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법원
  • 2019.01.24
  • 1446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구속, 진상규명의 시작일 뿐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구속, 진상규명의 시작일 뿐

국회는 즉각 적폐법관 탄핵소추 돌입해야  

 

오늘(1월 24일) 새벽 사법농단의 최종 책임자인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결국 구속되었다.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소장 임지봉 서강대 교수)는 전 대법원장의 구속이라는 초유의 사태에 깊은 참담함을 표한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중대한 헌법과 법률 위반 혐의를 고려할 때 구속수사는 불가피하고, 사법농단 사태 진상조사와 책임자 처벌이 이제 시작되었음을 상징한다. 이제 철저한 수사와 재판은 물론이거니와 사법농단 사태에 관여한 법관들에 대한 국회의 탄핵소추가 조속히 이뤄져야 한다.

 

2017년 3월 국제인권법학회 학술행사 와해 시도 사건에서 드러나기 시작한 양승태 대법원의 사법농단은 사법행정권을 남용하여 상고법원 설치를 위해 재판을 거래수단으로 삼고, 양승태 대법원에 비판적인 목소리를 내온 법관들을 사찰하고 인사상 불이익을 주고, 심지어 강제징용 피해 사건과 관련해 일본측 소송대리인인 김앤장 소속 변호사와 독대하여 재판거래를 논의한 의혹 등 제기되는 의혹마다 국민적 상식과 상상을 초월하는 것이었다. 2019년 1월에 이르러서야 사법농단의 최정점인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구속수감은 오히려 늦은 감이 없지 않다. 한편 같은 날 두번째 영장실질심사를 받은 박병대 전 대법관의 영장은 기각되었다. 강제징용 사건과 관련해 박근혜 정권 당시 김기춘 비서실장, 윤병세 전 외교부 장관, 황교안 전 법무부 장관과 함께 강제징용 재판 지연 방안을 논의한 사실이 밝혀지는 등 박병대 전 대법관의 혐의도 결코 가볍지 않다. 사법농단 사태에 대한 철저한 수사와 재판을 통해 이 모든 의혹이 명명백백 가려지고 진실이 밝혀지리라 기대한다. 

 

국회는 더이상 좌고우면하지말고 사법농단 관여 적폐법관에 대한 탄핵소추에 나서야 한다. 드러난 사실과 혐의만으로도 사법농단에 관여한 법관들이 헌법을 위반하고 유린했다는 점은 명백한데도 국회는 이들에 대한 탄핵을 미루어왔다. 국회가 제 할 일을 머뭇거리는 사이 사법농단 관여 법관들은 대법원의 솜방망이 징계 처분을 받았을 뿐이며, 벌써 징계가 끝나 재판 업무에 복귀한 이들도 있다. 또한 2월 법관 정기인사를 앞두고 적폐법관들이 아무런 책임도 지지 않은 채 사직할 가능성도 높다. 국민들은 적폐법관으로부터 재판을 받길 원하지 않는다. 공정한 재판을 받을 것이라는 기대조차 없다. "사안이 중대하고 범죄사실 중 상당 부분 혐의가 소명되며 증거인멸의 우려가 있다"며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구속되었기 때문에 사법농단에 관여한 적폐법관을 탄핵해야 할 이유가 더욱 분명해졌다. 국회와 사법부 간의 유착과 재판청탁 정황이 새로이 드러나면서 국회를 향한 국민의 분노 또한 더욱 커지고 있다. 국회는 사법농단 사태의 공범으로 기록되지 않으려면, 그 책임을 무겁게 느끼고 지금 즉각 적폐법관 탄핵소추에 돌입해야 한다.

 

논평 [원문보기 / 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시민행진] 패스트트랙 지정 개혁법안 국회 통과 촉구
  • 검찰개혁
  • 2019,11,23
  • 8424 Read

이제는 시민행동의 시간 #공수처 #연동형비례제 #유치원3법 패스트로 처리하라고 시민들과 함께 여의도를 행진하며 각 정당들에게 촉구했습니다. 20대 ...

[보도자료] ‘기소권 있는 공수처 설치’ 캠페인 48명 의원 응답
  • 검찰개혁
  • 2019,11,21
  • 1494 Read

‘기소권 있는 공수처 설치’ 캠페인 48명 의원 응답  ‘기소권 있는 공수처’ 설치 촉구 캠페인 참여 시민 2,700명 넘어  공수처, 연동형비례제, 유치원3...

[입법의견서] 패스트트랙 공수처법 입법의견서
  • 검찰개혁
  • 2019,11,21
  • 1656 Read

참여연대, 패스트트랙 공수처법 입법의견서 발표 검찰 견제 위해서는 공수처에 온전한 기소권 부여되어야 국회의원 설문조사 및 여의도 행진 등 시민참...

