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법원
  • 2018.04.25
  • 10774

참여연대는 국정농단 사태의 핵심인 박근혜 전 대통령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1심 · 2심 판결문을 국민의 알권리를 위해 이하 전문 공개합니다.

 

1. 박근혜 전 대통령 판결문(미르·K스포츠재단 등 청와대와 대기업들간 뇌물 사건)

1심 판결문 서울중앙지방법원  [원문보기 / 다운로드]

 

2.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판결문

1심 판결문 [원문보기 / 다운로드]

2심 판결문 [원문보기 / 다운로드]

 

 

* 함께보기1: 국정농단 판결 관련 참여연대 논평 및 의견서

2017. 08. 25. [논평] '이재용 5년형 선고', 낮은 형랑 납득하기 어려워

2018. 02. 05. [성명] 이재용 집행유예, "막가파"식 판결. 결코 수용불가

2018. 02. 13. [논평] 최순실 징역 20년 선고, 사필귀정이다

2018. 02. 13. [논평] 최순실 1심 판결, 의미있는 판결이나 삼성에만 소극적

2018. 04. 06. [논평] 박근혜에 대한 중형 선고, 응당 치러야 할 대가

2018. 08. 24. [논평] 박근혜 전 대통령 2심 선고에 대한 입장

2019. 04. 24. [의견서] 대법원에 박근혜 · 이재용 뇌물 등 사건에 관한 법률 의견서 제출

 

* 함께보기2: 판결비평 국정농단 특집

2018. 02. 23. [125] [최순실 1심] 국정농단 주범은 엄벌, 재벌엔 관대... 사법부 절반의 심판 / 김남근

2018. 03. 02. [126] [이재용 2심] 박근혜 겁박 희생자? 이재용은 국정농단 공범 / 노종화

2018. 04. 24. [130] [박근혜 1심] 국정농단 본질은 정경유착, 평등한 법적용으로 끊어야 / 임지봉

 

* 함께보기3 : 그사건 그검사 DB

1.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 등 박근혜 게이트 검찰 수사 일지

2. 박근혜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 사건 규명을 위한 특별검사(박영수 특검) 수사 일지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공수처법 통과 촉구 캠페인 2019.09.24
[단행본] 참여연대, 2015~2019 판결비평선집 『현재의 판결, 판결의 현재』 출간 2019.08.06
<공수처수첩> 연재 모음 2019.02.28
[자료] (7.31 추가) 양승태 대법원의 사법행정권 남용의혹 관련 1차~3차 조사보고서 및... 2018.06.07
[자료] 국정농단 사건 1심 · 2심 판결문 (박근혜 · 이재용) 2018.04.25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항의전화] 공수처 가로막는 사개특위 자유한국당 의원들에게 항의합시다!   2019.01.23
[논평] 국회의원들의 재판민원, 결코 관행으로 넘어갈 일 아니다   2019.01.21
[논평] 국회의원까지 연루된 사법농단 실체, 철저히 규명되어야   2019.01.17
[기자회견] 국회는 공수처안 즉각 통과시켜라   2019.01.17
[의견서] 관료적 사법행정구조 타파와 민주적 통제 위한 3대 개혁과제 발표   2019.01.15
[기자회견] 철저한 수사로 사법농단 진상을 밝히고, 양승태를 구속처벌하라   2019.01.11
[공수처공동행동 논평] 미룰 이유 없는 공수처 설치, 조속히 합의해야   2019.01.11
[논평] 사상 첫 전직 대법원장 검찰 출석, 철저한 수사로 사법농단 진상 밝혀야   2019.01.10
[공수처수첩⑰] 싱가포르에는 있지만 대한민국에는 없는 것   2018.12.28
[공수처공동행동 기자회견] 공수처설치법안 연내 통과 불발 규탄과 2019년 사개특위 우...   2018.12.27
[공수처공동행동-목요행동] 국회 앞, 부글부글 시민발언대(7회차)   2018.12.20
[논평] 검찰 과거사 청산에 대한 검찰 훼방 용납할 수 없는 일   2018.12.20
[성명] 솜방망이 셀프징계 어림없다, 즉각 탄핵하라!   2018.12.18
[성명] 법무부장관은 강용주 씨에 대한 보안관찰처분 면제를 신속히 결정하라! 민주주...   2018.12.14
[논평] 법관 기득권 유지로 점철된 대법원 셀프개혁안   2018.12.13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