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회원게시판 활/기/차  l  참여연대 회원들의 사랑방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본 게시판 글쓰기는 참여연대 회원여부 확인(이름/휴대폰번호 또는 이메일주소) 후 가능합니다

  • 참여연대365
  • 김주호
  • Feb 17, 2020
  • 159

희망버스 일정을 연기합니다.

 

 

마음이 무겁습니다. 문중원 열사의 억울함을 하루 빨리 풀어야하는 상황이지만

시민대책위와 희망버스 기획단은 전국이 코로나 바이러스로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희망버스를 강행하기는 어렵겠다는 힘든 결단을 내렸습니다. 머지 않아 다시 일정을 공유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지난 해 11월, 꿈 많던 한 젊은 노동자가

사랑하는 배우자와 어린 자녀를 두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기억해주세요. 그의 이름은 문중원입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로 온 나라가 들썩이고 있습니다. 정부는 연일 비상대책회의를 열며 감염증 확산 우려에 선제 대응하기 위한 긴급조치들을 적극적으로 강구하고 있습니다. 모두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국가 차원의 예방 대책 수립은 반드시 필요한 일입니다. 

 

그러나, 한해 2,400명의 노동자가 산업재해로 죽어가는 일터의 위험 문제는 여전히 국가운영의 핵심의제에서 벗어나 있습니다. 생명·안전업무 외주화 금지,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불법파견 정규직화, 최저임금 1만 원 등 무수히 많은 대통령의 약속들은 어느 순간 흔적조차 없이 사라져버렸습니다. 

 

문재인 정부는 지난해 3월 김용균 노동자의 죽음에 대한 성찰이라며, 공공기관 안전대책을 발표하였습니다. 사람 죽이는 중대재해를 만드는 공공기관의 책임을 물어 공공기관부터 현장안전을 확보하고, 민간부문까지 확대하겠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김용균 특별조사위가 내놓은 권고안은 모조리 폐기되었고, 결국 ‘김용균 없는 김용균법’이 만들어지고 말았습니다. 비정규노동자들의 삶 역시 조금도 바뀌지 않았습니다. 오늘도 4시간에 한 명씩 일터에서 노동자가 죽고 있습니다. 여전히 사망자의 95%가 비정규직입니다. 2020년 1월에도 40명이 넘는 노동자들이 죽었습니다.  

 

문중원 기수가 스스로 생을 마감하며 세상에 마지막으로 남긴 말, 석장의 유서에는 한국마사회가 저질러 온 다단계 갑질과 부조리의 실상이 고스란히 적혀 있습니다. ‘경마의 꽃’이라는 기수로 15년을 살아왔으나, 마사회에서의 삶은‘도저히 앞이 보이지 않는 미래’였고,‘힘들고 죽어서 나간 이들의 더럽고 치사한’일터였습니다. 놀랍게도 한국마사회가 문중원 기수 죽음직후 발표한 첫 보도자료는‘경마기수는 개인사업자’라는 발뺌이었습니다. 이 죽음은‘갑질은 행사하고 책임은 꽁무니 빼는’후안무치한 자들에 의한 타살입니다. 특수고용노동자의 무권리 현실이 만든 죽음입니다.

 

공공기관에서 벌어지는 죽음에 관리 책임이 있는 정부는 여전히 공공기관들에 책임을 묻지 않았습니다. 한국마사회에서 벌어지는 연이은 죽음에 대해서도 아무런 문책이 없습니다. 문중원기수의 시신이 서울로 올라 온지 두 달이 다 되도록 정부가 한 일이라고는, 살인자 마사회와 협의 자리를 만들어 준 것 뿐입니다. 썩어빠진 공공기관과 실종된 정부의 책임으로 인해 오늘도 죽음의 경주가 계속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노동자들의 안전 확보가 민간으로 확대하기는커녕, 공공기관에서조차 방치되고 있는 지경입니다.

