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노동사회위원회    차별없는 노동을 위해 노동정책대안을 제시합니다

  • 최저임금
  • 2012.06.27
  • 1624

 

 

 

 

페이스북에 최저임금 1인시위 사진을 올릴 때마다, 

"덥겠다", "수고가 많다", "끝나고 맛있는 거 먹어라" 열화와 같은 "좋아요" 클릭 해주셨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더워도 해야 합니다. 바로 지금 최저임금이 결정되기 때문입니다. 고용노동부장관은 8/5까지 내년도에 적용할 최저임금을 고시해야 합니다. 그리고 지금 "최저임금위원회" 에서 내년 최저임금을 결정하기 위한 과정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매년 여름, 최저임금은 그렇게 결정됩니다.


최저임금의 현실화를 위해 노총, 시민단체, 정당 등 30개 단체가 모인 최저임금연대는 최저임금연대는 지난 21일(목)부터 27일(수)까지 주말을 제외한 5일 동안 청와대, 국회, 광화문광장, SK본관, 삼성본관 앞에서 최저임금 현실화 촉구 1인 시위를 이어갔습니다. 참여연대는 정부중앙청사 창성동 별관 앞에서 최저임금 5,600원! 보장을 위한 우리의 행동을 이어갔습니다.



첫째날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1인시위


둘째날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1인시위


셋째날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1인시위


넷째날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1인시위


다섯째날

 

최저임금 현실화를 위한 1인시위

 


지금 검색창에 "최저임금", "최저임금위원회" 를 검색하세요! 모든 노동자들에게 적용되는 법정임금인 최저임금이 결정되는 여름입니다.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으로 내년 최저임금 5600원! 할 수 있습니다. 


5600원! 월급으로 계산하면 117만원입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대학에도 최저임금을 받는 사람들이 많아요! (14) (3)  2010.06.14
높은 등록금은 내리고, 낮은 최저임금은 올리겠습니다   2011.06.28
노동시간 단축으로 인한 최저임금 노동자들의 임금하락 막아야   2005.08.31
날치기 처리한 2012년 적용 최저임금, 저임금노동자 우롱한 것   2011.07.13
공익위원 제시 최저임금 인상범위(7.5~13.5%) 철회되어야   2005.06.20
경제성장 전망치에도 못 미치는 최저임금 인상률 (3) (9)  2010.07.05
경제단체의 염치없는 최저임금 동결 주장   2011.06.06
“최저임금 여전히 낮고 탈법·사각지대 많아”   2007.06.21
[후기]최저임금 희망난장 다녀왔습니다   2012.06.08
[후기] 2013년 적용 최저임금 5,600원! 보장을 위한 우리의 행동   2012.06.27
[현장리포트 ①] 최저임금에는 인권이 없습니다. (2)  2010.06.16
[토론회] 토론회 "최저임금을 누가 결정할 것인가" 개최   2016.11.09
[토론회] 토론회 <최저임금 1만원 어떻게 실현할 것인가>   2018.02.07
[토론회] 최저임금제도와 경제성장   2013.06.13
[토론회] 최저임금연대, <최저임금 준수, 임금체불 근절을 위한 제도개선 토론회&gt...   2016.06.13
[토론회] 중소기업과 중소상인의 어려움, 최저임금 인상이 문제인가?   2015.06.03
[토론회] 정부의 최저임금 인상기준의 문제점과 올바른 기준 마련 토론회   2014.05.27
[토론회] 기초고용질서 확립인가? 고용노동부의 직무유기인가? (1)   2015.06.02
[정보공개청구] 최저임금 인상 대책으로 제시된 법·제도 활용현황   2019.09.09
[인턴후기] 최저임금법 개악, 우리가 막을 수 있어요!   2009.03.02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