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제연대위원회    국경을 넘어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해 함께합니다

  • 버마민주화
  • 2006.04.13
  • 527
  • 첨부 2

버마 정부는 하루라도 빨리 폭압정치를 중지하고 민주화를 위한 절차를 밟아라!



지난 2월 12일 버마의 야당인 민족민주동맹(NLD)은 버마 정부에게 평화적 정권이양과 버마의 민주화에 대한 정치적 제안을 하였습니다. 버마 군사정부의 인권탄압은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며, 이미 전세계에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그리고 군사정부의 극심한 인권탄압으로 아웅산 수치를 비롯한 버마 내의 민주화 인사들은 가택연금, 구속 등으로 정상적인 정치적 활동이 금지된 지 오래입니다. 버마 국민들 역시 군사정부의 탄압에 하루하루 불안한 나날을 보내고 있거나 자유를 찾아 외국으로 도피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민주시민사회단체들은 버마의 정치적 상황을 보면서 자연히 지난 시절 한국의 불행한 역사를 떠올리게 되고, 안타까움을 가지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에 버마정부가 하루라도 빨리 독재정치를 중지하고 버마의 민주주의를 위해 노력할 것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오늘(4월 13일) 오전 미얀마 대사관 앞에서 열었습니다.



기자회견문

버마 정부는 하루라도 빨리 폭압정치를 중지하고 민주화를 위한 절차를 밟으라!

지난 역사에서 치열한 민주화투쟁의 경험을 가지고 있는 한국의 민주시민사회단체들은 현재 버마의 정세에 대해 안타까움과 함께 버마정부의 폭압정치에 대해 매우 깊은 우려를 가지고 있다.

한때 경제적으로 부유한 나라였던 버마는, 군부독재가 집권한 이래 실정을 거듭하면서 세계 최빈국 중의 하나로 전락했고, 정치적으로는 그 폭압성이 전세계에 알려져 있어 새삼 거론할 필요가 없을 정도가 되었다. 버마의 정치적 지도자인 아웅산 수치는 1992년 이래 가택연금상태이고, 1992년 총선거의 승자인 민족민주동맹(NLD)의 수뇌부들은 가택연금 혹은 구속되어있으며, 평당원들조차 정치활동을 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뿐만 아니다.

버마내에서는 버마정부에 반대하는 의견을 표현하거나 반대의견이 기재된 자료를 소지하는 것만으로도 중형을 면치 못한다. 민주화를 염원하면서 학생운동에 헌신하는 학생운동지도자들이 의문의 죽음을 당하는 경우도 발생하고 있다.

한국의 민주시민사회단체들은 버마정부의 이러한 폭압정치가 버마 국민들에 대한 생존권과 자유의 박탈에 그치지 않고, 전 세계 민주주의와 자유에 대한 심각하게 악영향을 끼치게 됨을 잘 알고 있다.

한때 독재와 고문과 폭압정치로 앞날을 기약할 수 없었던 군사독재정부 치하에서 잊을 수 없는 고통을 겪었고, 폭압정치가 인간에게 미치는 끔찍함을 수없이 체험하였던 한국민으로서 버마의 이러한 정치현실은 결코 남의 일로 여겨 외면할 수 없게 한다.

군사독재정부아래에서 폭압에 신음할 때 한국민들은 많은 외국인들로부터 도움을 받았다. 이제 민주화된 한국사회는 독재정권시절에 우리에게 도움을 주었던 그들처럼, 버마의 민주화에 관심 갖고 함께 할 것이다. 그리고 한국의 민주시민사회단체들에게 버마의 민주화를 위하여 함께 해 줄 것을 요청할 것이다.

[한국의 민주시민사회단체들의 요구]

1. 버마정부는 국민들을 죽이는 폭압정치를 당장 중지하라!

1. 버마정부는 아웅산 수치를 포함한 정치지도자들에 대한 연금, 구속 등의 정치적 탄압행위를 즉각 중지하라!

1.버마정부는 2월 12일의 NLD 의 정치적 체안을 받아들여서 민주화를 위한 절차를 시작하라!

1. 민주주의는 경제를 발전시킨다. 버마정부는 빈곤에 시달리는 국민들을 위해 민주화에 노력하라!

2006년 4월 13일

버마의 민주화를 촉구하는 민주시민사회단체 일동

국제민주연대/ 나와우리/ 나눔문화/ 버마행동(한국)/ 새사회연대/ 아시아인권문화연대/(사)외국인노동자와함께/ 외국인이주노동자대책협의회/ 외국인이주노동자인권을위한모임/ 인권실천시민연대/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


ISe2006041310.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언론기획] 2020 아시아생각 칼럼 2020.01.01
[이슈리포트] 국제개발협력 책무성 증진을 위한 세이프가드 제도 개선방안 2019.12.17
[Podcast] 국내 유일의 아시아 전문 팟캐스트, 아시아팟 2017.11.22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취소] [이야기마당] 깨끗한 선거를 외치는 말레이시아 Bersih 운동   2016.05.09
[티베트] 3/20(목)-21(금) 저녁 7시, 촛불집회, 교보문고 앞   2008.03.20
버마 민중 학살 규탄과 민주화지지를 위한 기자회견   2007.10.16
버마와 우리: 버마의 인권상황   2008.02.09
[좌담회]7/22 티베트와 중국 그리고 2008 티베트 항쟁   2008.07.21
[자료집] 국제문제 교육 강좌 - 한국기업의 버마가스개발   2005.06.16
[행사] 스리랑카선거감시단 파견   2001.10.14
버마 난민 관련 기사 모음   2005.04.21
[자료집] 버마에 민주화를, 아시아에 평화를!   2006.08.11
<안국동窓> 유엔 인권이사회 선거 유감   2006.05.12
절규하는 버마에 당신의 자유를 나눠주세요!   2007.10.01
중국은 티베트인에 대한 야만적 학살을 중단하라! (2)   2008.03.20
[보고서] 제60차 유엔 인권위 보고서 (영문)   2004.01.05
지금이 올림픽 축하잔치판을 벌일 때인가   2008.04.22
[공동성명] 캄보디아 사태에 대한 성명   2017.11.22
[강연회] UN 인권 특별보고관에게 듣는 미얀마의 로힝자 이야기   2017.08.23
[아시아팟] IS 패퇴 이후 떠는 아시아   2019.11.21
버마 8888 민주항쟁 18주년 기념 자전거 캠페인   2006.08.06
[보고서] imparsial's report on Police (영문)   2005.09.07
서경원 전의원 고문, 조작사건 전면 재수사 촉구 성명   1999.04.0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