 

이에 <일하다 죽지 않게 차별받지 않게! 2차 촛불행진 준비위원회>, <문중원 열사 2.22 희망버스 기획단>은 ‘죽음을 멈추는 2.22희망버스’의 시동을 걸었습니다. 참여연대 회원들과 시민들께도 희망버스에 탑승해 주실 것을 간곡히 요청 드립니다.

 

관련기사

마사회 기수, 조교사 채용비리 비판 유서 남기고 숨진 채 발견. 2019.11.29. 경향신문

죽음 37일째, 문중원 기수 유족이 장례 치를 수 없는 이유 2020.01.04. 한겨레신문

문중원 기수를 보낸 자리에 남은 노동자라는 이름 2020.01.24. 프레시안

 

죽음을 멈추는 2.22 희망버스 일정 개요 

○ 개최 일시 및 집결 장소: 2월 22일(토) 16시, 서울 대학로 

 

○ 프로그램 진행 개요

 

[1일차_2월 22일(토)]

- 16시_일하다 죽지 않게, 차별받지 않게! 촛불행진

(서울 대학로 → 전태일 다리 → 광화문 분향소)

- 18시_접수 및 기념품 배포, 저녁식사(광화문 분향소)

- 19시_희망버스 문화제(광화문 분향소)

- 21시30분_청와대 야행

- 문중원열사와 함께하는 하룻밤

 

[2일차_2월 23일(일)] 

- 08시_희망버스 합동분향(광화문 분향소)

- 10시_죽음을 멈추는 희망행동(과천 경마공원)

- 11시_희망버스 기자회견(과천 경마공원)

 

한국 마사회 적폐청산 촉구 범국민서명운동에 함께해주세요!

온라인 서명하러 가기 : http://bit.ly/마사회적폐청산촉구서명

 

문의 :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 02-723-5303, min@pspd.org

목록
제목 날짜
[회원온라인특강] 부동산 문제, 어떻게 해야할까? new 2020.07.06
[소개] 지역별 회원소모임에 함께 해요 2020.05.28
온라인으로 직접 회비납부 계좌/카드 변경하고 싶을때 2020.04.27
[안내] 참여연대 탐방 프로그램 2019.03.21
[안내] 게시물 운영 규칙 2 2016.05.27
[소개] 참여연대 회원모임들 13 2011.11.28
존재의이유   2020.01.02
[공고] 운영위원회 부위원장 자천 공고(마감)   2019.12.20
12월의 날개를 소개합니다   2019.12.18
11월 날개를 소개합니다   2019.12.05
회원탈퇴 요청합니다.   2019.12.02
[안내] 2019 참여연대 기부금영수증 발급   2019.11.25
[사무처장 서신] 조국 전 장관 관련 논란에 대해 회원님들께 드리는 글 (1)   2019.11.04
[공지] 11월 1일부터 회원전용 게시판으로 원상복구됩니다   2019.10.16
10월의 날개를 소개합니다   2019.10.07
[알림] 참여연대가 조국 장관 가족의 사모펀드 관련 의혹을 묵살했다는 일부 보도는 사실이 아닙니다 (64)   2019.10.02
[공지] 김경율 회계사 SNS 글 관련 상임집행위원회 결정 (28)   2019.09.30
[캠페인] 참여연대 재정 튼튼하게 만드는 3가지 방법 (5)   2019.09.30
[공지] 참여연대 사무처에서 알려드립니다 (김경율 회계사 SNS 관련) (42)   2019.09.29
[안내] 참여연대 ARS후원 번호는 폐지됩니다   2019.09.19
9월의 날개를 소개합니다   2019.09.14
[후기] 25년, 모두가 시민들 덕분입니다! -참여연대 창립기념식   2019.09.06
[단체관람] 8/28(수) 영화<김복동> 참여연대와 함께 관람해요!   2019.08.19
[신청마감] 청소년 자원활동프로그램 <기림의 날, 평화의 나비를 품에 안고 갑니다>   2019.08.05
7월,8월의 날개를 소개합니다   2019.07.28
6월의 날개를 소개합니다   2019.06.28
참여연대 [회원로그인]을 해야 본 게시판에 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 게시판글쓰기 목록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