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난데없는 기업인 사면론, 대통령이 분명한 입장 밝혀야

국회는 대통령 사면권 남용 제한할 수 있는 사면법 개정에 나서야

 

 

지난 9월 24일 황교안 법무부 장관의 난데없는 기업인 사면 발언에 이어, 25일 최경환 경제부총리도 이에 적극 동조하는 발언을 하자, 청와대가 경제 살리기를 핑계로 기업인 사면에 대한 여론을 미리 떠보려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다. 논란이 있은 지 사흘이 지난 28일에서야 안종범 청와대 경제수석이 “청와대는 아는 바도 없고 드릴 말씀도 없다”고 공식 입장을 밝히면서 선 긋기에 나섰지만, 황교안 장관과 최경환 부총리의 작심 발언이 과연 청와대와 어떠한 교감도 없이 독자적으로 이루어졌다고 믿기엔 석연치 않다. 기업인의 중대범죄에 대한 사면권 제한은 박근혜 대통령의 대선 공약이다. 청와대는 애매모호한 말로 빠져나가려 하지 말고 다시 한 번 분명하게 기업인 사면 원칙에 대해 입장을 밝힐 것을 촉구한다.

 

사면권은 대통령의 고유권한이지만, 그동안 우리 역사는 사면권 남용의 역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었다. 대통령 친인척이나 정치적 측근, 재벌총수들에 대한 보은식 사면이 줄을 이었다. 특히 2008년에는 광복절 특별사면을 통해 45명의 재벌총수와 경영진들이 ‘경제 살리기’를 이유로 대거 사면되었으며, 2009년 12월 31일 당시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와 조세포탈로 유죄 판결을 받은 지 4개월도 지나지 않은 이건희 전 삼성그룹 회장에 대한 단독 특별사면도 이루어진 바 있다. 이러한 대통령의 사면권 남용을 막기 위해 지금 국회 법사위에는 10개의 사면법 개정안이 계류돼 있다. 이번처럼 기업인 사면 논란이 재발되지 않도록 차제에 대통령 사면권을 제한할 수 있는 법 개정에 국회는 적극 나서야 할 것이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검찰보고서 #그사건그검사 새롭게 나왔습니다 2020.05.19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논평] 박근혜 대통령은 폭력과 테러를 부추기겠다는 뜻인가   2014.12.15
[토론회] 사형제도 폐지와 그 대안   2014.11.17
[심포지엄] 국가안보와 표현의 자유의 위기 학술심포지엄   2014.11.17
[논평] 난데없는 기업인 사면론, 대통령이 분명한 입장 밝혀야   2014.09.29
[기고] 국회, 사면법 개정에 조속히 나서라   2013.04.23
[기자회견] 차별금지법안 철회 시도 관련 연대성명   2013.04.22
[보고서] 사면법 개정안에 대한 의견서 발표 (1)   2013.04.22
[청문회] 법사위 주최 사면법 심사를 위한 청문회   2013.04.22
[공동 성명] 현병철 연임재가, 국가인권위 죽이기 선언 (1)   2012.08.13
[공동기자회견] 청와대는 현병철 연임시도를 중단하라! (1)   2012.08.08
[공동기자회견] 현병철 연임내정 당장 철회하라 (1)   2012.07.25
[공동기자회견] 청와대의 현병철 연임 강행 규탄한다 (1)   2012.07.19
[공동기자회견] 현병철적격 발언 새누리당 규탄   2012.07.18
[연대성명] 현병철 위원장 부적격자임이 드러났다 (2)   2012.07.17
[공동선언] 현병철 연임반대 자진사퇴 촉구 각계 선언문 (1)   2012.07.16
[공동보도자료] 손학규,김두관,정세균 후보, 현병철 연임 부적절 입장 (1)   2012.07.12
[기자회견] 숨 넘어가는 인권위, 우리가 지킨다 (1)   2012.07.11
[공동보도자료] 대선후보자들에게 현병철 연임에 대한 공개질의 (1)   2012.07.06
[기자회견] 현병철 인권위원장 연임 반대한다 (2)   2012.07.02
[기자회견문] 현병철 연임반대 새누리당은 답하라 (1)   2012.06.2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