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제연대위원회    국경을 넘어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해 함께합니다


책방에서 사회 변화를 본다
 

올해 초 보름가량 하노이와 호찌민시에 머물렀다. 매년 가는 베트남이지만 이번만큼은 더 많은 변화가 보인다. 베트남이 앞으로 발전가능성이 큰 나라라는 데는 대부분 동의한다. 베트남이 1980년대 말부터 급성장하여 이제는 아시아에서 작은 용으로 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어떤 이는 성장잠재력이 큰 국가들인 BRICs의 브라질 대신에 베트남을 넣은 VRICs를 언급한다. 베트남은 2006년 11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회의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였고, 세계무역기구(WTO)에 가입하고 미국으로부터 항구적 정상교역관계국(PNTR) 지위를 부여받아 세계에서의 위상을 더욱 높였다. 2005년 말부터는 베트남 증권시장의 활황 속에서 한국의 투자가들도 베트남펀드에 투자하느라 야단들이었다. 이제는 베트남 정부도 과열된 증권시장을 진정시키려고 노력하고 있고, 세계 증시의 하향세로 좀 진정되는 분위기지만 말이다.

 ▲ ⓒ이한우
이런 속에서 땅값과 아파트값 상승 또한 한국 못지 않았다. 시내 중심의 땅 값은 10년 새 열 배 이상 올랐고, 아파트도 4, 5년 새 두 배나 뛰어 졸부들이 여럿 등장하였다. 2007년에는 여섯 달만에 두 배로 값이 뛴 아파트도 있다고 한다. 한 친구의 아파트를 방문하였는데, 그 옆집 주인은 증권시장에 상장하기 전 민영화하는 국영기업의 주식을 산 후 상장한 이후에 팔아 100배 가까운 수익을 얻어 그 아파트를 샀다고 한다. 이런 경제적 변화는 하노이 시 전체를 건설현장으로 만들어 놓았다. 남부 호찌민시에는 이미 고층 건물들이 많이 들어섰는데, 하노이 또한 호찌민시와 경쟁이라도 하듯이 건설 붐으로 시 전체가 먼지로 뒤덮여 있다.
 
 
이렇게 베트남 경제가 활황인데, 정치체제는 여전히 사회주의를 고수하고 있어 별다른 변화를 보이지 않는 듯하다. 공산당이 1당 지배를 계속하며 다당제를 거부하고 있고, 국민들의 대표인 국회의원을 뽑는 선거에서는 공산당 지도하의 베트남조국전선이 후보자 선발과정을 여전히 독점하고 있다. 표면적으로만 보면 정치적으로 별 변화가 없는 것 같다.

 
그러나 근래 책방 풍경을 보면 사뭇 다른 생각을 갖게 된다. 우선 대학 근처나 시내 중심에 책방이 우후죽순으로 많아졌다. 내가 하노이를 방문할 때마다 짱띠엔 거리 책방에 들르는데, 서, 너 해 전부터 바로 그 뒷골목 딘레 거리에 할인서점들이 여러 개 생겨 손님들로 가득하다. 물론 할인서점들은 규모가 작은 사영 서점들이라, 국영 대형서점의 잘 갖춰진 서가에서 본 책을 찾을 수 없는 경우가 많으나 그래도 제법 갖추어 놓았다. 나도 짱띠엔 거리의 국영 서점에서 책을 탐색하고 그 뒷골목 할인서점으로 가는데, 20%나 깎아 사는 재미가 쏠쏠하다. 또 하나 현상은 학교 주변에도 헌책방들이 많이 생겼다는 것이다. 내가 묵던 공과대학 대학촌에도 많은 책방이 생겼는데, 가본 곳만도 대, 여섯 군데나 된다. 호찌민시의 경우도 다르지 않다. 응웬후에나 수언투 같은 시내 중심의 큰 국영서점뿐 아니라 응웬티민카이의 헌책방 거리에도 할인서점들이 여러 개 들어섰다. 모두 소규모 사영기업인 셈이다.

   ▲ ⓒ프레시안
작년 초 하노이에서 이런 저런 책들을 보다 눈에 번쩍 띄는 것이 있었다. 그것은 존 로크의 <통치론>, 존 스튜어트 밀의 <자유론> 및 토크빌의 <미국의 민주주의> 베트남어 번역본이었다. 그것을 하노이 뒷골목 할인서점에서 먼저 보았는데, 이후 짱띠엔의 국영서점 서가에도 등장하였다. 특히 앞의 두 권은 초기 자유주의 사상의 대표적인 저작들이 아닌가! 게다가, 사회주의체제로부터 시장경제체제로의 이행을 주제로 한 야노스 코르나이의 책도 번역되어 나와 팔리고 있었다. 아는 친구에게 물으니 지식인들은 동요하지는 않지만 이러한 변화가 베트남에도 왔다고 반기는 눈치다.
 
이 저작들의 출판은 이제 베트남에서도 자유주의가 논의되려는 시점임을 보여주는 징표다. 현재도 사회주의 정치체제를 견지하고 있는 베트남에서 자유주의가 공개적으로 논의된다는 것은 다원화에 대한 사회의 요구가 표출되고 있다는 것을 말하는 것이다. 공식적으로야 마르크스-레닌주의와 호찌민사상을 사상의 기초로 삼고 있는 사회지만, 장기적으로는 국민들의 다양한 요구가 이러한 단일 이데올로기를 견지하지 못하게 할 것임을 예견케 한다.
 
