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이야기  l  종로구 통인동 희망1번지

  • 사무처
  • 2018.04.17
  • 478

180417-한국경제신문-1200-630.jpg

한국경제신문의 참여연대 비방 기사에 대한 입장

사실관계 확인도, 근거도 없이 참여연대를 악의적으로 음해

보도의 기본도 갖추지 못한 비방 기사에 법적 조치 취할 것

 

전경련 회원사들이 주주로 있는 한국경제신문이 근거 없는 주장으로 참여연대를 일방적으로 매도하는 기사를 내놓았다. 한국경제신문이 지난 4월 14일 자로 발행한 (인터넷판 13일 저녁 기사) “기업 돈으로 사옥 짓고 해외연수...내부 감시장치 무너진 시민단체” 제목의 기사가 그것이다. 몰래 찍은 참여연대 사무실 사진을 전면에 내세운 기사 내용에는 제목을 뒷받침하는 근거는 없었고, 사실관계 오류와 악의적인 왜곡만이 난무했다. 참여연대는 이같이 기본도 갖추지 못한 기사에 대해 사실관계를 바로 잡는 것은 물론 단호히 법적 조치에 나설 것임을 알리기 위해 입장을 밝힌다. 

 

해당 기사는 제목을 통해 참여연대가 기업 돈으로 참여연대 사무실 건물을 지었다고 주장했다. 본문에는 참여연대가 2006년 건물을 지으면서 “자신들이 편법 상속을 조사하던 기업 등 850곳에 “계좌당 500만 원 이상씩 신축 후원금을 달라”고 요구” 했다며, 조선일보 사설과 같은 주장을 했다. 참여연대 사무실 건물을 기업 돈으로 지었다는 근거는 이것이 전부이다. 게다가 이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당시 참여연대는 후원금 상한액을 500만 원으로 한 후원의 밤 행사 초청장을 보냈을 뿐이다. 최소 500만원 이상 후원금을 요구했다는 것과는 매우 다른 얘기다. 참여연대는 2006년 이래 특정인에 대한 재정적 의존을 막기 위해 500만원을 상한액으로 두는 것을 현재까지의 재정 원칙으로 삼고 있다. 무엇보다 참여연대의 사무실 신축 비용은, 창립 후 적립해온 씨앗기금과 임차보증금, 은행대출 그리고 2006년부터 2007년에 거쳐 진행한 특별모금을 통해 조성되었다. 이는 당시 언론사 기사에 대한 참여연대의 반박, 2007년 활동보고서 등을 통해 충분히 밝힌 내용이다. 다시 강조하지만, 참여연대 사무실 건물을 기업 돈으로 지었다고 주장하는 것은 터무니 없을 뿐만 아니라 십시일반 모금에 함께 해주셨던 많은 회원과 시민들을 모욕하는 주장이다. 

 

해당 기사는 ‘기업 때리면서 후원금 요구’라는 부제도 달았다. 본문 기사는 “외유성 출장, 불법 후원금 수수 등의 문제가 갑자기 불거졌지만 참여연대식 시민운동은 오래 전부터 적잖은 우려를 자아냈다. 감시 대상인 기업으로부터 후원금을 받는 등 부적절한 행태에 대한 지적이 끊이지 않았다. 이런 ‘참여연대식’은..”, “진보 시민단체들이 과거 비판의 대상으로 삼았던 기업들로부터 후원을 받았다는 사실도 재조명”되고 있다 주장하면서 “참여연대가 진보 시민단체들의 대표격”이라는 말도 빼놓지 않았다. 그러나 이번에도 기사 내용을 뒷받침하는 근거는 없다. 오히려 김기식 원장의 의원시절 피감기관 지원에 의한 출장을 언급하거나, 아름다운재단이 대기업 후원금을 받고 박원순 현 시장이 당시 재단에 후원한 기업의 사외이사를 맡았던 일을 거론하고 있다. 이는 참여연대 활동과 관련이 없을뿐더러, ‘참여연대가 기업을 때리면 기업이 아름다운재단에 후원한다’는 식의 억지는 이미 참여연대에 대한 악의적인 명예훼손으로 손해배상금까지 물게 했던 주장이다. 김기식 원장도 포스코 측도 없었던 일이라 반박하는 포스코 지원에 의한 해외 연수 의혹을 참여연대 비방의 근거로 활용하고 있는 것도 황당할 따름이다.

