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노동사회위원회    차별없는 노동을 위해 노동정책대안을 제시합니다

공무원노조 설립신고 세 번째 퇴짜

어제(3/3) 노동부는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하 공무원노조)의 설립신고서를 또 다시 반려했다. 노동부의 설립신고 반려는 작년 12월2일, 24일에 이어 세 번째이다.

특히 이번 설립신고 반려는 전공노가 지난 번 반려사유를 모두 보완하여 신고 했음에도 불구하고 새로운 이유를 들어 반려 했다는 점에서 더욱 부당하다.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위원장 : 이병훈 중앙대 교수)는 노동부가 공무원노조에 설립에 대한 치졸한 방해 행위를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

공무원노조는 지난번 반려사유였던 해직자의 조합원 자격을 규정한 관련 조항을 삭제하고, '정치적 지위향상' 문구를 '제(諸) 지위향상'으로 수정하여 총투표로 의결하는 등 지난번 반려사유를 모두 보완하였다. 

그러나 노동부는 새로운 이유를 들어 또다시 설립신고서를 반려했다. 노동부가 요구한 보완요구사항을 다 수용했음에도 불구하고 또다시 설립신고서를 반려한 것은 전혀 납득할 수 없을 뿐더러 도대체 노동부의 본심이 어디에 있는지 의심케 한다.

거듭 강조했듯 노동부의 설립신고 반려는 헌법으로 보장된 결사의 자유를 침해하는 것이며, 신고제인 노동조합 설립을 사실상의 허가제로 운영하려는 명백한 직권남용이다. 국제노동기구(ILO)도 공무원의 노조 결성권을 보장하고 파업에 대한 모든 제약을 풀라는 권고를 채택하고 노조 설립을 허가제로 운영해서는 안 된다는 기준을 제시한 바 있다.

법치와 국제기준을 강조하는 정부가 스스로 이 모두를 어기고 있는 셈이다. 노동부가 지금이라도 노동부가 설립신고를 수리하고 공무원들의 헌법적 권리를 보장할 것을 촉구한다.

논평원문.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성과] 우리나라도 생활임금 도입! 2014.05.14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대한민국 정부는 쌍용 자동차 파업 노동자들에 대한 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4)  2009.07.30
쌍용차 노-사 다시 대화에 나서라! (11)  2009.08.03
제2용산참사 예고하는 쌍용자동차 강제진압 중단하라 (16)  2009.08.05
쌍용차, 불신과 반목 넘어 정상화를 위해 노력해야 (12)  2009.08.06
쌍용차, 연행자들에 대한 사법처리 최소화해야! (1) (2)  2009.08.07
쌍용차 정상화 의지 있다면, 강경 처벌방침 철회해야 (2)  2009.08.10
헌법정신마저 훼손하는 반(反)노동적인 노동연구원장 파면돼야 (1)  2009.09.18
정부·여당의 공무원노조투표 개입은 부당노동행위 (4)  2009.09.23
국회, 박기성 원장 파면 요구해야 (1)  2009.10.06
법치강조하면서 헌법과 법률로 보장된 파업권 무시하는 정부 (3) (1)  2009.11.30
노동조합 길들이려는 의도된 탄압 중단하라 (1)  2009.12.01
철도노조의 합법파업에 대해, 정부는 불법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2009.12.01
철도노조의 결단에 철도공사가 답할 차례이다   2009.12.04
정부는 공무원 길들이기 중단해야! (3) (3)  2009.12.07
철도노조 파업유도 사건 진상 철저히 밝혀야   2009.12.17
공무원노조 설립신고 반려는 결사의 자유침해 (3) (3)  2009.12.24
공무원노조, 전교조에 대한 의도적인 기획수사 중단하라! (5)  2010.01.26
노동부의 본심은 노조설립 막기인가? (4)  2010.03.04
야5당-시민사회단체, "공무원, 교사 정치탄압 중단하라!" (1)  2010.03.10
노조 길들이기도 모자라 국책 연구원마저 길들이나? (3)  2010.03.16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