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노동사회위원회    차별없는 노동을 위해 노동정책대안을 제시합니다

 

 

삼성은 직업병문제에 대한 근본적 해결 요구 더 이상 외면해서는 안 된다. 

재발방지책 마련 없는 개별보상으로 결코 문제해결 되지 않아

공적기구를 통한 보상과 재발방지 요구에 대한 악의적 왜곡 중단해야

 

삼성은 최근 개별적인 보상을 통해 직업병 문제에 대한 자신의 책임과 의무를 충실하게 이행하고 있으며 마치 관련한 모든 문제가 해결되는 것처럼 여론을 호도하고 있다. 하지만 재발방지 등을 고려하지 않은 채 개별보상하는 것으로는 결코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 또한 삼성이 이 문제에 대해 사과하면서 제 3의 중재기구가 제시한 안에 따르겠다고 한 약속을 지키지 않고 있고, 조정위 자체를 무력화하고 있다는 것 역시 피할 수 없는 진실이다. 게다가 삼성은 백혈병 등 직업병의 발병원인도 여전히 인정하지 않고 있다. 결국 삼성은 개별보상을 핑계삼아 사회적 문제해결이라는 책임과 의무를 회피하고 있는 것이다. 

 

삼성은 현재 진행 중인 보상위원회의 활동시작을 알리면서 “반도체 산업은 최첨단 제조업으로 어떤 업종보다 안전하며, 특히 저희 반도체 생산라인은 그 가운데에서도 세계 최고 수준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있다고 자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http://samsungtomorrow.com/2s1YT) 이는 삼성전자 직업병과 관련하여 삼성이 일관되게 고수해온 입장이다. 개별보상을 진행하면서도 정작 드러난 문제와 엄연히 존재하는 피해자를 부정하고 있는 것이다. 또한 삼성은 문제의 근본적인 해결을 요구하는 사회적 요구를 불필요한 것으로 치부하고 있다. 제3의 공적기구를 통한 근본적인 문제해결을 요구하는 반올림에 대한 삼성의 흑색전선은 이미 도를 넘었다. 

 

현재 진행되고 있는 보상절차는 삼성이 문제해결을 위해 마땅히 이행해야 할 의무의 일부이다. 현재의 보상절차는 예방과 재발방지를 확인할 수 없다는 점에서 사회적 비난을 회피하기 위한 면피용에 불과하다. 밝혀진 사안도 완벽하게 해결되지 않았을 뿐더러 아직 드러나지 않은 문제와 피해까지 고려하면 삼성전자 직업병 문제와 관련하여 해결할 문제는 산적해 있다. 삼성은 보상위원회를 통해 삼성전자 직업병 문제가 해결되고 관련한 자신의 역할과 책임이 완수되는 것처럼 주장해서는 안 된다.

 

모든 노동자는 건강하고 안전하게 노동할 권리가 있으며 이러한 권리의 보장은 기업의 의무이다. 노동자와 시민 모두의 생명과 안전에 관한 문제는 현재 우리 사회에 주어진 중차대한 과제이기도 하다. 삼성전자 직업병이 삼성전자 한 사업장만의 문제가 아닌 것이다. 삼성은 직업병 문제를 사회적으로 해결하라는 요구에 대해 악의적으로 왜곡하는 것을 중단하고, 진정성 있는 사과와 배제 없는 보상, 철저한 재발방지 대책 마련에 즉각 나서야 한다. 이는 삼성재벌이 져야 할 사회적 책임의 최소한이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성과] 우리나라도 생활임금 도입! 2014.05.14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논평] 재벌총수와 대기업에게 또 다시 면죄부를 준 검찰   2015.12.22
[보도자료]고용노동부에 ‘두산인프라코어 대량해고’ 관련 질의서 발송   2015.12.21
[논평] 20대마저 내쫓는 재벌과 면죄부 주겠다는 박근혜정부   2015.12.18
[논평] 박근혜 정부는 모든 노동자를 잡아들일 것인가   2015.12.10
[성명] 12월 9일 오늘, 노동자와 시민을 향한 박근혜 정부의 무력시위   2015.12.09
[보도자료] ‘계약종료 vs 비정규직 연장’ 양자택일의 설문조사   2015.12.09
[공동성명] 박근혜 정부는 조계사 침탈과 위원장 체포시도를 중단하라!   2015.12.09
[성명] 대결과 반목 조장 외에 아무 것도 없는 박근혜정부   2015.12.09
[기자회견] 노동악법·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 폐기 촉구   2015.12.08
[논평] 청년과 노동자들에게 ‘비정규직’을 강요하지 마라   2015.12.08
[논평] 박근혜 정부와 여당, 노동관계법 강행처리 안 돼   2015.12.01
[기자회견] 새누리당 노동법개정안 폐기 요구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2015.11.19
[성명] 삼성은 직업병문제에 대한 근본적 해결 요구 더 이상 외면해서는 안 된다.   2015.11.18
[성명] 정부여당 노동악법 심의할 가치도 없다   2015.11.16
[캠페인] 박근혜 정부 노동정책 : 개혁인가 재앙인가? ‘을’들의 국민투표   2015.10.23
[기자회견] 정부여당은 고용안정성을 저해하는 노동개정안 강행처리 즉각 중단하라!   2015.10.21
[논평] 쉬운 해고·비정규직 확대 위해 직접 나선 대통령   2015.09.23
[논평] 정부안보다 더 심각한 새누리당 노동입법안 폐기하라   2015.09.16
[공동성명] 국민연금의 사모펀드 MBK파트너스 투자 중단 촉구   2015.08.26
[기자회견] 홈플러스를 투기자본에 매각하지 마라   2015.07.2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