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회원 14713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제연대위원회  l  국경을 넘어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해 함께합니다

  • 칼럼
  • 2017.04.25
  • 142

 

참여연대·프레시안 공동기획 아시아생각 칼럼 시리즈 

 

 

<편집자 주> 한국은 아시아에 속합니다. 따라서 한국의 이슈는 곧 아시아의 이슈이고 아시아의 이슈는 곧 한국의 이슈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국인들에게 아시아는 아직도 멀게 느껴집니다. 매년 수많은 한국 사람들이 아시아를 여행하지만 아시아의 정치·경제·문화적 상황에 대한 이해는 아직도 낯설기만 합니다.
 
아시아를 적극적으로 알고 재인식하는 과정은 우리들의 사고방식의 전환을 필요로 하는 일입니다. 또한 아시아를 넘어서 국제 사회에서 아시아에 속한 한 국가로서 한국은 어떤 역할을 해야 할 것인가에 대한 고민을 해나가야 합니다. 이와 같은 문제의식에 기반을 두고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는 2007년부터 <프레시안>과 함께 '아시아 생각' 칼럼을 연재해오고 있습니다. 다양한 분야의 필자들이 아시아 국가들의 정치, 문화, 경제, 사회뿐만 아니라, 국제 사회에서 논의되고 있는 인권, 민주주의, 개발과 관련된 대안적 시각을 제시하고자 합니다.
 
프레시안 바로가기 http://www.pressian.com

 

 

1)  시리아 토마호크 공습, 짜고 친 힘자랑 (4/14) / 최재훈 경계를넘어 활동가 

 

2) '개와 늑대의 시간'이 된 시리아 비극, 해법은? (4/29) / 최재훈 경계를넘어 활동가

 

3) 세계병역거부자의 날, 평화의 페달을 밟는 사람들 (5/12) / 이용석 전쟁없는세상 활동가, 병역거부자

 

4) 아세안 50주년을 지배한 '이명박근혜'그림자 (5/23) / 김형종 연세대 국제관계학과 교수 

 

5) '계엄령' 두테르테, 왜 필리핀 민주주의 위기인가 (6/20) / 김동엽 부산외대 교수

 

6) 로힝자 인종청소, 소수민족이 불법체류자인가 (8/22) / 김기남 아시아인권평화디딤돌 아디 활동가

 

7) 군부가 장악한 '유사 민주주의' 태국의 앞날(10/11) / 김홍구 부산외국어대 교수

 

 

☮​ 지난 아시아생각 모두 보기

 

[언론기획] 아시아생각 칼럼 연재 (2016) >> 바로가기 

[언론기획] 아시아 생각 칼럼연재 (2013~2015) >> 바로가기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정부지원금 0%, 참여연대 회원이 되어주세요

목록
제목 날짜
[팟캐스트] 아시아팟 연재 2017.11.22
[언론기획] 2017 아시아생각 칼럼연재 2017.04.25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5.03.07
[토론회] 대선후보초청 국제개발협력 정책 공개토론회   2012.11.12
[대선논평-13] 개발협력 약속사항 공약화하고 구체적인 계획 제시해야   2012.11.12
[대선질의] 18대 대선후보자에 대외원조 분야 10대 정책제안과 질의서 발송   2012.11.01
[아시아 생각] MB 정부의 아시아 외교, 실리도 신망도 잃었다   2012.10.29
[논평] 한국 인권상황에 대한 국제사회 권고에 한국 정부 변명으로 일관   2012.10.25
[UPR ③] 우리나라 인권, 다른 나라는 어떻게 생각할까요?   2012.10.25
[간담회] 한-유럽 개발협력 시민사회 간담회 개최   2012.10.18
[UPR ②] 우리는 UN에서 어떤 권고를 받나요?   2012.10.17
[UPR ①] 제네바 출장 괜한 짓은 아니구나   2012.10.11
[아시아 생각] 계급 따라 먹는 '물'도 다른 네팔 - 아직도 요원한 네팔의 기본권   2012.10.10
10/8~11/19 아시아의 이야기: 내 이야기를 들어볼래?   2012.10.08
[의견서] 한국 시민사회, OECD DAC 동료평가단에 의견서 제출   2012.09.28
[보도자료] 정부, 해외활동가 입국금지 사유 비공개로 일관   2012.09.25
[토론회] '한국의 ODA, 그리고 민주주의' (9/21, 오전10시 의원회관524호)   2012.09.21
[아시아 생각] 한국의 노동 역사를 알려줬던 무니르 - 무니르 사이드 탈립을 추억하며   2012.09.1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