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제주해군기지
  • 2016.11.09
  • 1096
  • 첨부 2

f09189183c29e4ca0861154d0a53d059.png

제주해군기지 내 어린이 무기체험 중단하라

어린이들에게 평화와 관용 대신 폭력과 적대감 심어줘


지난 11월 7일~8일 제주해군기지는 해군창설 71주년 기념 “제주민군복합항 부대개방 및 함정공개 행사”를 개최했다. 양일간 진행된 부대 개방 행사에 수십 명의 어린이들이 참가해 해병대 장비를 체험했다. 어린이들이 살상 무기를 직접 손에 쥐고 가상의 적을 상정하고 조준해 보는 것은 국제 인권기준에 어긋날 뿐만 아니라 어린이들의 평화 감수성에도 심각한 영향을 미친다. 해군은 기지를 보여준다는 명분 아래 어린이들에게 끔찍하고 폭력적인 전쟁 체험을 시키는 것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

 

이틀간의 부대 개방 행사 동안 목격된 유아교육기관 승합차는 40대에 육박했다. 해군이 공개한 부대개방행사 사진에 따르면 어린이들은 해병대 군복을 입거나 팔각모를 쓰고 거수경례를 하고 있으며 제 몸집과 비슷한 K4 고속유탄발사기와 자동소총 등의 총기를 직접 만지며 공격 자세를 취하고 있다. 4~5살 정도의 어린이들에게 살상 무기를 쥐어주는 것이 정말 괜찮은가? 해군이 이러한 무책임한 폭력에 어린이들을 노출시키는 것을 지켜만 볼 것인가? 

 

어린이들에게 이와 같은 준 군사훈련 및 교육을 행하는 것은 국제인권기준에도 반하는 행동이다. 한국 정부가 이미 비준한 ‘유엔아동권리협약’은 15세 미만의 아동·청소년들은 적대행위에 직접 참여하지 않아야 한다고 명시하며 아동은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성장하는 과정에서 “평화·존엄·관용·자유·평등·연대의 정신 속에서 양육”되어야 한다고 강조하고 있다. 이 협약은 해군을 포함하여 우리 모두가 지켜야 하는 인권 기준이다.

 

차가운 금속성의 무기를 만지며 가상의 적을 상정하고 조준해 본 경험은 어린이들의 감수성에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다. 어린이들이 평화와 관용을 경험하기보다 폭력과 적대감을 경험할 기회가 더 많아진다면 그 미래는 경쟁과 폭력, 적대감의 문화에서 벗어나지 못하게 될 것이다. 평화와 관용, 자유와 연대가 충만한 미래를 위해 해군은 어린아이들에게 가상의 적을 상정하고 살상 무기를 체험하게 하는 것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 

 

강정마을회 / 전쟁교육 없는 공동체를 위한 시민모임 / 제주 군사기지 저지와 평화의 섬 실현을 위한 범도민 대책위원회 / 제주해군기지건설 저지를 위한 전국대책회의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집회] 미국의 방위비 강요 규탄 촛불 '국민들이 뿔났다! 단 한푼도 줄 수 없다! 2019.12.10
[카드뉴스] 너무나 특별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 2019.12.04
[서명]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하라 2019.11.12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신문광고] 8/3(월) 제주해군기지 건설 반대운동 3000일   2015.08.03
[성명] 제주해군기지 반대 3,000일, 평화를 위한 저항 멈추지 않을 것   2015.08.03
[함께해요] 2015 강정 생명평화 대행진 (7/27 ~ 8/1)   2015.07.27
[기자회견] 함께 걷자 생명의 강정! 함께 살자 모두의 평화   2015.07.27
[2015 강정생명평화대행진⑥] '평화의 섬'을 화약고로 만들겠다는 이상한 정부   2015.07.25
[2015 강정생명평화대행진⑤] 오키나와를 '악마의 섬'으로 만들 수 없습니다   2015.07.23
[2015 강정생명평화대행진④] 평화를 향한 기도에 끝은 없습니다   2015.07.22
[2015 강정생명평화대행진③] "박 대통령 보고 육지 가야겠다는 생각 없어졌다"   2015.07.21
[2015 강정생명평화대행진 ②] 강정바당 연산호, 우리 손으로 지켜야 합니다   2015.07.20
[2015 강정생명평화대행진 ①] "우리 아빠가 왜 빨갱이인가요?" 3000일을 견뎠습니다   2015.07.14
[기자회견] 병역거부자를 처벌하는 현행 병역법은 위헌입니다   2015.07.09
[기자회견] 강정 투쟁 3,000일, 2015 대행진과 함께하는 100인 선언   2015.06.30
[보도자료] 한일군사정보협정 관련 정보공개 2심 기각 판결 유감   2015.06.22
[의견서] 국방부 군사법원법 개정안으로는 군사법개혁 불가능하다   2015.06.10
[후원주점] 강정 법률지원기금 모금을 위한 후원주점 '강정에 취하다 평화에 취하다'   2015.05.23
[기자회견] 군 안보교육 영상 비공개처분 취소 촉구 기자회견   2015.04.20
[논평] 군인권 개선, 이제 국회가 나서야 한다   2015.04.09
[논평] 윤 일병 사망 1년, 변한 게 없다   2015.04.07
[논평] 문재인 대표는 ‘천안함 침몰은 폭침’이라고 단정하게 된 근거를 밝혀야   2015.03.26
[논평] 천안함 침몰 5년, 아직도 진실은 밝혀지지 않았다   2015.03.24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