 선거는 예정대로 진행되어야 한다. 정부가 시위를 핑계 삼아 불리한 결과가 예상되는 선거를 연기하려 한다는 의구심이 제기되고 있다. 그러나 홍콩 시민들이 끓어오르는 민의를 표현하고 확인할 기회를 가로막아서는 안 된다. 

 

한편, 홍콩의 많은 시민들은 5.18 광주민주화 운동, 6.10민주항쟁, 그리고 지난 촛불혁명에 이르기까지 민주화의 길을 걸어온 한국 시민들이 홍콩 시민들의 손을 잡아 주길 희망하고 있다. 한국의 군부독재 시절 국제사회가 한국의 민주화 운동에 관심과 지지를 표한 것처럼, 이제는 한국도 홍콩에서 일어나는 민주화 열망에 더 많은 관심과 지지를 보내야 한다. 그런 면에서 홍콩의 심각한 상황에 대해 지금껏 아무런 언급도 하지 않은 한국 정부가 ‘유엔 인권이사회 이사국’이라는 것은 부끄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 한국 정부는 더 이상 민주주의를 향한 홍콩 시민들의 외침에 침묵해서는 안 된다. 우리는 한국이 국경 너머의 고통에 공감하고 인권 문제에 침묵하지 않는 나라로 기억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

 

오늘 모인 우리는 홍콩 시민들과 함께할 것을 다짐하며, 다시 한 번 요구한다. 

- 홍콩과 중국 정부는 시위대에 대한 폭력 진압을 즉각 중단하라

- 홍콩과 중국 정부는 경찰의 폭력 진압에 대한 독립적인 조사위원회를 설치하라

- 홍콩과 중국 정부는 11월 24일 구의회 선거를 예정대로 실시하라

- 한국 정부는 홍콩 인권 침해에 대한 입장을 표명하라

 

2019년 11월 9일

홍콩의 민주주의를 지지하는 한국시민사회단체

5·18기념재단, NCCK 인권센터, 경의선 공유지 공자라이브,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공익인권법재단 공감, 광주영화비평지 씬1980, 광주인권평화재단, 광화문TV, 국가폭력에 저항하는 아시아 공동행동, 국제민주연대, 기독교사회선교연대회의 , 기독교환경운동연대, 기독여민회, 나눔문화, 난민인권센터, 내일소녀단, 노들야학, 녹색당, 다른세상을향한연대, 다이얼로그차이나 한국대표부, 동북여성환경연대 초록상상, 맘편히장사하고픈상인모임, 문화연대, 미래당 아나키스트 모임, 미래당(우리미래),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 국제연대위원회, 발전대안 피다, 부뜰, 사단법인 공익법센터 어필, 사단법인 아디, 사단법인 제주다크투어, 사단법인 한국회복적정의협회, 사람과공감,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신대승네트워크, 실천승가회, 아시아민주주의네트워크, 열린군대를위한시민연대, 영등포산업선교회, 예수회 인권연대연구센터, 이람그룹, 이주노동자운동후원회, 인권교육센터 들, 인권연극제 , 인권운동공간 활, 작은형제회 JPIC, 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 젠더정치연구소 여.세.연, 참여연대, 천주교 남자정상협의회 정의평환경위원회, 천주교인권위원회, 크레템, 트랜스해방전선, 평화를 만드는 여성회, 피스모모, 하이디, 한국YMCA 전국연맹, 한국기독청년협의회, 한국기독학생회총연맹, 한국여성단체연합, 한국여성의전화, 한국외국어대학교 성소수자 인권모임 외행성, 해외주민운동연대,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홍콩의 민주주의를 지지하는 시민모임, 환경운동연합 (총 67개 단체)

 

 

홍콩-한국 민주주의 공동행동 2019. 11. 9. 토 홍대입구역 7번출구 근처에서 열립니다


영문/중문 성명서 보기 Statement in English/Chinese version >>

보도자료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언론기획] 2019 아시아생각 칼럼 2019.01.19
[Podcast] 국내 유일의 아시아 전문 팟캐스트, 아시아팟 2017.11.22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아시아생각] “이란 유혈사태의 근본 책임은 트럼프에 있다”   2019.12.09
[아시아팟] 한-아세안 정상회의가 남긴 것   2019.12.05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연속기고④] 신남방정책 성공에 필요한 '마지막 열쇠'   2019.11.27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연속기고③] 문 대통령님, '친구의 나라' 베트남에서 사과를 ...   2019.11.27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연속기고②] 로힝야 학살 침묵한 아웅산 수치, '투자' 운운한 ...   2019.11.26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연속기고①] 댐 붕괴됐는데 하루 수당 700원... 사과도 보상도...   2019.11.25
[아시아생각]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특별해야 하는 이유   2019.11.23
[아시아팟] IS 패퇴 이후 떠는 아시아   2019.11.21
[공개간담회] 홍콩 민간인권전선 얀 호 라이 부의장에게 듣는 홍콩의 민주주의   2019.11.11
[연대집회] 한국-홍콩 민주주의 공동행동 : 우리의 연결로 홍콩에 민주주의를!   2019.11.09
[아시아팟] 발리만 아는 당신에게 추천하는 <아시아TMI> 인도네시아편 ②   2019.11.07
[아시아팟] 발리만 아는 당신에게 추천하는 <아시아TMI> 인도네시아편 ①   2019.10.28
[아시아생각] 미국의 배신, 좌절 위기의 쿠르드 자치 실험   2019.10.24
[아시아팟] 눈과 입을 막아라! 아시아의 인터넷 검열   2019.10.11
[논평] 라오스 댐 사고 관련 OECD 다국적기업 가이드라인 위반 이의제기 1차 평가 환영   2019.10.1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