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제연대위원회  l  국경을 넘어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해 함께합니다

  • 아시아
  • 2013.08.12
  • 1199
  • 첨부 1

인권옹호자 Adilur Rahman Khan씨 석방 촉구 서한, 방글라데시 정부에 전달

인권옹호자에 대한 자의적 체포와 구금에 심각한 우려 표명

 

오늘 (8/12) 한국 인권시민사회단체들은 방글라데시 인권활동가 아딜루 라흐만 칸(Adilur Rahman Khanl)씨가 자의적으로 체포되고 구금된 것에 심각한 우려를 표하며 아딜루 라흐만 칸씨의 신변안전 보장과 조속한 석방을 촉구하는 서한을 방글라데시 국무총리실과 주한 방글라데시 대사관에 전달했다. 아딜루 라흐만 칸씨는 방글라데시 인권단체 오디카(Odhikar)의 사무처장을 맡고 있으며 여러 국제인권단체의 집행위원 및 파트너로 활동하고 있다.

 

오디카에 따르면 칸씨는 현지 시간으로 지난 8/10(토) 오후 10시 20분 경, 약 8~9명의 사복경찰들에 의해 체포되었다. 체포 당시 관련한 어떠한 정보도 제공되지 않았고 영장도 제시되지 않았다. 칸씨의 가족, 동료 및 변호사는 언론을 통해서야 칸씨가 지난 5월 5일, 방글라데시 보안국이 61명을 살해했다는 의혹에 대한 현장조사 보고서를 발행한 것과 관련해 정보통신기술법(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Act) 위반 혐의로 체포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체포 다음날인 8/11(일) 오후 4시경 열린 재판에서 최고수도치안판사법원은 칸씨를 5일간 구금할 것을 명령했고 현재 칸씨는 유치장에 구금 중이다.

 

해당 서한에서 한국 인권시민사회단체들은 아딜루 라흐만 칸씨에 대한 체포가 적법하지 않은 절차에 따라 이뤄진 것과 자의적 구금 기간 중 발생할 수 있는 칸씨에 대한 위협에 심각한 우려를 방글라데시 정부에 표명했다. 그리고 아딜루 라흐만 칸씨의 신체적, 심리적 안전을 보장하고 즉각 석방할 것을 요구하며 방글라데시 인권옹호자들이 정당한 인권옹호 활동을 수행하는데 있어 안전한 환경을 보장할 것을 촉구했다.  

 

경계를넘어 / 공익법센터 어필 / 공익인권법재단 공감 / 국제민주연대 /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 참여연대 / 천주교인권위원회

 

Adilur Rahman Khan씨의 석방을 촉구하는 서명운동 바로가기>>

▣ 붙임문서 1. 방글라데시 인권옹호자 Adilur Rahman Khan씨 석방 촉구 서한

 

공개서한

 

방글라데시 인권옹호자 Adilur Rahman Khan씨의 조속한 석방을 촉구합니다

 

한국 인권시민사회단체들은 지난 8월 10일(토) 오후 10시 20분 경(현지시간), 방글라데시 인권옹호자인 아딜루 라흐만 칸(Adilur Rahman Khan)씨가 자의적으로 체포되고 구금된 것에 심각한 우려를 표하며 방글라데시 정부에 아딜루 라흐만 칸씨의 조속한 석방과 신변안전 보장을 촉구합니다. 국제사회로부터 신뢰를 받고 있는 인권옹호자 아딜루 라흐만 칸씨는 방글라데시 인권단체 오디카(Odhikar)의 사무처장을 맡고 있으며 여러 국제인권단체의 집행위원 및 파트너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오디카에 따르면 아딜루 라흐만 칸씨는 현지 시간으로 2013년 8월 10일 저녁 10시 20분 경, 경찰서 형사과 소속이라고 밝힌 8~9명의 사복경찰에 의해 다카에 있는 그의 집에서 체포되었습니다. 칸씨는 가족들과 함께 친척집을 방문한 후 집에 돌아오는 길이었으며 집에 도착해 차에서 내리자마자 사복경찰들이 그를 둘러싸고 동행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그러나 체포 당시 어떠한 정보도 제공되지 않았으며 체포영장도 제시되지 않았습니다.

 

체포 이후 칸씨의 가족, 동료, 변호사들의 지속적인 요청에도 불구하고 그의 소재와 관련된 어떠한 정보도 얻을 수 없었습니다. 당일 자정 경, 언론은 칸씨가 지난 2013년 5월 5일 방글라데시 보안국이 61명을 살해했다는 의혹에 대한 현장조사 보고서를 발행한 것과 관련해 정보통신기술법(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Act)을 위반한 혐의로 체포되었다고 보도했습니다.

 

체포 다음날인 2013년 8월 11일(일) 오후 4시경 열린 아딜루 라흐만 칸씨의 재판에서 최고수도치안판사법원은 칸씨를 5일간 구금할 것을 명령했으며 이에 칸씨는 유치장에 구금중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한국 인권시민사회단체들은 아딜루 라흐만 칸씨에 대한 체포가 적법하지 않은 절차에 따라 이뤄진 것과 자의적 구금기간 중 발생할 수 있는 칸씨에 대한 위협에 심각한 우려를 표하는 바입니다. 

