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노동사회위원회    차별없는 노동을 위해 노동정책대안을 제시합니다

  • 산업재해
  • 2020.09.01
  • 534

시민 · 노동자의 힘으로 만드는 안전한 일터와 사회!

 

코로나19로 사업장 가동률이 낮아졌음에도 산재사망은 더욱 증가하고 있습니다. 2020년 8월 26일까지 산재사망은 1217명으로 잠정 추정됩니다. 그러나, 38명이 사망한 한익스프레스 산재참사에 대한 노동부의 발주처 처벌은 결국 실종되었고, 기업의 책임자 처벌에 대한 국회 입법논의는 시작조차 하지 않고 있습니다.

 

사회적 참사 특조위의 조사에 따르면 기업과 공무원의 책임자에 대한 형사처벌이 재발방지에 도움이 될 것이다 라는 시민의 응답은 80%를 상회하고 있습니다.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운동본부는 노동자, 시민의 요구에 화답하지 않는 정부와 국회의 손에 맡기지 않고, 노동자 시민이 직접 법안을 발의하는 국민동의청원(지금바로 청원하기 https://bit.ly/중대재해기업처벌법_국민동의청원하기)을 개시했고, 9월1일부터 10만 직접 입법발의 운동을 대대적으로 전개할 예정입니다.

 

반복되는 산재사망, 재난참사를 근절하기 위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의 본격화를 위해 “9월25일까지 10만명의 동의 청원”이 필요합니다.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운동본부는 오늘(9/1) 기자회견을 통해 동의청원 내용을 공개하고, 각계의 입장을 밝히며 노동자 시민참여를 호소했습니다.

 

20200901_중대재해기업처벌법 10만 국민동의청원선포 기자회견

2020.09.01.(화) 오전 10:00 참여연대 2층 아름드리홀, 중대재해기업처벌법 10만 국민동의청원선포 기자회견 

<사진=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운동본부>

 

20200901_중대재해기업처벌법 10만 국민동의청원선포 기자회견

2020.09.01.(화) 오전 10:00 참여연대 2층 아름드리홀, 중대재해기업처벌법 10만 국민동의청원선포 기자회견 

<사진=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운동본부>

 

 

보도자료 [원문보기/다운로드]

  •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국민동의청원 현황(보도자료 3쪽 참조)
  •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법안내용(보도자료 5쪽 참조)
  • 2020년 산재사망 현황(보도자료 9쪽 참조) 
  • 사회적참사특별조사위원회 기업처벌관련 여론조사 결과(보도자료 10쪽 참조) 
  •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운동본부 현황(보도자료 11쪽 참조) 

 

기자회견문

 

안전한 일터와 사회를 위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10만 입법 발의운동에 나섭니다!

 

매년 2,400명의 산재사망, 세월호 참사, 가습기 살균제 참사와 같은 시민재난참사가 반복되지 않으려면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이 필요하다는 마음을 모아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운동본부> 가 지난 5월27일 발족했습니다. 발족할 당시에는 130여개 단체가 불과했으나, 불과 3개월만에 대전, 충남, 충북, 전남, 울산, 부산에서 6개 지역운동본부가 발족해서 현재 248개 단체가 참여하고 있으며, 경기지역도 출범을 준비 중에 있습니다.

 

높아지는 노동자, 시민의 법 제정에 대한 요구에도 불구하고, 정부와 국회는 여전히 요지부동입니다. 38명이 사망한 한익스프레스 이천 산재참사가 발생하고 유족들은 진상규명, 책임자 처벌,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요구를 했습니다. 그러나, 정부는 과징금만 상향하는 법 개정 추진을 발표하고, 38명 떼죽음에는 공기단축을 요구한 발주처의 직접 지시가 드러났지만 경찰은 발주처 대표이사는 기소에서 제외했고, 노동부 감독결과 발표에도 발주처는 빠졌습니다. 진짜 책임자는 빠져나가고 꼬리자르기식 처벌이 반복되고 있습니다. 참사현장에서 정치권은 처벌강화를 약속하고, 이낙연 당 대표를 비롯해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이 필요하다고 했지만, 21대 국회는 여전히 요지부동입니다.

 

사회적 참사 특조위의 2020년 조사 발표에 따르면 기업의 최고 책임자 형사처벌 강화가 재발방지에 도움이 된다는 답변은 80%가 넘습니다. 산재사망과 재난참사 피해자인 당사자와 일반 시민까지 ‘기업의 책임자 형사처벌이 재발방지에 도움이 된다’는 사실을 명확히 알고 있음에도 정부와 21대 국회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에 나서지 않고 있습니다.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운동본부는 발족 당시부터 밝혔던, 노동자 시민이 직접 입법발의를 하는 <국민동의청원> 운동을 9월1일 오늘부터 시작합니다. 지난 8월 26일 김용균 노동자의 어머님 김미숙님을 청원인으로 하여 <중대재해기업처벌법 국민동의청원>을 하였고, 당일 바로 100명이 동의하여 공개 게시되었습니다. 이제 9월 25일까지 1개월 동안 10만 명이 동의하면 노동자, 시민이 직접 만든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을 직접 국회에 입법발의하게 됩니다. 이미 동의서명에 참여해주신 노동자 시민이 2만 명을 넘어 3만 명을 향하고 있습니다.

 

전국 6개 지역의 지역운동본부를 포함하여 248개 단체가 참여하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운동본부는 10만 국민 직접 입법발의 운동을 힘차게 시작합니다. 하루에 7명의 노동자가 일터에서 퇴근하지 못하는 현실. 해마다 시민의 대형참사가 반복되어도 아무도 책임지지 않는 현실. 이 현실을 넘고자 이제 노동자, 시민이 직접 법 제정에 나섭시다. 10만의 국민동의청원으로 법안을 발의하고, 실질적인 입법 쟁취까지 나아갑시다. 노동자 시민 여러분의 참여를 간곡히 호소 드립니다.

 

 

2020년 9월 1일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운동본부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성과] 우리나라도 생활임금 도입! 2014.05.14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입장] CJ대한통운 발표문에 대한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위 입장   2020.10.22
[기자회견] 택배노동자 죽음의 행렬을 끊기 위한 각계 대표단 공동선언!   2020.10.21
[기자회견] 택배노동자 과로사 아니라 처참한 심야배송이 부른 타살입니다   2020.10.19
[이슈리포트] 모든 일하는 사람들의 고용⋅소득안전망 전국민고용보험 도입 방안   2020.10.06
[기자회견] 국민동의청원 10만의 요구, 이제 국회가 답할 때입니다   2020.09.28
[의견서] 구직촉진수당 지급대상을 확대해 고용위기에 대응해야 합니다   2020.09.25
[기자회견] 약속한 분류작업 인력투입 외면하고 일요일 근무까지 강요하는 택배사 규탄...   2020.09.23
[입장] 정부 발표에 따른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위 입장   2020.09.18
[기자회견] 택배노동자, 공짜노동 분류작업 전면거부 선언   2020.09.17
[성명] 죽어간 자리에서 또다시 죽는 일, 이제는 멈춰야 한다   2020.09.11
[토론회] 택배노동자 과로사 실태조사 결과발표 및 대책 마련   2020.09.10
[캠페인] 전태일 50주기 "시민참여위원"으로 참여해 주세요   2020.09.10
[논평] ‘전교조 법외노조 처분 무효’ 대법원 판결 환영합니다   2020.09.03
[기자회견] 정부와 택배사는 택배노동자 과로사 막기 위해 분류작업 인력투입 결단하라   2020.09.01
[기자회견] 중대재해기업처벌법 10만 국민동의청원 선포   2020.09.0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