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노동사회위원회    차별없는 노동을 위해 노동정책대안을 제시합니다

  • 비정규직
  • 2019.09.05
  • 1264

20190905_택배노동자 장시간 노동실태 및 개선 촉구_기자회견

2019. 9. 5. 택배노동자 장시간 노동실태 개선 촉구 기자회견 <사진=참여연대>

 

명절 때마다 택배노동자들은 '까대기'(택배 분류작업) 시간 급증으로 과도한 장시간 노동에 시달립니다. 택배노동자의 주당 평균 노동시간은 74시간(2017년 서울노동권익센터 실태조사)으로, 최근 과도한 노동으로 인한 과로사 문제가 제기되고 있는 우체국 집배원의 주당 평균 근로시간 55.9시간보다 무려 18시간이나 많습니다. 공공기관인 우체국위탁택배도 사정은 다르지 않습니다. 우정사업본부와 우체국물류지원단이 단체협약에서 합의한 '혼합 파렛(무분류 혼합택배)'이 해결되지 않고 있어서, 분류작업이 장시간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우체국 택배 물품 분류용 파렛트

파렛 사진(출처 :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

 

이와 같은 장시간 노동으로 인해 택배노동자들은 심각한 건강의 위협을 받고 있습니다. 관련하여 8월 2일 박홍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이 대표 발의한 『생활물류서비스산업발전법』은 “택배사 또는 영업점이 종사자 과로를 방지하고 안전을 확보하기 위하여 필요한 휴식시간을 제공하라”고 명시함으로써, 택배노동자 장시간 노동을 해결할 법적 근거를 마련한 바 있습니다. 이에 '참여연대,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택배노동자기본권쟁취투쟁본부'는 『생활물류서비스산업발전법』의 조속한 통과로 택배노동자 장시간노동이 개선될 것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진행했습니다.

 

 

택배노동자 장시간노동실태 폭로 및 개선 촉구 기자회견문

까대기(분류작업) 길어져 더욱 지옥 같은 “추석” 시즌이 시작되었다

아침7시 출근하여 오후 2시 넘어
배송 시작하는게 말이 되는가

 

범국민적 성원에 힘입어 “택배없는 날”을 통해 가족들과 꿀맛 같은 휴식을 보낸 기쁨도 잠시, 추석을 기점으로 택배노동자들은 하염없이 길어지는 분류작업으로 인한 장시간 노동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추석 선물 등 배송물량이 급증함에 따라 분류작업 시간이 길어져, 오후 2시를 넘겨서야 배송을 시작하기 때문입니다. 문제는 추석 이후에도 이러한 추세가 계속 이어진다는 것이니, 온민족의 대명절인 추석이 택배노동자에게는 “장시간 노동 지옥문”이 되는 것입니다.

 

사정이 조금 낫다는 우체국위탁택배노동자들도 장시간노동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합니다. 우정사업본부와 우체국물류지원단이 단체협약에서 합의한 “혼합 파렛”(무분류 혼합택배)이 해결되지 않고 있어서, 분류작업이 장시간 이루어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주지하다시피 택배노동자는 장시간노동에 시달리는 대표적인 직종입니다. 연간 노동시간이 3,848시간에 육박하여, “2018년 기준 OECD 노동시간 3위”라는 악명을 떨치고 있는 한국 1인당 연간노동시간(1,967시간)보다도 무려 1,881시간 더 일하고 있습니다. 주당 평균 노동시간은 74시간(2017년 서울노동권익센터 실태조사)으로, 최근 과도한 노동으로 인한 과로사 문제가 제기되고 있는 우체국 집배원의 주당 평균 근로시간 55.9시간보다 무려 18시간이나 많으니, 언제 쓰러져도 놀랍지 않은 상황입니다.

 

지난 8월 “택배없는 날”에 대한 국민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은, 택배노동자들의 살인적인 장시간 노동을 반드시 개선해야 한다는 의지의 표현이었습니다. 그리고, 8월 2일 박홍근 국회의원이 대표 발의한 『생활물류서비스산업발전법』에서 “택배사 또는 영업점이 종사자 과로를 방지하고 안전을 확보하기 위하여 필요한 휴식시간을 제공하라”고 명시함으로써, 택배노동자 장시간 노동을 해결할 법적 근거가 마련되었습니다. 