 

이에 한국 인권시민사회 단체들은 방글라데시 정부에 아딜루 라흐만 칸씨의 신체적, 심리적 안전을 보장하고 즉각 석방할 것을 강력히 촉구합니다. 또한 방글라데시 인권옹호자들이 정당한 인권옹호 활동을 수행하는 데 있어 안전한 환경을 보장할 것을 촉구합니다. 끝. 

 

▣ 붙임문서 2. [Open Letter] Arbitrary Arrest and Harrassment of Human Rights Defender, Adilur Rahman Khan


Open Letter


Arbitrary Arrest and Harrassment of Human Rights Defender, 

Adilur Rahman Khan

 

 

(12 August 2013, Seoul) South Korean civil society organisations write this letter expressing our deep concern about the arbitrary arrest and harassment of Adilur Rahman Khan, prominent human rights defender and Secretary of local human rights organization Odhikar. As the Executive Committee member and partners of various regional and international human rights NGOs, he is renowned in international human rights circles. 

 

According to reports provided by Odhikar, Adilur Rahman Khan, was picked up at his house in Gulshan, Dhaka on 10 August 2013 at 10:20pm by 8 to 9 men in plain clothes identifying themselves as belonging to the Detective Branch of Police. Adilur Rahman Khan was returning  home from a relative's house with his wife and children. When he reached his house and came out of his car, the men surrounded him and requested him to come with them. No warrant of arrest was shown and the men denied giving any information. 

 

Despite repeated requests, Adilur Rahman Khan’s family members, colleagues and lawyers were denied any information regarding his whereabouts. Meanwhile, the media reported at around 12pm midnight that he has been held in police custody under the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Act for the publication of a fact-finding mission on the 61 people allegedly killed on 5 May 2013 by Bangladeshi security forces.

 

On 11 August at around 4pm, Adilur Rahman Kahn was produced in court and the Chief Metropolitan Magistrate Court remanded him to five days in custody. We are deeply concerned about the safety of Adilur Rahman Khan as he faces particular vulnerability and risk of further harassment in this extended period of custody. 

 

Therefore, we call on your government to:

 

• Ensure under all circumstances, the physical and psychological integrity of Adilur Rahman Khan; 

• Take immediately action to release Adilur Rahman Khan; and

• Ensure an enabling legal and safe environment for all human rights defenders in the country to carry out their legitimate work 

 

We respectfully thank you for your consideration and express our sincere hope that your Excellency will take these recommendations into account.

 

Yours Sincerely,

 

Advocates for Public Interest Law

Catholic Human Rights Committee

Gonggam Human Rights Law Foundation

Imagination for International Solidarity

Korean House for International Solidarity

MINBYUN-Lawyers for a Democratic Society

People’s Solidarity for Participatory Democracy

참여연대의 2019년 활동을 응원해요

2019년 활동을 응원해요

괜찮아요, 우리 모두에겐 세상을 바꿀 힘이 있잖아요. 새로운 변화를 함께 만들어요! 해피빈 모금함 가기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참여연대의 많은 활동은

시민들의 든든한 재정지원 덕분입니다. 월 1만원, 여러분의 후원이 세상을 바꿉니다!

목록
제목 날짜
[언론기획] 2019 아시아생각 칼럼 2019.01.19
[팟캐스트] 아시아팟 연재 2017.11.22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5.03.07
[보도자료] 밀양 송전탑 반대 주민에 대한 인권침해 현황, 유엔특보에 제출   2013.10.04
[2013년 정기국회 입법·국감과제] 공적개발원조(ODA) 분야   2013.10.01
[아시아생각] 4년전 끝난 스리랑카 내전, 상처는 '현재 진행중'   2013.10.01
[토론회] 한국 ODA 투명성, 이대로 좋은가   2013.09.30
[논평] 2014년 예산안에 대한 입장 - 국제개발협력 분야   2013.09.26
[원조투명성 뉴스레터 3] 거리를 주황빛으로 물들인 청년들의 이야기   2013.09.12
[원조투명성 뉴스레터 2] 원조투명성 캠페인 "34,900원 행방찾기"를 소개합니다 ②   2013.08.29
[기자회견] 공적개발원조(ODA)의 투명한 집행과 제도개선을 촉구한다   2013.08.26
[성명] 이집트 군부는 시위대에 대한 발포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   2013.08.20
[아시아생각] '4대강' 운명에 처한 메콩강   2013.08.19
[기자회견] 치타공산악지대(CHT)에서 되풀이되는 인권침해와 폭력에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   2013.08.19
[원조투명성 뉴스레터 1] 원조투명성 캠페인 "34,900원 행방찾기"를 소개합니다   2013.08.16
[공개서한] 인권옹호자 Adilur Rahman Khan씨 석방 촉구 서한, 방글라데시 정부에 전달   2013.08.12
[아시아 생각] 이집트의 참으로 이상한 쿠데타   2013.07.24
[보도자료] 원조투명성 캠페인 34,900원 행방찾기 (7/9~10/17)   2013.07.0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