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제연대위원회    국경을 넘어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해 함께합니다

  • 아시아
  • 2018.08.24
  • 1343

 

IMG_2230

2018.08.24 로힝야 학살 1주기 추모행사 "집으로 돌아가는 길" (사진 = 로힝야와 연대하는 한국시민사회모임)

 

로힝야 학살 1주기 추모행사

Rohingya Genocide Remembrance Day

집으로 돌아가는 길

 

‘로힝야와 연대하는 한국시민사회모임’은 8월 24일(금) 오후 6시, 서울시NPO지원센터 품다홀에서 로힝야 학살 1주기 추모행사 “집으로 돌아가는 길”을 개최하였습니다. 로힝야와 연대하는 한국시민사회모임은 공익법센터 어필, 공익인권법재단 공감, 국제민주연대, 민변 국제연대위원회, 생명평화아시아, 신대승네트워크, 실천불교전국승가회, 아시아인권평화디딤돌 아디(ADI), 에이팟코리아(A-PAD Korea), 작은형제회, 진실의 힘, 참여연대, 해외주민운동연대(KOCO) 등의 단체와 개인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지난해 8월 25일, 약 25,000명에 이르는 로힝야 민간인들이 미얀마 군부에 의한 무차별적인 집단살해, 강간, 방화 등으로 희생되었습니다. 또한 80만 명에 육박하는 로힝야 난민들은 여전히 집으로 돌아가지 못한 채 인접국인 방글라데시 난민촌에서 생활하고 있습니다. UN을 비롯한 국제사회는 이를 반인도적 범죄, 전형적인 인종청소(제노사이드)라고 규정하고 있지만 미얀마 정부는 여전히 그 책임을 부인하고 있습니다.  

 

이번 추모행사는 지난해 미얀마 정부에 의해 학살당한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스스로를 ‘로힝야’라고 부를 권리마저 부인된, 가장 박해받고 있는 이들과 연대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입니다. 로힝야 난민촌을 직접 방문한 조진섭, 이연경 작가의 다큐 상영과 사진전, 난민캠프에서 활동한 조수경 활동가와 로힝야 문제를 취재해온 이유경 기자, 한국에 거주하고 있는 로힝야 이주민 이삭, 파티마 부부의 이야기가 함께 했습니다. 또한 로힝야의 무사 귀환을 염원하는 노래와 연주도 이어졌습니다. 

 

한편, 로힝야 학살 1주기를 맞아 이를 추모하고 기억하는 행사 “Rohingya Genocide Remembrance Day”가 독일, 캐나다, 아일랜드 등 전세계 각국에서 진행되었습니다. 한국의 시민사회 역시 추모행사 전 오전 11시, 주한 미얀마대사관 앞에서 로힝야를 탄압하는 미얀마 정부를 규탄하고, 학대받고 외면당하고 있는 로힝야와 함께 하겠다는 연대의 성명서를 주한 미얀마 대사관에 전달하였습니다. 

 

* 로힝야 학살 1주기 기자회견 >>

* 사진 더보기 >> https://flic.kr/s/aHsmqL2aSm


 

<주요 프로그램>

 

○ 오프닝 공연 / 이상원

○ 토크1 “로힝야, 집을 빼앗긴 사람들” / 조수경, 이유경

○ 나누는 노래1 / 송인효

○ 다큐멘터리 “존재하는 것이 유일한 저항인 존재들”

○ 토크2 “로힝야를 만난 여행자” / 이연정, 조진섭

○ 나누는 노래와 연주 / 오마르, 와일, 황정인 

○ 토크3 “로힝야, 집을 찾아 나서다” / 이삭, 파티마 (로힝야 이주민)

○ 클로징 공연 / 이선화

 

  • 주최 : 로힝야와 연대하는 한국시민사회모임
  • 문의 : 아시아인권평화디딤돌 아디 (02-568-7723, asiandignity2016@gmail.com),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 (02-723-5051, pspdint@pspd.org)
  • 조진섭 작가의 사진전 <로힝야 존재하지 않는 사람들 Rohingya, Non existing Existence>은 9월 8일까지 추모행사가 열리는 서울시NPO지원센터에서 관람 가능합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 profile
    타민족인 로힝야족들이 외세를 등에 없고
    원래 주인이었던 미얀마인들을 학살하고
    착취한 사실들에 대해선 왜 한 마디도 없이
    미얀마 정부를 비난하는 것인지 도대체 당신들
    이해할 수 없군요. 그럼 우리도 왜놈들 용서해야
    되는가? 오래전 일이니?

    제국주의를 옹호하는가?

    당신네들은 미.영의 끄나풀들인가?

    죄에대해 처벌을 당연히 받아야 하지 않나!

    뭐 하는 단체이며 ,왜 존재하는가?
    수상한 단체네???
제목 날짜
[언론기획] 2020 아시아생각 칼럼 2020.01.01
[이슈리포트] 국제개발협력 책무성 증진을 위한 세이프가드 제도 개선방안 2019.12.17
[Podcast] 국내 유일의 아시아 전문 팟캐스트, 아시아팟 2017.11.22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이야기마당] 마웅 자니(Maung Zarni)에게 듣는 로힝야 이야기   2018.10.22
참여연대를 세계로 타전한다   2001.09.15
[성명] 태국 군부쿠데타의 주역이 참석하는 한-아세안 정상회의는 의미없다   2014.12.11
부도덕하고 반인권적인 대우의 버마(미얀마)에 대한 무기수출을 강력히 규탄한다 (1)   2006.12.11
[Report] SDMA Issue BriefⅤ - April 2013   2013.04.09
[아시아포럼④]동아시아의 빈곤 문제와 시민사회의 연대   2008.07.04
[추모행사] 로힝야 학살 1주기 추모행사 "집으로 돌아가는 길" 개최 (1)   2018.08.24
[집담회] 미얀마 소수민족 로힝야 인권침해 실태와 대응   2017.04.28
[아시아 포럼⑦]9/26 아시아 국가의 강압적 테러 대응책과 시민사회의 역할   2008.09.17
인도의 AFSPA법은 폐지되어야 한다.   2010.11.05
[아시아포럼⑦]아시아 국가의 강압적 테러 대응책과 시민사회의 역할   2008.10.02
[포럼아시아 연대성명]야간집회 금지 집시법 위헌성 인정에 대한 법원 결정   2008.10.24
[아시아팟] 발리만 아는 당신에게 추천하는 <아시아TMI> 인도네시아편 ②   2019.11.07
중국 정부는 티베트 시위대 무력 진압을 중단하라! (6)   2008.03.19
[아시아 다큐영상회 후기]오늘 아침 맛나는 커피 한잔에 힘겨워할 소수자들은 없을까   2008.09.29
[아시아팟] 눈과 입을 막아라! 아시아의 인터넷 검열   2019.10.11
[공개서한] 인권옹호자 Adilur Rahman Khan씨 석방 촉구 서한, 방글라데시 정부에 전달   2013.08.12
[아시아팟] 단 하루동안 2억 명 유권자가 2만 명의 대표를 뽑다   2019.06.12
[뉴스레터] 필리핀 정치살해 중단 Stop the Killings 2호   2007.06.11
[국제워크숍]아시아에서 ‘인종’과 헤게모니가 갖는 함의   2008.06.16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