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검찰개혁
  • 2019.09.23
  • 7122

20180218_국회를열어라_시민행진

 

10월 23일 국회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수처법 국회 처리를 촉구하는 시민들의 서명을 국회에 제출했습니다. 10월 29일까지 모인 서명도 추가 제출할 예정입니다. 서명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말씀 드립니다. ▶서명제출 기자회견 자세히보러가기  

 

#검찰개혁 #공수처설치
‘국회의 시간’으로만 남겨둘 수 없습니다 

 

️공수처법 통과로 검찰개혁 시작!

 

지난 4월 30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이 마침내 국회에서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되었습니다. 그.러.나. 올해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될 가능성은 점점 낮아지고 있어요. 7월 새로 구성된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는 공수처법을 논의조차 못하고 8월 31일 활동이 종료되었고, 현재 공수처 설치법안이 계류 중인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위원장 : 여상규 자유한국당 의원)에서도 논의가 난망한 상황에서 시간만 흘러가고 있기 때문입니다.

 

온전한' 공수처법 필요!

 

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법안도 문제가 있습니다. 정치적 타협 과정에서 단일 법안이 아닌 두개의 법안이 상정돼 버렸습니다. 하지만 두 개 법안 모두 공수처에게 검찰을 견제할 만한 위상과 권한을 부여하고 있지 않고 있습니다. 검찰의 기소독점으로 인한 폐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공수처에 ‘온전한’ 기소권을 부여하도록 하는 동시에 민주적 통제를 강화하는 제대로된 공수처 설치 합의안을 만들어 통과시켜야 합니다.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공수처법 통과에 힘을 모아주세요!

 

공수처 설치법안은 또 다른 신속처리안건인 공직선거법 개정안이 본회의에 부의된 이후 동시에 본회의에서 처리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온전한 기소권을 가진 공수처 설치법안을 국회에서 처리할 것을 촉구하는 서명 캠페인에 동참해주세요. 시민들의 강력한 힘을 모아주세요!

 

 

공수처를 부르는 검찰수사는 이런 것들

공수처가 수사하게 될 고위공직자들 

  • 검사, 판사, 국회의원, 대통령, 국회의장, 대법원장, 헌법재판소장, 대통령비서실 소속 3급 이상 공무원,  경무관 이상 경찰 등 (백혜련의원 발의안)

지금 서명촉구하기▶▶

bit.ly/GongPass
법사위 국회의원들에게 서명 즉시 전달됩니다

캠페인 스크린샷, 하루만에 참여자가 1000명을 돌파

※캠페인 하루만에 참여자 1,000명 돌파!(24일 오후 4시 38분 현재)

 

참여 즉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의원들에게 ‘온전한’ 공수처 설치법 처리를 촉구하는 이메일로 발송됩니다. 캠페인에 참여한 사람들의 서명과 의견은 11월말 국회에 제출할 예정입니다. 더 많은 분들이 국회를 압박할 수 있도록 널리 공유해주세요.

 

오프라인 서명 참여도 가능합니다

서명용지 직접 다운로드▶

서명지 세트 신청하기(서명용지 100장 + 안내 현수막)▶

 

문의 : 참여연대 02-723-4251 / 서울시 종로구 자하문로9길 16 (우 03036)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총정리] 참여연대 #공수처 설치촉구 활동 Since 1996 2021.01.21
#검찰보고서 #그사건그검사 새롭게 나왔습니다 2020.05.19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공수처장 추천위가 결국 빈손으로 종료되었다   2020.11.19
[판결비평] 사법농단과 직권남용, 다시금 시험대에 오른 법관의 독립성   2020.11.17
공수처장 후보, 끝장토론을 해서라도 선정해야 합니다   2020.11.17
사법행정위원회 설치와 구성에 관한 의견서를 법제사법위원회에 제출했습니다.   2020.11.16
‘사법방해죄’ 도입은 인권침해 소지가 있고 검찰개혁에 역행합니다.   2020.11.13
공수처장 추천위원회는 시민의 목소리를 들어라   2020.11.10
'누가' 공수처장이 되느냐보다 '어떤' 공수처장이 되는지가 중요하다   2020.11.09
[온라인설문] 당신이 원하는 공수처장은? 11/10까지   2020.11.03
공수처장 추천위는 투명하게 운영되어야 합니다   2020.11.03
[판결비평] 전교조 판결, 다행인 것, 아쉬운 것, 염려스러운 것   2020.11.02
사법농단 관여 법관이 또 무사 퇴임합니다. 국회는 무엇을 하고 있나요?   2020.10.30
김학의 일부 유죄판결, 최소한의 단죄일 뿐입니다   2020.10.29
[긴급좌담회] 장관-총장 싸움에 검찰개혁은 뒷전, 검찰 권한은 국민에게!   2020.10.28
공수처법 시행 100일, 국회의장은 즉각 추천위를 소집해야 합니다   2020.10.26
국내 유일무이 검찰감시DB <그사건그검사> 신규사건 등록!   2020.10.2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