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법원
  • 2019.02.02
  • 2365

사법농단 가담 법관 탄핵 촉구 서명운동(클릭)

16명의 적폐 판사들 명단 공개

 

 

서명에 참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서명은 3월 11일(월) 국회에 전달되었습니다. 자세히보러가기>>

 

국회는 즉각 사법농단 범죄에 가담한 적폐 법관들을 탄핵하라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에 자행된 온갖 재판거래와 재판 개입, 법관 사찰등으로 사법 신뢰가 땅에 떨어져 있습니다. 양승태는 비록 구속되었지만, 그 밑에서 지시를 받아 사법농단 범죄에 가담했던 법관들 상당수가 법원에 남아 있습니다. 이들은 사법적 처벌의 대상이 되어야 마땅함에도, 여전히 법복을 걸치고 국민들을 상대로 재판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검찰과 법관들에게만 이들의 처벌을 맡길 수 없습니다. 선출되지 않은 사법 관료들의 위헌 위법행위를 단죄하기 위해, 민의로 선출된 국회가 나서야 합니다. 법관에 대한 국회의 탄핵은 헌법이 규정한 입법부의 권능이자 사법부의 타락을 단죄할 유일한 절차입니다. 또한 관여법관에 대한 검찰의 기소가 2월 내로 예상되고 있어, 탄핵을 하려면 2월 내에 해야만 하는 상황입니다. 그러나 국회는 핑계를 대며 차일피일 미루거나 혹은 노골적으로 반대하며 법관탄핵을 가로막고 있습니다. 

 

이제 주권자 시민의 명령을 국회에 전달해야 합니다. 법관 탄핵을 촉구하는 서명을 남겨주세요. 아래 각 입력란을 채워주시면 취합하여 2월 국회에 전달하겠습니다. 사법부에 대한 국민적 분노와 준엄한 명령을 국회에 보여줍시다.

 

문의 : 양승태 사법농단 대응을 위한 시국회의
서명 관련 문의 :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 02-723-0666 jw@pspd.org

 

*사법농단시국회의는
초유의 사법농단 사태를 법치주의와 헌정질서를 근본적으로 훼손한 사건으로 규정하고 철저한 진상규명과 책임자처벌 그리고 피해에 대한 원상회복, 나아가 재발방지를 위한 사법개혁을 요구하고자 합니다. 시국회의는 민주노총,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416연대, 한국진보연대, 참여연대, 민주주의법학연구회가 공동제안하여 시민사회 및 사법농단 피해자 모임 등 103개 단체의 참여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 시국회의 최근 주요활동

2019/1/31 사법농단 관여법관 2차 탄핵소추안 공개제안 기자회견

2019/1/23 양승태 구속처벌 촛불문화제 개최

2018/12/13 시민사회 각계 원로 사법농단 해결과 사법적폐 청산을 위한 시국선언

2018/11/17 사법적폐청산 5차 국민대회 개최

2018/11/6 사법농단 해결 촉구 엽서 6,550장 국회 전달

2018/09/27 국회토론회-사법농단 관여 법관 탄핵의 의의와 필요성 개최

2018/07/30 사법농단 특별법 제정 공청회 개최

2018/07/03 양승태 사법농단 고발대회 개최

 

*제공해주신 정보는 서명이 국회에 전달된 후 3월 12일 폐기되었습니다. 서명에 동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검찰보고서 #그사건그검사 새롭게 나왔습니다 2020.05.19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여론조사] 공수처 설치법안 연내 처리 65.8%   2019.12.02
[판결비평 164] 사법농단, 판사들만 알면 그만입니까?   2019.11.28
[종료] 사법농단 재판방청단 12월 집중방청*이탄희 변호사 특강 (1)   2019.11.26
[논평] 검찰의 ‘면피용 기소’ 확인해준 김학의 무죄 판결   2019.11.25
[시민행진] 패스트트랙 지정 개혁법안 국회 통과 촉구 (2)   2019.11.23
[보도자료] ‘기소권 있는 공수처 설치’ 캠페인 48명 의원 응답   2019.11.21
[입법의견서] 패스트트랙 공수처법 입법의견서   2019.11.21
[기자회견] 공직선거법⬝공수처설치법 처리 촉구 공동기자회견   2019.11.12
[온라인캠페인] 의원님, 기소권 있는 #공수처 찬성하세요!   2019.11.08
[보도자료] ‘기소권 있는 공수처법’ 통과 촉구 시민행동 전개   2019.11.08
[판결비평 163] 잊고 있던 사립유치원 사태, 의미있는 판결 하나   2019.11.06
[보도자료] 참여연대, 검사출신 전관 박 모 변호사의 검찰 유착 의혹 관련 대검에 감찰...   2019.11.01
[논평] 기소권 없는 껍데기 공수처 야합 중단해야   2019.11.01
[판결비평 162] '팩스 영장'에 고객 카톡 제공했는데, 회사는 책임 없다?   2019.10.31
[논평] 사법농단 국민 알권리 외면한 대법원 판결 유감   2019.10.2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