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법원
  • 2019.07.25
  • 2640

*행사날 태풍 북상 등 여러 이유로 인하여 부득이하게 행사가 취소되었습니다. 양해의 말씀 드립니다. 

 

부.릅.단. Summer Night Gathering 20190807 19시

 

부.릅.단. Summer Night Gathering

두눈부릅 양승태 사법농단재판 시민방청단 사전신청자 저녁모임

 

지난 7월 22일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주거지 제한 등의 조건과 함께 재판부 직권 보석으로 풀려났습니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사법농단 재판은 변호인단의 갖가지 지연 전략으로 인해 더디게 진행되었고 재판부 또한 이러한 지연 전략 앞에 속수무책으로 방관하던 와중에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1심 구속기간인 6개월이 코 앞으로 다가왔기 때문입니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석방되어 증거인멸의 우려는 없는 것인지, 석방이 불가피한 것인지, 앞으로 재판은 어떻게 되는 것인지 등 양승태 재판을 바라보는 시민의 마음은 불안하기만 합니다. 

 

그래서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민변 사법농단TF가 양승태 재판을 둘러싼 궁금증과 분노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그리고 국가폭력으로 인한 피해 보상을 막아버린 긴급조치 발령이 합법이라는 양승태 대법원의 판결에 대한 미니강연도 준비했습니다.

 

부릅단 재판방청에 함께 하신 시민, 낮시간 미처 시간을 낼 수 없어 방청은 못했지만 양승태 사법농단에 분노한 시민 여러분, 두눈부릅 양승태 사법농단재판 시민방청단 사전신청자 저녁모임에 지금 바로 신청해주세요!

 

일시 장소  2019년 8월 7일 (수) 저녁 7시 참여연대 느티나무홀(지하)

참가자격   두눈부릅 양승태 사법농단재판 시민방청단 사전신청자

                 (안타까워하지 말고 지금 바로 사전신청하러가기>>)

참가비       1만원 (샌드위치와 음료 제공) (계좌번호 하나은행 162-910008-85305 참여연대)

                 (행사 전날까지 전액 환불)  

프로그램

사법농단 톺아보기 - 양승태 대법원의 긴급조치 발령 합법 판결문 읽기 / 한상희 건국대 교수

사법농단 재판 과거와 미래 - 재판지연의 명/암과 석방후 재판 어떻게 될까 / 최용근 변호사

아이스브레이킹*소감나누기 / 참가자 모두

(프로그램은 변동될 수 있습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검찰보고서 #그사건그검사 새롭게 나왔습니다 2020.05.19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판결비평] 헌법이 보장하는 평화적 모임조차 미신고 집회로 처벌?   2020.07.20
3년이나 방치된 #양승태 #사법농단 해결을 촉구합니다   2020.07.16
[판결비평] 법 앞에 평등하지 않은 장애인, 편견으로 판단하는 법원   2020.07.14
판결비평 173번째 이야기, 노래를 만들 때도, 부를 때도 늘 국가를 생각하라?   2020.06.16
판결비평 172번째 이야기, 노동자의 안전에 경계선을 그을수 있을까요?   2020.06.02
[판결비평 171] 보건복지부와 삼성서울병원, 누가 누가 더 못했나   2020.04.08
[보도자료] 참여연대, 사법농단 관여법관 명단 비공개처분 헌법소원 청구   2020.03.24
[판결비평 170] 기술 보호가 노동자 생명보다 우선인가   2020.03.13
[논평] 고법 부장판사 승진제도 폐지, 법관과 재판 독립 계기 되어야   2020.03.06
[판결비평 169] 국민은 배드파더스의 명예보다 아동의 생존권을 선택했다   2020.02.20
[논평] 사법농단 법관 재판업무 복귀 결정 철회해야   2020.02.19
[논평] 사법농단 '위헌' 확인, 법관탄핵 서둘러야   2020.02.14
[판결비평 168] 젊고 가난한 정치신인에게 후원회를 허하라   2020.02.03
[판결비평 167] 법원조차 '전례 찾아보기 어렵다'... 삼성의 '헌법농단'   2020.01.28
[논평] 사법농단 첫 재판 무죄 선고 유감   2020.01.15
[판결비평 166] 한 원어민교사가 우리 시대의 외국인 혐오에 던진 경종   2020.01.10
[기자회견] 법원조직법 개정안 발의   2020.01.03
[논평] 대법관, 또 서·오·남이 되고 마나   2019.12.20
[판결비평 165] 판사님, 그래서 선거때 뭘 하란 말입니까   2019.12.13
[판결비평 164] 사법농단, 판사들만 알면 그만입니까?   2019.11.2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