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검찰개혁
  • 2020.09.03
  • 674

국민의힘, 공수처장 추천위원 즉각 추천해야 당명과 당헌 바꾼다고 쇄신 아냐, 명분 없는 발목잡기 중단해야

 

공수처법 시행일(7/15)이 지난지 두 달여가 다 되어갑니다. 그 사이 공수처 설치를 위한 후속 법 개정이 완료되었고, 공수처장후보추천위원 추천도 야당 몫만 제외하고는 마무리되었습니다. 그러나 추천위원을 추천해야 할 제1 야당이 여전히 추천위원 추천을 거부하고 있습니다. 국민적 지지에 힘입어 국회에서 만들어진 공수처법의 시행을 방해하는 것은 입법부 일원으로서 자격을 의심케합니다. 국민의힘(구 미래통합당)은 명분없는 발목잡기를 중단하고, 공수처창후보추천위원회 위원 추천에 나서야 할 것입니다.

 

국민의힘(구 미래통합당)은 공수처의 독립성을 우려하고 공수처법이 위헌이라며 추천위원 추천을 거부하고 있지만, 이 두 가지 주장은 핑계일 뿐입니다. 공수처를 외압에서 독립된 공정한 수사기관으로 만들기 위해 공수처장 추천과정에서 야당의 비토권을 보장하고, 국회의 견제를 받도록 설계되었습니다. 또한 공수처가 위헌이라는 주장 역시, 공수처 설치가 헌법을 위배하지 않는다는 다수의 학계 의견에도 불구하고 위헌소송을 제기해놓고 헌법재판소의 판단을 기다려야 한다는 주장도 명분 없는 시간끌기에 불과합니다.

     

공수처법은 압도적 다수 국민들의 찬성 여론과 지지에 힘입어 제정되었습니다. 공수처는 오랫동안 부패척결과 검찰의 권한을 쪼개는 검찰개혁 방안으로 논의되어왔고, 처음 제안된지 23년여만에 제정된 제정된 법안입니다. 검찰개혁이라는 국민적 요구를 외면하고 전혀 달라지지 않는다면 진정성을 인정받을 수 없습니다. 당명을 열 번 바꿔도 마찬가지입니다. 지금 당장 보이콧을 중단하고 공수처장후보추천위원을 추천하여 공수처 출범에 협조해야 합니다. 국민의힘(구 미래통합당)에게 남아있는 시간이 많지 않다는 것을 명심해야 합니다. 

 

논평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검찰보고서 #그사건그검사 새롭게 나왔습니다 2020.05.19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칼럼] 이러다간 박근혜 판결문도 보지 못할 것이다   2018.02.22
[기고] 무너져야 마땅한 ‘욕망의 피라미드’   2017.09.08
[칼럼] 검찰의 위장술   2017.03.20
[판결비평97] 난민신청자의 '무기한' 구금, 정당한가   2016.06.03
[칼럼] '국민의 대법관'을 위하여   2015.03.01
[칼럼] 수사권·기소권이 필요한 이유   2014.09.04
[칼럼] 중수부 폐지는 검찰의 자업자득   2012.12.06
[칼럼] 벼랑 끝 검찰, 버려야 산다 (2)   2012.11.28
우린 이런 대법원 필요 없다 (1)   2012.06.05
사법권력도 국민으로부터 나온다 (3)   2012.05.31
대법원과 헌법재판소는 법관의 대의기구가 아니다 (1)   2012.05.24
검찰의 통합진보당 압수수색의 문제점 (1)   2012.05.24
대법원장에게 필요한 결단 (1)   2012.05.14
국민 모두가 검사가 되는 세상, 검사장 직선제의 꿈 (2)   2012.03.06
검사장 직선제와 해외 검찰제도 검토   2012.03.05
검사장 직선제를 주장하는 이유 (2)   2012.02.20
"그때 만일 지검장 직선제가 있었더라면"   2012.02.09
[칼럼] 다양성 충전이 필요한 대법원   2011.10.20
[칼럼] 한상대 검찰총장은 검찰 독립성 포기했나 (1)   2011.08.24
어떤 사람이 새 대법원장이 되어야 하나 (1)   2011.08.04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