 

아무런 근거도 없이 왜곡하고 비방하는 것이 ‘한국경제신문식’인가. 특정세력에 종속되지 않고 시민들의 회비와 자발적인 후원금으로 독립적이고 투명하게 운영해 온 것을 자부심으로 삼는 참여연대를 마치 감시 대상 기업에게 돈을 갈취하는 파렴치한 단체로 둔갑시키는 것이 정상적인 언론보도인가. 한국경제신문의 이러한 보도행태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마땅하다. 정작 한국경제신문은 과거 정권 당시 전경련의 재정지원을 받고 정부에 의해 동원되었던 우익단체들에게 어떤 태도를 취했는지 돌아보기를 바란다. 참여연대는 한국경제신문이 참여연대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것에 대해 사과할 것을 요구하며, 한국경제신문에 대한 법적 조치에 나설 것임을 분명히 밝혀둔다. 

 

>>> 입장 [원문보기/다운로드] 

 

국회특수활동비 공개,이동통신요금 원가공개, 다스비자금 검찰고발.
참여연대의 많은 활동은 시민들의 든든한 재정지원 덕분입니다.
월 1만원, 여러분의 후원이 세상을 바꿉니다!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목록
[카페통인_행사] 박진수 작가와의 대화 <삶과 그림에 대한 작은 이야기 나눔>
  • 시민의놀이터
  • 2018,05,24
  • 77 Read

  박진수 작가와의 대화   삶과 그림에 대한 작은 이야기 나눔     일시 : 2018년 6월 8일 (금) 오후 7시 장...

[탐방 후기] 독일 튀빙겐 대학 한국학과 학생 탐방
  • 방문탐방
  • 2018,05,14
  • 116 Read

독일에 있는 튀빙겐 대학교 한국학과 학생들은 1년간 한국에 체류하면서 한국어와 한국문화 습득을 하는 시...

[신청마감] 2018 참여연대 회원캠프 : 평화의 바람이 시작된 곳, 평창으로 떠나요
  • 참여행사
  • 2018,05,10
  • 3697 Read

평화의 바람이 시작된 곳, 평창으로 떠나요 지난해 한반도 전쟁위기가 고조됐던 적이 있었죠. 그러나 바로 ...

[카페통인_전시] 박진수 작품전
  • 시민의놀이터
  • 2018,05,08
  • 216 Read

  박진수 작품전 일시 : 2018. 5. 15 (화) - 5. 31 (목)  관람시간 : 월 - 토 11:00 - 17:00 (일요일 휴무) ...

[초대] 신입회원 만남의 날(5/24,목) 함께해요!
  • 참여행사
  • 2018,05,04
  • 3846 Read

[초대] 2018년 첫 번째 신입회원 만남의 날(5/24, 목) 함께해요!     올해도 홀수 달마다 <신입회원 만남의 ...

[탐방 후기] 시민이란 주권자로서 자발적으로 공공정책에 참여하는 사람이에요
  • 방문탐방
  • 2018,05,04
  • 107 Read

"필요하다면 화장실에 다녀와도 좋아요." "우와~ 대학생처럼요??"   4월 30일에는 두 군데의 중학생들이 참...

[모집종료] 참여연대 카페통인 바리스타를 찾습니다.
  • 사무처
  • 2018,04,27
  • 449 Read

  카페통인과 함께할 바리스타를 찾습니다. 참여연대가 운영하는 ‘카페통인’에서 함께 일할 바리스타를 찾...

[카페통인_전시] 딜아름전
  • 시민의놀이터
  • 2018,04,25
  • 142 Read

    2018년 제13회 <딜 아름전> 일시 : 2018. 4. 25 (수) - 5. 4 (금)  관람시간 : 월 - 금 10:00 - 21:00 /...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에 참여연대 관련 논평 정정과 사과 요구 공문 발송
  • 사무처
  • 2018,04,25
  • 213 Read

자유한국당에 참여연대 관련 논평 정정과 사과 요구 공문 발송 김성태 의원 고발한 ‘민생경제연구소&...

[행사신청] 김미경 작가와 함께하는 서촌 옥상 드로잉
  • 참여행사
  • 2018,04,23
  • 446 Read

      서촌 옥상 화가 김미경 작가는 시야가 탁 트인 서촌의 높은 곳에 올라 가느다란 펜으로 길거리와 옥상...

[보도자료] TV조선·조선비즈, 사실관계 틀린 참여연대 관련 최근 기사에 대해 정정보도...
  • 사무처
  • 2018,04,18
  • 248 Read

TV조선·조선비즈, 사실관계 틀린 참여연대 관련 최근 기사에 대해 정정보도 진행 허위사실과 악의적 왜곡 ...

[입장] 한국경제신문의 참여연대 비방 기사에 대한 입장
  • 사무처
  • 2018,04,17
  • 478 Read

한국경제신문의 참여연대 비방 기사에 대한 입장 사실관계 확인도, 근거도 없이 참여연대를 악의적으로 음...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