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노동사회위원회  l  차별없는 노동을 위해 노동정책대안을 제시합니다

  • 노사관계
  • 2014.05.29
  • 1140
  • 첨부 1

 

시민사회단체, 삼성전자서비스 노조지지 기자회견 개최

삼성의 위장도급, 노조탄압, 열악한 노동조건에 대한 규탄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의 죽음에 대한 삼성의 책임있는 해결 촉구


내가만드는복지국가, 녹색연합, 민달팽이유니온, 민생연대,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노동위원회, 민주언론시민연합, 생태지평, 언론연대, 여성단체연합, 여성환경연대, 여성노동자회, 전국세입자협회, 전국유통상인연합회, 정신개혁시민협의회, 좋은기업센터, 참여연대, 청년유니온, 함께하는시민행동, 환경미화원권리찾기운동본부, 환경정의, KYC 등 여러 시민사회단체들은 5월 29일(목) 오후 2시 서초동 삼성 본관 앞에서 삼성전자서비스 노조의 파업과 투쟁을 지지하고 삼성의 위장도급, 노조탄압, 열악한 노동조건에 대해 삼성의 해결을 촉구하는 “삼성전자서비스 노조지지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을 개최하였습니다.


삼성은 삼성전자AS기사들의 고용주로써 책임을 회피하고 있으며,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들은 분단위로 계산하여 지급하는 임금 등 열악한 노동조건으로 고통받고 있습니다. 이에 여러 시민사회단체들이 모여 삼성을 상대로 힘겨운 싸움을 하는 노동자들을 지지하며 연대의 의사를 밝히고, 삼성의 책임있고 전향적인 문제 해결을 촉구하였습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참여연대, 한국여성민우회 등 여러 단체 상근자와 임원이 참여하여 발언하였으며, 삼성전자서비스지회 노동자들도 함께 참석하였습니다.

 

<기자회견문>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지지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문

- 열악한 노동조건과 노조탄압으로 인한 노동자들의 죽음을 애도합니다.  

-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의 죽음을 삼성은 책임지고 해결해야 합니다.  

- 삼성은 노동자들의 인간다운 삶에 대한 권리와 노동권을 보장해야 합니다.

- 삼성은 삼성전자서비스 노조를 인정하고 교섭에 응해야 합니다.

 

지난 5월 17일 삼성전자서비스노조 양산분회장 염호석 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작년 10월 말 “삼성전자서비스 다니며 너무 힘들었다”며 가족들을 두고 자살한 최종범 씨의 죽음에 이어 또 한 명의 노동자가 죽음을 택한 것입니다. 염호석 씨는 죽기 직전인 4월 월급이 41만원, 3월 월급이 70만원 이었다고 합니다. 이것이 바로 세계 최고 기업이라는 삼성의 제품을 수리하는 삼성전자서비스 기사들의 참혹한 현실입니다.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들은 분급 단위로 임금을 지급받고 있으며, 비수기에는 최저임금에도 미치지 못하는 임금을 받기도 하고, 성수기에는 휴일, 주말도 없이 일하는 등 열악한 노동조건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노동자들이 이러한 노동조건을 개선하고 인간답게 살고자 작년 7월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조합을 결성하였으나, 삼성은 삼성전자서비스 노조와의 협상에 응하지 않고 있으며, 오히려 노조원들이 많은 일부 AS센터를 폐업시키는 등 여러 가지 방법으로 노조 탄압을 자행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삼성의 노조탄압에 맞서다가 또 한 명의 노동자가 스러져 간 것입니다.


삼성은 삼성전자서비스 기사들이 자신들과 무관한 협력업체 소속이라는 주장만 되풀이하면서,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들의 열악한 처우와 노동권을 묵과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서비스의 협력업체는 오로지 삼성전자서비스 업무만을 대행하고 있을 뿐이며 업무지시도 삼성으로부터 받고 있는 상황이므로, 삼성이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들의 고용주임은 명백합니다. 삼성은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들의 고용주로써 노동자들의 열악한 처우와 노동권 문제를 책임있게 해결해야 합니다.