베트남에서는 이렇게 정치사회적 변화가 진행되고 있었다. 아무쪼록 사회주의와 자유주의의 좋은 점만을 취하여 조화로운 사회로 만들기를 기대해본다.

이한우(서강대 공공정책대학원 대우교수)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G20국제민중회의 해외 초청인사들의 입국불허 및 비자발급 거부 관련 질의서 발송
  • 글로벌
  • 2010,12,06
  • 2072 Read

G20국제민중회의 해외 초청인사들의 입국불허 및 비자발급 거부 관련 질의서 발송 참여연대(임종대·정현백·청화 공동대표)는 오늘(12/6...

G20 서울 정상회의에 대한 공동행동주간을 선포하며
  • 글로벌
  • 2010,10,21
  • 555 Read

2010년 10월 21일 광화문 정부종합청사에서 'G20대응 공동행동주간선포 및 경주 G20재무장관회의 규탄 기자회견'이 열렸습니다. G20대응 공동행동주간...

Forum-Asia, 한국정부는 쌍용자동차 파업 노동자 탄압을 중단하라
  • 아시아
  • 2009,07,30
  • 999 Read

참여연대가 멤버단체로 소속되어 있는 포럼아시아(forum-Asia)는 7월 29일 쌍용자동차 파업 노동자들에 대한 한국정부의 탄압을 중단할 것을 요구하는 ...

CEO 대통령의 미래? 태국을 보라
  • 칼럼
  • 2009,01,10
  • 1512 Read

아시아가 보는 한국 민주주의 위기 아시아가 한국 민주주의의 퇴보를 우려하고 있다. 한때 한국 민주주의는 아시아 민주주의의 선두 대열에 서있다는 ...

ASEM 보도자료 IV - 아셈관련 런던 현지 민간단체회의
  • 글로벌
  • 1998,04,02
  • 126 Read

ASEM 보도자료 IV - 아셈관련 런던 현지 민간단체회의 아래 pdf 파일을 다운받아 열람하세요. isc19980402.pdf

ASEM 보도자료 III - 아셈관련 민간단체 대정부 로비활동 전개 및 제안
  • 글로벌
  • 1998,03,30
  • 176 Read

ASEM 보도자료 III - 아셈관련 민간단체 대정부 로비활동 전개 및 제안 아래 pdf 파일을 다운받아 열람하세요. isc19980330.pdf

ASEM 보도자료 II - 민간단체 유럽 로비투어 전개
  • 글로벌
  • 1998,03,27
  • 149 Read

아셈회의 관련하여 민간단체 유럽 로비투어 전개 1. 제 2차 아셈회의를 앞두고 아시아-유럽 민간단체들은 3월 26일부터 유럽에서 각 국의 각료등 정부...

ASEM 보도자료 I - 아셈회의 민간단체 정부면담
  • 글로벌
  • 1998,03,24
  • 229 Read

ASEM 보도자료 I - 아셈회의 민간단체 정부면담 아래 pdf 파일을 다운받아 열람하세요. isc19980324.pdfisc19980324[a].hwp

ASEAN은 SPDC를 당장 추방하라
  • 버마민주화
  • 2004,11,04
  • 417 Read

2004년 11월 2일 Activists 주말동안 태국에서 아시아시민사회단체 간의 지역미팅이 개최되었다. 이번 지역미팅에는 버마, 인도, 인도네시아, 일본, 말...

<안국동窓> 유엔 인권이사회 선거 유감
  • 아시아
  • 2006,05,12
  • 500 Read

지난 5월 9일 미국 뉴욕에서 열린 유엔 총회에서 한국이 유엔 인권이사회의 초대 이사국으로 선출되었다. 정부는 ‘세계가 한국의 인권을 인정했다’, ‘...

<안국동窓> ODA관련 입법 움직임에 대한 단상
  • 대외원조ODA
  • 2007,05,08
  • 955 Read

참여연대에 ODA감시팀이 처음 활동을 시작할 2005년 당시만 해도 ODA감시팀 최대의 관심사는 ODA의 방향이나 구체적인 감시활동의 전개 내용이 아니라 ...

<아시아생각> 언론에선 볼 수 없는 이라크 역사의 '속'
  • 칼럼
  • 2008,09,04
  • 1428 Read

이라크 민주화의 과거, 현재, 미래 책을 표지만으로 평가하지 말라는 말이 있다. 책을 서두만 읽고 마지막 장의 내용을 예측할 수는 없다. 의사 또한 ...

<아시아 생각>상혼(商魂)에 물든 지우펀과 리장
  • 칼럼
  • 2008,06,04
  • 2101 Read

사라진 기억의 도시가 되려는가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설레임처럼 새로운 지역을 간다는 것은 미지에 대한 호기심으로 마음의 밑바닥에서 전해져오는 ...

<아시아 생각>뛰는 경제, 기는 정치 속의 베트남
  • 칼럼
  • 2008,02,21
  • 814 Read

책방에서 사회 변화를 본다 올해 초 보름가량 하노이와 호찌민시에 머물렀다. 매년 가는 베트남이지만 이번만큼은 더 많은 변화가 보인다. 베트남이 ...

<아시아 생각> 한국에서 친구 사귀기
  • 칼럼
  • 2006,11,21
  • 591 Read

한국에서 생활하며 공부하는 건 아주 멋진 경험이다. 고향에서는 결코 체험할 수 없는 새로운 세상에 눈을 뜨게 해주기 때문이다. 다른 나라를 여행한...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