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사법감시紙
  • 1995.10.02
  • 1113
◈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 사업일지 ◈


1994년

9월 1일 [헌법재판소의 민주적 구성과 시민참여] 공청회 - 한국 공법학회,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과 공동주최 전국의 변호사, 공법학자를 대상 헌법재판소설문조사

9월 8일 [헌법재판관 임명에 대한 우리의 의견] 발표

9월10일 참여민주사회시민연대 사법감시센터 발족

9월12일 [헌법재판관 임명안에 대한 우리의 의견] - 반민주적인 임명안에 반대를 분명히 한다.

9월 28일 [만나고 싶었습니다. 1 ] - 변정수 前헌법재판관과의 간담회

10월 27일 제1회 [열린법정] - 살인혐의를 덮어 쓴 김기웅 순경 사건

11월 11일 제1회 [사법감시토론회] - 특권층과 재벌에 무기력한 검찰,언제까지 두고볼 것인가

11월 18일 제2회 [사법감시토론회] - 90년대 한국사회, 지존파, 사법정의

1995년

1월 20일 [만나고 싶었습니다. 2] - 김창국 변호사 간담회 ('이탈리아의 깨끗한 손 운동과 사법부의 역할')

2월 13일 제3회 [사법감시토론회] - 국민이 바라는 변호사 보수 제도 , '법원방청인 100인이 본 변호사 보수' 설문조사

2월 26일∼ 3월 28일 [사법개혁] 기획기사 10회 조선일보 게재

5월 15일 ['법원사' 다시읽기] - 법원행정처 편찬 '법원사'서평회

5월 19일 국회 법제사법위원들 및 대검찰청에 동화은행 비자금 수

사에 관한 의견서 제출

6월 8일 [사법 1백년의 반성과 사법개혁의 과제] 공청회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과 공동주최)

6월 12일 제2회 [열린법정] - 박경자씨의 억울한 옥살이, 그 보상의 길은

6월 13일 대검찰청 김성호 중수2과장과 담당 재판부에 前 李노동

부장관에게 증뢰한 기업체 관련자들에 대하여 구약식한 검찰의 결정에 대해 항의하고 통상회부할 것을 건의하는 서한 발송

6월 29일 제3회 [열린법정] - 박해받는 내부고발자, 혜인원 정광

용씨 사건

7월 24일 [5.18 검찰의 불기소처분에 반박한다] 토론회 - 5.18 검찰의 불기소처분에 대한 법적 검토

7월 27일 '우조교 성희롱 사건 항소심판결을 보는 우리의 입장'

9월 4일 100만원의 약식명령을 거부하고 정식재판을 청구한 LG그

룹 해고자들을 법정구속조치한 남부지원 형사4단독 이한주 판사에게 서한 발송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이벤트] 낱말퀴즈 참여하고 검찰보고서 받자♥ 2021.06.09
13번째 검찰보고서, 「문재인정부 4년 검찰보고서」 가 발간+발송되었어요! 2021.06.09
[특강모집] 검찰개혁, 정상에 가자 6/24~7/8 매주 목 19:00 2021.06.02
[종합] 검찰감시 끝판왕⚡️ 검찰보고서 제작 과정을 한 눈에 (+부문별 이슈리포트) 2021.06.02
[공지] 문재인정부 권력기관(경찰, 국정원, 검찰) 개혁 입법 평가 4회 연속토론회 2021.03.10
[총정리] 늦었지만 환영한다, 사법농단 법관 탄핵소추 가결! 2021.02.04
[총정리] 참여연대 #공수처 설치촉구 활동 Since 1996 2021.01.21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06호] 회원순례 2- 빼앗긴 공무원 신분을 되찾을 때까지   1996.09.01
[06호] 소비자 권리, 지키기 너무 어렵다   1996.09.01
[06호] 믿음직한 어버이같은 법원을 기대한다   1996.09.01
[06호] 사법감시단의 법원 방청 보고서   1996.09.01
전직 대통령 재판 20차 공판에 대한 성명   1996.07.10
[사법감시 제5호] 법조윤리강령을 제정하자   1996.06.30
[토론회] 사법제자리놓기시민모임 3차 월례포럼 "검찰수사기록 열람 및 등사의 개선방...   1996.06.28
법률구조제도개선에 관한 토론회   1996.06.26
예비법조인들이 본 사법현실 등' 사법감시' 5호 발행   1996.06.24
[05호] 수원지검 329호실에서 짓밟힌 피의자의 인권   1996.06.01
[05호] 기소중지 수배에 대한 염치없는 발뺌   1996.06.01
[05호] 국가보안법에 대한 사법부의 또 하나의 견제   1996.06.01
[05호] 법조윤리강령을 제정하자   1996.06.01
[05호] 진실을 밝히기가 이렇게 힘든 것일 줄이야...   1996.06.01
[05호] 미래지향의 검찰을 기대하며   1996.06.0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