이에 뜻을 같이 하는 시민·사회단체 일동은,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조합을 지지하고 연대하며, 노동자들의 죽음에 대한 삼성의 책임있는 해결을 요구하기 위하여 이 자리에 모였습니다. 삼성은 노동자들의 인간다운 생활을 보장하고 노동권을 인정해야 합니다. 삼성은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들의 고용주로써 노동조합을 인정하고 제대로 교섭에 응해야 합니다. 또 검·경은 삼성전자서비스 노조의 정당한 활동에 대한 탄압과 부당한 개입을 중단하고 영어의 몸이 되어 있는 위영일 노조 지부장을 최대한 빨리 석방해야 할 것입니다.


다시 한 번,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조합의 절박한 투쟁을 적극 지지하면서, 삼성의 전향적이고 책임있는 태도를 요구합니다. 글로벌 기업이라는 삼성이 이제는 노동자들 세계·보편적인 권리인 ‘노동 3권’을 인정하고 존중해야 할 것입니다. 우리 국민들뿐만 아니라 세계 시민 모두가 삼성을 지켜보고 있다는 점을 깨달아야 할 것입니다.


2014년 5월 29일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들의 파업을 지지하는 시민사회단체 일동

내가만드는복지국가, 녹색연합, 민달팽이유니온, 민생연대,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노동위원회, 민주언론시민연합, 생태지평, 언론연대, 여성단체연합, 여성환경연대, 여성노동자회, 전국세입자협회, 전국유통상인연합회, 정신개혁시민협의회, 좋은기업센터, 참여연대, 청년유니온, 함께하는시민행동, 환경미화원권리찾기운동본부, 환경정의, KYC

참여연대의 2019년 활동을 응원해요

2019년 활동을 응원해요

괜찮아요, 우리 모두에겐 세상을 바꿀 힘이 있잖아요. 새로운 변화를 함께 만들어요! 해피빈 모금함 가기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참여연대의 많은 활동은

시민들의 든든한 재정지원 덕분입니다. 월 1만원, 여러분의 후원이 세상을 바꿉니다!

목록
제목 날짜
[성과] 우리나라도 생활임금 도입! 2014.05.14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5.03.07
[기자회견] 케이블 방송 씨앤앰 노사문제 해결을 바라는 호소문 발표   2014.11.04
[토론회] 삼성을 감시하다   2014.09.22
[기자회견] 이마트의 직원 락커 무단수색 등 인권유린 규탄 기자회견   2014.08.12
[긴급청원] 참여연대, 전교조탄압 관련 유엔 특별보고관에 긴급청원 제출   2014.07.16
[논평] 전교조 법외노조 통보 적법 인정한 법원판결 깊은 유감   2014.06.19
노동포럼, 공공성 강화를 위한 공공기관 개혁과 공공부문 노동권   2014.06.16
시민사회단체, 삼성전자서비스 노조지지 기자회견 개최   2014.05.29
[논평] 기획재정부의 공공기관 단체협약 개입 시도, 철회되어야   2014.04.30
[후원주점]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들을 위한 삼바주점이 연기되었습니다.   2014.04.17
[기자회견] 삼성전자서비스 위장폐업·수갑연행 규탄 기자회견   2014.04.01
[참여연대] 코레일 사측은 강제전출 시도 중단하라   2014.03.27
삼성바로잡기 문화제, "삼성에 할 말 있는 사람 다 모여라"   2014.03.20
[기자회견] 삼성전자서비스센터의 폐업은 노동조합을 파괴하기 위한 위장폐업   2014.03.17
힘내라, 민주노조’ 3.15 유성 희망버스   2014.03.13
[논평] 코레일 사측은 징계처분 취소해라   2014.02.28
[논평] 정리해고의 부당함을 밝힌 판결을 환영한다   2014.02.07
[논평] 국회와 새누리당은 청소용역노동자를 직접 고용하라   2014.01.29
[논평] 반성도, 개선도 없는 이마트 사측의 반노동적 행태   2014.01.28
[기자회견] 부당노동행위 백화점, 신세계이마트 고소고발 관련   2014.01.27
[논평] 철도노조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는 대법원 판례에 맞지 않아   2014.01.1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