[기자회견] 공직선거법⬝공수처설치법 처리 촉구 공동기자회견
  • 검찰개혁
  • 2019,11,12
  • 1709 Read

국회는 개혁 원칙대로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하라 공직선거법⬝공수처설치법 처리 촉구 정치개혁공동행동X공수처설치촉구공동행동 공동기자회견 일시/장...

[온라인캠페인] 의원님, 기소권 있는 #공수처 찬성하세요!
  • 검찰개혁
  • 2019,11,08
  • 4395 Read

  295명 국회의원에게 지금 촉구하기 검찰개혁에 대한 시민의 열망이 '말짱 도루묵' 되지 않으려면, 지금 당장 국회의원 295명 전체에게 공수처법 통...

[보도자료] ‘기소권 있는 공수처법’ 통과 촉구 시민행동 전개
  • 검찰개혁
  • 2019,11,08
  • 2169 Read

‘기소권 있는 공수처법’ 통과 촉구 시민행동 전개 『의원님, 기소권 있는 #공수처 찬성하세요!』 온라인 캠페인  <패스트트랙 개혁3법 처리 촉구 시민...

[판결비평 163] 잊고 있던 사립유치원 사태, 의미있는 판결 하나
  • 판결/결정
  • 2019,11,06
  • 1697 Read

지난해 비리유치원 논란이 국정감사를 뜨겁게 달군 바 있습니다. 국회는 이른바 '유치원 3법'을 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하였지만, 이후 아무런 법안 논...

[보도자료] 참여연대, 검사출신 전관 박 모 변호사의 검찰 유착 의혹 관련 대검에 감찰...
  • 법조비리사건
  • 2019,11,01
  • 2007 Read

철저한 감찰로 전관 유착 의혹 규명하고 엄중 조치해야 검사 비리 근절 위해 온전한 기소권 가진 공수처 설치 서둘러야   오늘(11/1) 참여연대 사법감...

[논평] 기소권 없는 껍데기 공수처 야합 중단해야
  • 검찰개혁
  • 2019,11,01
  • 1646 Read

기소권 없는 껍데기 공수처 야합 중단해야 기소권 못 준다는 바른미래당, 공수처 설립 취지 역행 검찰 기소독점 해체 없이 검찰 견제 어려워   문희상 ...

[판결비평 162] '팩스 영장'에 고객 카톡 제공했는데, 회사는 책임 없다?
  • 판결/결정
  • 2019,10,31
  • 1801 Read

2014년 '카카오톡 망명사태'를 기억하시나요? 전국민이 애용하는 국민 메신저 카카오톡이 수사기관에 의해 실시간 검열되고 있다는 의혹이 불거지자, ...

[논평] 사법농단 국민 알권리 외면한 대법원 판결 유감
  • 판결/결정
  • 2019,10,29
  • 1521 Read

사법농단 국민 알권리 외면한 대법원 판결 유감 대법원, 사법농단 관여법관 기피신청 거부하고 심리불속행 기각 어제(10/28), 대법원이 참여연대가 제...

[서명제출 & 1인시위] 검찰 기소독점 폐해 타파, 국회는 공수처법 처리하라
  • 검찰개혁
  • 2019,10,23
  • 6996 Read

36,623명의 서명, 국회의장에게 제출 검찰 기소독점 폐해 타파, 국회는 공수처법 처리하라 본회의 부의(10/29)까지 공수처법 처리 촉구 릴레이 1인시위...

[판결비평 161] 궁중족발 강제집행... 임차인은 어떻게 승소할 수 있었나
  • 판결/결정
  • 2019,10,22
  • 1975 Read

한국은 자영업자의 비율이 다른 나라에 비해 높고, 그 자영업자들 상당수는 다른 사람의 건물을 빌려 장사를 하고 있습니다. 상대적 '을'의 위치인 임...

[논평] 공수처 설치, 이제는 국회가 답해야 할 때이다
  • 검찰개혁
  • 2019,10,18
  • 2055 Read

공수처 설치, 이제는 국회가 답해야 할 때이다 자유한국당의 억지 주장은 ‘반대를 위한 반대’일 뿐 불완전한 기소권 보완하고 검찰로부터의 독립성 강...

[논평] 조국 법무부장관 사퇴에 대한 참여연대 입장
  • 법무/검찰
  • 2019,10,14
  • 2387 Read

조국 법무부장관 사퇴에 대한 참여연대 입장 공수처 설치 등 철저한 검찰개혁 필요   오늘(10/14) 조국 장관이 사퇴 의사를 밝혔다. 본인은 검찰개혁 ...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