 

이에 우리는 다음과 같이 촉구합니다. 첫째, CJ대한통운 등 택배사들은 택배노동자 장시간 노동의 원흉인 분류작업 개선에 나서야 합니다. 둘째, 우정사업본부와 우체국물류지원단은 “혼합 빠렛” 개선 등을 통해 공공기관으로서 택배노동자 장시간 노동을 개선하는 모범을 만들어야 합니다. 셋째, 국회는 생활물류서비스법을 조속히 통과시켜야 합니다.

 

아울러 국민 여러분들에게도 “택배노동자 장시간 노동”이 근본적으로 개선되도록, 지지와 성원을 보내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2019년 9월 5일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참여연대, 택배노동자기본권쟁취투쟁본부


기자회견 개요

  • 제목 : 택배노동자 장시간 노동실태 개선 촉구 기자회견
  • 일시 및 장소 : 09.05.(목) 13:00, 참여연대 아름드리홀
  • 주최 : 참여연대,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택배노동자기본권쟁취투쟁본부
  • 기자회견 순서
    • 택배노동자 장시간노동 실태 고발 : 김태완 위원장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
    • 우체국 혼합빠렛 실태 고발: 진경호 우체국본부장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
    • 택배노동자 장시간노동 개선 촉구 : 송훈종 위원장 (전국택배노동조합)
    • 장시간노동 개선 위한 『생활물류서비스산업발전법』 조속한 통과 촉구 : 안진걸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 실행위원, 민생경제연구소 소장)  
    • 기자회견문 낭독 : 이경옥 비정규특위 위원장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보도자료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성과] 우리나라도 생활임금 도입! 2014.05.14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논평] 새누리당의 경제정책공약 1호(청년), 2호(거시경제) 본말이 전도되고 논리적인 ...   2016.03.29
[논평] 청년과 노동자 우롱하는 고용노동부의 노동시간단축안   2015.08.13
[논평] 근본해법 없이 공포와 갈등만 조장하는 청년고용정책   2015.07.28
[논평] 흥국생명 정리해고노동자들의 11년째 복직투쟁, 법원의 전향적인 판결을 호소한다!   2015.07.23
[기자회견] 을(乙)보다 못한 흥국생명의 11년째 해고자를 살리는 법원판결 촉구 공동기...   2015.07.16
[기자회견] 이것은 왜 부당해고가 아니란 말인가   2015.07.08
[공동기자회견문] 말뿐인 상생과 개혁을 멈춰라!   2015.06.17
[논평] 세대 간 갈등만 부추기는 정부의 ‘상생’ 대책   2015.06.17
[참여연대] 아파트 경비직노동자 근로조건 개선 관련 질의서 발송   2015.05.18
[자료] ‘희망 없는 절망퇴직’ 사례발표회   2015.03.24
[토론회] ‘항공승무원의 인권을 말하다‘ 개최   2015.03.19
[보도자료] 희망퇴직은 없다. 절망퇴직, 법률로 규제하라 촉구 기자회견   2015.02.16
[기자회견] 쌍용차 해고노동자를 지지·응원하는 범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2015.02.03
[기자회견] 참여연대, 쌍용차 해고 노동자들의 굴뚝 농성 지지 방문!   2015.01.05
[보도자료] 아파트 경비노동자 구조조정 실태조사 결과 발표 기자회견   2014.12.23
[논평] 정부는 '정규직 해고 완화' 철회하라   2014.12.18
[보도자료] 경비노동자 대량해고 사태 관련 서울시인권위에 진정 제기   2014.12.03
[논평] 정부는 정규직 해고 완화 추진 여부에 대해 명확한 입장을 밝혀야 한다   2014.12.01
[논평] 최경환 부총리의 발언은 실언도 해프닝도 아니다   2014.11.26
[논평] 정리해고 요건 완화, 노동과 고용의 근간을 흔드는 정부   2014.11.2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