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제연대위원회    국경을 넘어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해 함께합니다. 아시아레터 구독하기

  • 버마민주화
  • 2005.05.18
  • 978
  • 첨부 1

그 첫발을 버마 민주화를 위한 노력으로 내딛기를



오늘 우리는 한국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전환점이 된 518 광주 민주항쟁 25돌을 맞이하였다. 당시 서슬이 시퍼런 군사독재정권에 대항한 광주 민중들의 항쟁은 현재도 민주주의와 인권, 평화를 향한 우리의 발걸음을 재촉하는 힘이 되고 있으며, 한국 뿐 아니라 아시아를 비롯한 세계 시민사회에서도 그 상징하는 바가 크다. 특히 현재도 군사정권의 폭압으로 고통당하고 있는 버마와 같은 나라의 민주화운동가들에게 한국은 자신들의 아픔을 공감할 수 있는 나라로서 적극적인 연대의 손길을 기대하고 있는 나라이기도 하다. 이제 한국은 518 광주민중항쟁의 정신을 계승하여 한국의 민주주의뿐 아니라 우리 가까이에 있는 이웃 나라들의 민주주의를 위해서도 적극적인 관심을 가져야 할 것이다.

그러나, 현재 한국 정부는 아시아의 인권과 민주주의를 외면하고 있다. 최근 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버마민주화운동가들의 난민 인정 신청 거부가 대표적이다. 자신들의 생명과 활동을 보호받기 위해 버마 민주화운동가들은 한국 정부에 난민 인정 신청을 하였으나, 알 수 없는 이유로 그들은 난민으로 인정을 받지 못하고 5일 이내 한국을 떠날 것을 종용받았다. 현재 이들은 3개월의 출국 유예기간을 갖고, 힘겹게 한국 정부를 상대로 난민 인정 신청 거부 취하를 위한 행정 소송을 준비 중에 있다. 이들이 한국에서 쫓겨가면 돌아가야 할 그들의 나라 버마는 그들을 환영하지 않을 것이 너무나 분명하기 때문이다.

한국 정부와 국회는 이런 버마와 돈독한 경제 외교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반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와 같은 동남아시아 국회의원들은 버마 민주화를 지원하는 의원모임을 자발적으로 결성해 순번제로 돌아오는 아세안(ASEAN) 의장국을 버마가 맡게 되는 것을 반대하고 있다. 1990년 이후 국제 사회가 버마 군사정권의 종식과 경제착취를 중단하기 위해 원조와 투자를 중단하거나 줄여가는 압박을 진행하며 한국의 경제외교를 중단할 것을 요구해왔음에도, 한국 정부는 외국자본 우대를 강조하는 버마에 발맞춰 경제협력 조치를 강화하고, 국제노동기구(ILO)에서 버마의 강제노동에 대한 제재안을 결정할 때도 기권한 바 있다.

이제 한국 정부와 국회는 지금까지 아시아의 이웃들을 혹시 한국 경제의 발전을 위한 대상으로만 여겨온 것은 아닌지 돌아보아야 한다. 한국이 518 광주 민중과 수많은 민주인사들의 희생 위에서 오늘날 민주주의를 발전시켜 온 만큼 이제 같은 고통을 지니고 있고 민주주의의 여정을 힘겹게 걷고 있는 아시아 국가들에 대해서도 지속적이고 적극적인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 지금 버마를 비롯한 아시아는 역동적인 시민사회의 발전을 통해 제도적인 민주주의를 이루어낸 한국에 바로 이것을 기대하고 있다. 우리는 그 기대를 저버려서는 안된다. 참여연대도 아시아의 민주주의와 인권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
국제연대위원회


ISe2005011800.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제3차 국제개발협력 기본계획(2021~2025) 방향에 대한 제안」 의견서 2020.08.25
[언론기획] 2020 아시아생각 칼럼 2020.01.01
[이슈리포트] 국제개발협력 책무성 증진을 위한 세이프가드 제도 개선방안 2019.12.17
[Podcast] 국내 유일의 아시아 전문 팟캐스트, 아시아팟 2017.11.22
참여연대 국제연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미국이 해야할 일은 보복이 아닙니다"   2001.09.12
"언제까지 군부의 폭력에 맞아 죽어야합니까?"   2003.06.10
10/8~11/19 아시아의 이야기: 내 이야기를 들어볼래?   2012.10.08
2010년 버마 유엔 UPR 보고: 버마 총선 국제인권법에 대한 침해 심각   2010.09.14
20년 버마의 민주화를 위한 항쟁: 잊지 않았고 포기는 더욱더 하지 않는다   2008.08.03
4/9(수) 오후 3시 명동역, 티베트 평화를 위해 같이 모여요   2008.04.07
4차 발리 민주주의 포럼을 맞아 아시아시민사회의 ‘민주화와 아시아 시민참여’ 논의   2011.12.16
518 광주민중항쟁 정신 살려 한국의 민주화를 넘어 아시아의 민주화를 위해 노력해야 ...   2005.05.18
8월 8일 버마 항쟁을 알리기 위해 10대들이 나섰다   2009.08.11
9/8(금) 참여연대 후원의 밤에 초대합니다   2008.06.18
96 제3차 국제연대 포럼 "아시아에서의 인권의 보편성과 특수성 논쟁'   1996.06.03
96 제4차 국제연대포럼 "지속가능한 발전과 아시아의 환경문제" 개최   1996.08.26
<아시아 생각> '야만의 시대'에 갇힌 버마, 가스 개발에 눈먼 한국   2007.10.01
<아시아 생각> 국제사회에서 한국의 노블리스 오블리제   2006.12.21
<안국동窓> 유엔 인권이사회 선거 유감   2006.05.12
ASEAN은 SPDC를 당장 추방하라   2004.11.04
Forum-Asia, 한국정부는 쌍용자동차 파업 노동자 탄압을 중단하라   2009.07.30
IMF자료집2호 <신자유주의의 공격과 한국의 위기>발간   1998.06.19
UN 인권위원회에 참가, 민(民)의 참여와 권리 보장된 경제개발 주장에 대한 보도자료   1996.03.28
[2009 아시아포럼] '국경, 아시아, 시민사회' 를 소개합니다   2009.03.04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